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14 부터 국토지리정보원에서‘독도 지리정보 특별전’개최


  
독도지형도, 지명, 항공사진, 3D지도, 지리지 등 해방이후 독도 관련 지리정보를 한눈에 볼 수 있는 ‘독도 지리정보 특별전’이 국토지리정보원 지도박물관에서 개최됩니다.

 

 

국토교통부 국토지리정보원(원장 임주빈)은 최근 국제적 관심사로 부각된 독도에 대한 올바른 정보를 공유하고 역사적 가치를 조명하기 위하여, 영토 주권의 상징인 지도를 전시하는 특별전을 4월 14일 개관합니다. 이번 특별전에는 광복이후 우리 정부가 직접 측량하여 제작한 독도 지도와 항공사진, 지리지, 사진자료 등이 전시됩니다.

 

그동안 관련 기관․박물관 등에서 독도 고(古)지도와 역사에 대한 전시회는 자주 개최되었지만, 해방 이후 우리정부가 제작한 독도 지도와 관련 정보를 공개하는 전시회는 이번이 처음입니다.

 

특히 1961년 “독도를 정확히 측량하여 대장에 등록하고 그 결과를 보고하라”는 박정희 대통령(당시 국가재건 최고회의 의장)의 특별지시에 따라 천문측량으로 1962년도에 제작된 1/3,000 축척의 독도지형도는 물론, 연대별로 촬영한 항공사진, 3D지도, 지명 및 사진, 지리지 등이 전시됩니다.

  

<1980년 국토지리정보원이 처음으로 촬영한 독도 항공사진>

 

 

이번에 전시되는 독도 지리정보 전시물은 45점으로 국토지리정보원에서만 볼 수 있는 귀한 자료들입니다. 특히 박정희 대통령의 특별지시 하달 문서와 독도지리지 해외 배포에 대한 반기문 유엔사무총장의 감사 서한도 전시됩니다.

 

 

 

 
<‘독도 지리정보 특별전’ 전시물 현황> 

 


한편 책임운영기관인 국토지리정보원은 ‘독도 지리정보 특별전’ 개관 주간(4.14.~4.18.)에 방문하는 관람객(매일 선착순 100명)에게 ‘우리 영토와 바다’ 고지도 도록을 무료 배포합니다.

 

‘우리 영토와 바다’ 고지도 도록에는 독도․동해를 우리영토로 표기한 외국 고지도 86점과 논문 등이 수록되어 있어, 역사적으로나 지리적으로 독도가 우리 영토였음을 확인할 수 있는 귀중한 학술자료입니다. ‘우리 영토와 바다’ 고지도 도록은 지도박물관 홈페이지(http://www.ngii.go.kr/map) 자료실에 PDF 파일로 게시되어 있어 언제든지 내려 받아 확인할 수 있습니다.

 

국가지도제작기관인 국토지리정보원은 1958년부터 국가기본도(地圖)를 제작하여 독도를 비롯한 우리 국토에 대한 범위와 위치 정보를 생산하는 기관으로서 앞으로도 전시회나 학술대회 등을 통해 독도․동해에 대한 올바른 지리정보를 알리는데 앞장설 계획이다.

 

<국토교통부 국토지리정보원 연혁(1958년~현재)> 

 

 

140414(석간) 독도 지리정보 특별전 개최(국토지리정보원).hwp

 

Posted by 국토교통부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