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천안~논산 민자고속도로 본선 영업소 4곳에 졸음쉼터 시범 설치



천안-논산 민자고속도로 본선 영업소가 주차장과 파고라, 벤치, 운동 기구 등을 갖춘 졸음쉼터로 변신하여 운전자의 휴식공간으로 거듭납니다.  


교통사고 사망원인 중 가장 높은 비중 (31%)을 차지하는 졸음운전 사고를 예방하기 위한 민자도로 휴게 시설 확충사업의 일환으로, 경찰(고속도로순찰대) 및 천안논산 민자법인과 협력하여 4곳의 기존 영업소에 졸음쉼터를 시범적으로 설치(민자법인에서 1.5억 투자) 하였습니다. 

  


구 분

풍세영업소(상행)

풍세영업소(하행)

남논산영업소(상행)

남논산영업소(하행)

위 치

순천기점 271.9km

순천기점 197.2km

주차대수

20

20

20

40

화장실

영업소 이용

신규 설치

-

영업소 이용

편의시설

파고라벤치,

운동기구

파고라벤치운동

기구음료자판기

파고라벤치,

음료자판기

파고라벤치,

음료자판기



 

▲ 풍세영업소 상·하행


 

▲ 남논산영업소 상·하행



  * 천안-논산 민자고속도로(81km)의 경우, 현재 4개(정안 상․하행, 탄천, 이인) 휴게소를 운영 중에 있음



국토부는 천안-논산 뿐만 아니라 기존의 운영중인 민자도로의 경우, 휴게시설 설치를 위한 토지확보가 쉽지 않은 점을 감안하여, 대구-부산 등 4개노선 9곳*의 본선 영업소에 대해서도 그동안 주차장 정비 등을 추진하여 왔으며, 앞으로 영업소 인근의 도로 여유부지를 활용하여 도로이용자 편의 시설을 지속적으로 확대해 나갈 계획입니다.  


   * 대구-부산(2곳), 부산-울산(2곳), 서수원-평택(3곳), 평택-시흥(2곳)


아울러 영업소 활용뿐만 아니라 토지확보가 가능한 민자고속 도로의 경우에는 간이 휴게소 등 휴게시설을 지속 확충할 것입니다.  


① 먼저, 현재 휴게시설이 없는 서울외곽순환고속도로 북부 구간(경기도 고양시 내곡동~ 남양주시 별내면, 36.3km)의 유휴공간에 내년 중에 간이휴게소와 졸음쉼터를 각각 1개소 설치할 것입니다. 


경기도 양주(일산방향 판교분기점 57.km 지점)에는 지상 2층․지하 1층 규모의 간이휴게소를 올해 12월 착공하여 내년 말 개장하고, 내년 1월경에 졸음쉼터 1개소를 착공할 예정입니다. 


▲ 조감도


② 대구-부산 민자고속도로(82km)에도 내년중 도로구역 내 여유부지에 졸음쉼터 1개소를 착수할 것입니다. 


* 대구-부산은 토지매입을 통한 졸음쉼터를 1개소 추가 조성 추진 계획


③ 서울-춘천 민자고속도로(61.4km)에 대해서도 내년도에 간이휴게소 또는 졸음쉼터 등 휴게시설 설치 타당성 검토를 착수 할 것입니다. 


국토교통부 관계자는 계획 중인 도로는 물론 운영 중인 민자도로에도 휴게시설을 충분히 확보하여 국민의 안전과 도로이용 편의 증진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밝혔습니다.  




Posted by 국토교통부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