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국토부, 시스템 구축완료 및 오는 22일 정식 오픈 예정 


지난해 시범 도입해 호평을 받은 온라인 턴키 마당 시스템에 대한 전국망 구축을 완료하고 시범운영까지 마쳐 내주부터 전국 모든 심의기관에서 온라인을 이용한 턴키 심의가 가능하게 되었습니다.


온라인 턴키 마당

턴키 등 기술형 입찰사업 심의시, 자료등록․검색, 위원과 업체간 질의․응답, 보충 설명자료 등록, 비리 신고 등이 온라인에서 가능하도록 구축한 시스템



온라인 턴키 심의는 심의위원과 입찰업체간 사전 접촉 차단으로 발생되는 음성적 로비와 상호비방 등의 부작용을 해소하기 위해 도입되었는데요.


이 시스템에는 입찰관련 기본 자료가 등록되고 심의위원과 업체간 질의․응답, 보충 및 추가 설명자료 등록, 업체간 비교설명이 가능할 뿐만 아니라 비리신고 센터까지 개설됨으로써 보다 효율적인 심의가 이루어질 전망입니다.


특히 심의위원과 입찰업체간 사전 접촉이 온라인상에서 허용됨으로써 언제 어디서나 시간과 장소에 구애받지 않고 심의자료 검토 및 정보 획득이 가능해져 그동안 제기되었던 정보 부족에 따른 부실심의 우려가 상당부분 해소될 것으로 예상됩니다.


온라인 턴키 마당은 오는 4월말 한국환경공단 시행 "익산시 하수슬러지 처리시설 설치사업" 턴키 사업에 최초로 적용될 예정이고 이어서 전국 27개 심의기관으로 점차 확대 적용이 예상됩니다.


  * 금년도 턴키 등 기술형 입찰 심의예정 사업은 총 74건이며, 이미 시행한 20건과 합숙심의 11건 등을 제외한 40여건에 적용이 예상됨



한편, 국토교통부 관계자는 전국 지자체, 공사․공단 관계자를 대상으로 온라인 턴키 마당과 최근 제도개선 내용 등을 설명․전파하기 위해 2/4분기에 지역별 순회교육을 계획하고 있습니다.







Posted by 국토교통부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