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가 비행종합시험장 2017년까지 구축 


국토교통부(장관 서승환)는 항공기의 안정성 및 성능시험을 종합적으로 시행할 수 있는 “국가 비행종합시험장”을 나로도 일대의 우주항공시설과 연계하여 2017년까지 구축할 계획임을 밝혔습니다.


국가 비행종합시험장 개념도 

* (주요 인프라) 비행성능시험 전용 이·착륙장(약 1.8km), 비행성능 계측장비, 첨단 계기착륙․관제통신․감시 설비 등  


우리나라에는 항공기 성능시험을 위한 전용 비행장이 없어, 일반공항에서 일부 이루어지는 성능시험 외에 복잡한 성능시험*은 외국에 의존하고 있는 실정입니다. 


   * 항공기 유해 전자파 유․무시험, 항법장비․전자부품의 성능시험 등  


또한 국내에 항공기 등록 수가 증가*하고 있고 항공기 부품·장비 등에 대한 성능시험 수요도 꾸준히 확대되고 있어 그 동안 전용 비행시험 인프라의 필요성이 꾸준히 제기되어 왔습니다.


   * 항공기 등록(대) : (‘02년) 522 → (’06년) 718 → (‘10년) 1,198 → (’14) 1,368


이에 따라 국토교통부는 금년도 비행종합시험장에 대한 기본설계 등을 위한 기획연구를 실시하여, 2017년까지 중소형 항공기급까지 수용할 수 있는 규모의 전용 비행시험장을 구축할 계획입니다.


비행시험장에서는 항공기 이․착륙시험, 운용한계 성능시험, 이륙 단념시험, 엔진 등 정밀부품 성능시험, 기체 내추락시험, 소음도 측정, 유해 전자파 점검, 기체 결빙방지시험 등 항공기 안전․성능과 관계된 각종 시험을 종합적으로 수행하게 됩니다.


전용 비행시험 인프라가 구축되면 작년 말 우리나라 최초로 제작된 4인승 소형 항공기(KC-100)에 이어 2022년까지 레저형 경항공기, 비즈니스 제트기 등을 순차적으로 개발하겠다는 정부의 민간항공기 국산화 개발계획도 탄력을 받을 전망입니다.


* 민간 항공기 국산화 개발 로드맵


또한 종합적인 비행성능시험 지원을 통하여 항공안전기술 확보 및 항공기 제작산업의 활성화로 2025년까지 약 1,500명의 신규 일자리 창출 등이 기대됩니다.


140228(조간) 우리가 만든 항공기, 성능시험도 우리 손으로(항공산업과).hwp




Posted by 국토교통부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