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웹서버, 데이터서버, 3D서버 등 주요 장비 보강으로 접속속도 개선


최근 언론의 집중보도와 인터넷 포털 사이트 실시간 검색순위 1위에 오르면서 사용자 접속 폭주가  발생하여 원활한 서비스 제공이 어려웠던 3D 지도서비스 ‘브이월드’의 서비스 개선작업이 완료(10.15)되어 안정적인 서비스 체계를 갖추었습니다. 


브이월드는 언론 및 인터넷 포털에서 집중 관심을 받기 전에는 하루 접속자가 평균 8천명이었으나, 금년 9월 29일부터 30일까지 하루에 약 40만명이 일시적으로 접속하여 서비스가 원활하지 못했습니다.


【브이월드 접속자 현황】




이번에 개선한 사항은 사용 자의 접속속도, 사용자 요구 처리속도 및 3D 데이터를 포함한 모든 데이터 처리속도를 2배 이상 보강하고 사용자 폭주에 대비한 통신장비도 보강했습니다. 


장비 보강 상세내역】


장비유형

기존

변경

용도

웹서버

8

14

접속속도 보강

어플리케이션서버

2

5

요구처리속도 보강

3D서버

4

6

3D데이터처리 강화

데이터서버

4CPU

8CPU

데이터처리속도 보강

네트워크

1회선

2회선

통신망 장애 대응



장비개선 작업이 완료된 현재 하루 평균 5만명이 접속하고 있으나, 별 무리없이 정상적으로 운영 중에 있으며, 이번 장비 보강작업에 따라 현 사용자 규모의 약 2배인 하루 약 10만명의 사용자들이 원활하게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습니다. 


금년 11월에는 스마트폰과 같은 모바일지도서비스를 추가로 실시하고, 금년 말까지는 서울시 과거항공사진, 북한   주요지역 고해상 영상사진 등을 추가로 서비스 할 계획입니다. 




Posted by 국토교통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