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악재는 서울시 서대문구 현저동과 홍제동 사이의 고개 이름입니다. 

무악재의 유래는 안산의 옛 이름인 무악에서 비롯되었다고 합니다.


무악재 이외에도 다음의 다양한 별칭으로 불리는데, 호랑이가 자주 출몰하여 사람을 모아 넘어가서 ‘모아재’, 


옛날 무악재를 오가는 사람들의 모습

무학 대사가 이 고개를 자주 넘었다고 하여 ‘무학재’,

두 봉우리 사이가 잘룩하여 말안장(길마) 같다고 하여 ‘길마재’ 등 다양한 별칭이 남아 있습니다.


무악재는 조선 초기부터 서울에서 의주로 통하는 중요 교통로였으며, 지금도 서울 시내와 은평구 지역을 연결해 주는 교통의 요지입니다.


Posted by 국토교통부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