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관련법령 개정에 따라 영문판 전자지도 국외반출 가능해져


 전자지도를 국외로 반출할 수 있도록 허용한 관련법령* 개정이 완료됨에 따라 영문판 전자지도 공급을 시작합니다. 


  * 측량․수로조사 및 지적에 관한 법률 시행령 일부개정령: ‘14.1.18 시행


외국업체의 지속적인 반출요구와 독도, 동해 등 올바른 지명표기 등을 위하여 ’13.12월에 국외반출용 2만5천분의 1 영문판 전자지도(수치지형도)를 제작완료하고 이번 법령 개정으로 국외반출이 가능하게 되었습니다.


종전까지 지도의 국외반출은「측량․수로조사 및 지적에 관한 법률 시행령」제16조에 따라 제한적인 경우*에 한해서만 국외반출이 가능하였으며 전자지도는 제외되었습니다.


   * 외국정부와 기본측량 성과(지도 등)를 교환하거나, 5만분의1 미만 소축척의 종이지도를 반출하는 경우 등



전자지도는 정확도가 높고 많은 정보를 포함한 지도로서, 손쉽게 가공 및 활용이 가능하나, 이전까지 전자지도의 국외반출은 연구목적 등에 한해서만 일부지역에 한하여 제한적으로 허가되었습니다.


그 동안 외국 지도서비스 업체들은 해당 지도 서비스에 지명오류 발생 등 우리나라 지도 서비스에 많은 어려움이 있었으며 우리나라를 찾는 외국 관광객들도 불편이 많았습니다.


이번 국외반출 허용은 지도서비스 개선뿐 아니라 전 세계에 우리나라 지명을 올바르게 알릴 수 있는 계기가 될 것이며 국내 공간정보 산업의 해외진출을 지원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됩니다. 


이번에 공급을 시작하는 영문판 전자지도는 남한 전체를 2만5천분의 1 축척으로 제작한 수치지형도로서 로마자와 의미역으로 표기된 17만개의 주요 지명 등 명칭정보를 담고 있습니다.


영문판 전자지도는 전국의 교통, 건물, 시설, 식생, 수계, 행정경계 등 다양한 정보를 담고 있으며 낱장단위로 854도엽(dxf), 전국단위로 1식(shp) 형태로 판매됩니다.



앞으로도 국토지리정보원은 최신의 영문판 전자지도가 공급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업데이트를 추진해 나갈 계획이며 영문판 전자지도를 활용하는데 불편이 없도록 개선사항을 수렴해 나갈 계획입니다.      


 영문판 전자지도는 국토지리정보원(국토조사과,031-210-2702)에서 직접 구매할 수 있으며, 지도판매대행점*을 통해서도 구매신청이 가능합니다. 


   * 지도판매대행점: 한진지도(주) 02-588-5911, 중앙지도문화사 02-730-9191






Posted by 국토교통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