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기초공사, 미장공사 등 166개 항목 정비


'14년 1월 1일부터 건설공사 표준품셈을 일부 개정하여 시행합니다. 


정부는 매년 상․하반기 2회(7, 12월)에 걸쳐 그동안의 설계 및 시방기준의 변화와 일반화된 공법중 사비 산출기준이 없는 항목을 발굴하여 표준품셈을 개정하여 발표하고 있습니다. 금번 개정을 통해 금년에는 총 183개 항목(상반기 17, 하반기 166)이 정비되었으며, 주요 개정내용은 다음과 같습니다. 


   * 표준품셈 항목수 : 2,482개항목(’13년) → 2,454개항목(’14년)



① 먼저, 기초공사의 기계화 시공 등 현장시공 실태를 반영하여 공법별 작업능력 및 투입 품을 현실화하였습니다.   


지질 및 현장시공 여건이 다양한 기초공사의 작업 특성을 고려하여 현재 공종별로 상이하게 적용되고 있는 토질 분류기준을 토사, 풍화암, 연암, 보통암, 경암의 5개 기준으로 통일하였습니다. 


또한, 토질별 천공 장비인 크롤러드릴의 작업능력을 현실화하고, 보강재의 공장가공 실태 반영, 그라우팅 및 인장 작업의 기계경비 산정 기준을 제시하는 등 품 적용기준을 명확하게 하였습니다. 


ㅇ 또한, 기초공사의 H-beam 설치․철거, 토류판 설치, 기초 뒷채우기, 암반청소 등의 품과 기준을 개정하였습니다.


   - H-beam 설치․철거를 현장시공 절차를 고려하여 띠장과 버팀보로 분리하여 제시하였으며, 기초 뒷채우기의 대형장비 적용실태, 고압살수에 의한 암반청소 수행 등 현장시공 실태를 반영한 품 개정을 수행함으로서 그동안 해당 공법(공종)의 품과 기준이 불분명하여 예정가격산정에 어려움을 겪던 발주처, 도급사의 공사비 산정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됩니다.  



② 아울러,  건축 및 기계설비 공사에서 현장제작보다는 공장에서 완성된 제품의 현장적용이 증대되고 있는 시공실태를 반영하였습니다. 



ㅇ 현행 품셈이 현장에서 원재료를 직접 가공하는 품을 제시하고 있어, 실질적인 품의 역할을 수행하지 못하는 문제점이 있었으나 금번 개정에서는 창호·유리공사, 배관보온공사에서 현재 보편화 되어있는 기성제품의 현장적용 기준을 제시함으로서 적정한 예정가격산정이 가능하게 되었습니다. 


ㅇ 또한, 모르타르 기계바름을 위한 대형장비 신설, 발포 충진제에 의한 창문틀 주위 충전, 고무발포 보온재에 의한 보온 등 설계 및 시방기준의 변화에 따른 신규 항목을 제정함으로서 품질확보는 물론 예정가격 산정의 일관성을 확보할 수 있는 근거를 마련하였습니다.



이번에 발표된 표준품셈은 

국토교통전자정보관(www.codil.or.kr)과 한국건설기술연구원 홈페이지(www.kict.re.kr)에서 다운로드가 가능합니다. 


131231(석간) '14년 상반기 적용 건설공사 표준품셈 개정 공표(기술기준과).hwp



Posted by 국토교통부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비밀댓글입니다

    2015.04.27 17:27 [ ADDR : EDIT/ DEL : REPLY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