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마트폰․게임기 등 사용 확대를 위한 공청회 개최


스마트폰태블릿PC, MP3 플레이어와 게임기 등 현재 항공기 이․착륙 단계에서 기내 사용이 금지된 휴대용 전자기기(PED) 사용이 빠르면 오는 3월부터 허용될 예정입니다. 


국토교통부는 9일(목) 김포공항 인근의 한국공항공사 보안교육센터에서 ‘항공기 기내에서 승객 휴대용 전자기기(PED*)의 사용 확대 추진을 위한 공청회’를 개최합니다. 


    * (PED: Potable Electronic Devices) : 통신 및 데이터의 처리와 이용이 가능한 경량의 전자기기로 손에 쥐고 사용 가능한 태블릿PC, 스마트폰, 전자책과 같은 제품에서부터 MP3 Player, 전자 게임기 같은 소형기기까지 다양



국토교통부는 안전을 우선하면서도 국민 편의를 증진하고 규제를 완화하기 위하여 지난해 11월부터 관련 전문가로 구성된 T/F팀을 통해 휴대용 전자기기의 사용 확대를 위한 제도개선방안을 마련해왔으며, 이에 대한 항공업계, 항공종사자, 관련 전문가 등 다양한 의견을 청취하기 위해 공청회를 개최합니다. 


이미 미 연방항공청(FAA)은 지난해 10월 31일 항공기 기내에서 태블릿 PC, 스마트폰과 같은 휴대용 전자기기의 사용 규제 완화 정책을 발표한 바 있습니다.


이번 공청회를 통해 제시되는 의견을 반영하여 제도개선 방안을 확정하고, 1/4분기 중 휴대용 전자기기 사용 확대를 위한 정부 지침을 항공사에 제공할 계획입니다. 


항공사는 이행지침에 따라 자체 안전성 평가 후 정부의 승인을 받아 이르면 3월부터 승객들이 모든 비행단계에서 비행기 모드로 설정된 휴대용 전자기기를 사용토록 허용할 예정입니다. 




Posted by 국토교통부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