강호인 국토교통부 장관은 1211() 07:30, 취임 후 물류업계와 첫 번째 간담회를 갖고 물류산업의 지속가능한 발전을 위한 미래 물류 정책방향에 대해 논의하였습니다.

 

이 자리에서 강 장관은 아마존알리바바 등 글로벌 기업들을 예로 들면서, “물류유통산업 간 융복합, 드론무인로봇과 같은 첨단기술과 물류 산업의 접목 등 국내외 물류 산업의 환경 변화를 읽어야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또한, “국내 물류 산업의 글로벌 경쟁력 강화를 위해, 해외시장 진출 확대, 산업 융합, 빅데이터, 사물인터넷 등 미래 트렌드를 반영한 서비스 혁신, 중소 물류기업 간 협업을 통한 상생 발전과 생태계 구축이 필수적이라고 강조했습니다.

 




이와 함께, 강 장관은 업계의 서비스 혁신을 지원하기 위해 물류기업 해외진출, 신산업 발굴, 미래형 R&D 등을 지속 지원하고, 산업변화를 반영할 수 있는 제도개선도 추진해 나갈 계획임을 밝혔습니다.

 

이날 간담회에는 한국통합물류협회와 현대글로비스, CJ 대한통운, 범한판토스, 대한항공, 쉥커 코리아, 한진해운, 삼익물류, 선광 등 국내외 육상해운항공 물류기업이 다양하게 참여하여 최근 물류시장을 둘러싼 경제기술사회적 변화와 이에 대응하기 위한 미래 정책방향에 대해 다양한 의견을 제시하였습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국토교통부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아인슈타인 2015.12.11 16:3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물류산업의 미래혁신,융합 기대해봅니다.

  2. 리사이클 2015.12.11 23:4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물류산업도 정보 융합시대!! 더 발전된 모습 기대합니다!

  3. 뚜비 2015.12.12 08:3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응원합니다

  4. KTO 2015.12.12 12:3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화이팅하세요!^^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