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내 최대 규모의 개발사업인 새만금사업을 총괄하는 「새만금개발청(청장 이병국)」이 9월12일 공식 출범한다.


새만금개발청은 지난해 12월 제정된「새만금사업 추진 및 지원에 관한 특별법」에 따라 차관급 중앙행정기관으로 설립되며, 그간 국토부, 산업부, 문체부 등 7개 기관에서 개별적으로 분산 추진하던 새만금지구 내 명품복합도시 용지, 산업용지, 신재생에너지 용지, 관광·레저 용지 등의 개발업무를 전담하여 추진하게 된다.


사업 초기임을 감안하여 청장(정무직, 차관급), 차장(별정직 고위공무원) 등 117명으로 구성되며, 청사는 관계기관 협의 등 사업초기 업무 특성을 고려하여 세종시에 위치한다.



새만금사업은 ‘87년 새만금간척사업 발표 이후 본격화되어, 2010년 세계최대 규모의 방조제(33.9km)가 준공되었고, 2011년 새만금종합개발계획이 수립되었다.


그러나 여러 부처에서 개별적으로 용지개발을 추진하여 사업의 효율이 저하되고 중복투자가 우려되는 등 어려움이 있었다. 


이번 새만금개발청 출범에 따라, 여의도 면적의 140배(401㎢) 규모인 새만금지역을 보다 종합적·체계적으로 관리하고, 기반시설 설치 등 정부지원도 본격화될 계기가 마련된다.


 특히, 새만금청은 기업 눈높이에 맞는 인센티브 제공, 수요자중심의 개발계획 마련 등을 통해 국내외 민간투자 유치에 적극적으로 나설 예정이며, 새만금지역이 환황해경제권의 중심도시이자 우리나라 대표적인 수변도시로 성장할 수 있도록 최고의 정주여건을 마련하는데 중점을 둘 전망이다.



이병국 초대청장은 “새만금개발청 개청을 계기로 새만금사업이 종합적인 관점에서 효율적으로 추진할 수 있게 되었으며, 정부의 역량을 최대한 활용하여 새만금을 동북아 경제의 중심지로, 우리나라 창조경제의 메카로 건설하겠다.”는 포부를 밝혔다.


새만금청은 추석연휴와 국회일정 등을 감안하여, 10월경 새만금의 새로운 비전을 제시하고 개청을 기념하기 위한 개청행사를 개최할 계획이다.


9.12일(11시) 새만금개발청 현판식 개최 : 새만금위원장(이연택), 국토교통부장관, 새만금개발청장, 전북지사 등 참석 예정 



130912(조간) 새만금, 동북아 경제중심 창조경제 메카로 건설(새만금개발청준비단).hwp



Posted by 국토교통부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