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주지원단, 이달 15~24일 앙골라・코트디부아르 관계부처 방문 


국토교통부(장관 서승환)는 7.15~24일 송석준 건설정책국장을 단장으로 한 대표단이 앙골라코트디부아르를 방문하여 아프리카 수주지원 활동을 펼칩니다.


이번 서아프리카 해외건설 수주지원단은 지난 2012년 9월 나이지리아와 남수단 파견 이래 2년여만으로, 자원부국을 중심으로 아프리카 新시장을 개척해온 우리기업의 애로를 해소하고, 인프라․플랜트분야 주요 장․차관 등 고위급인사 면담을 통해정부간 협력채널을 구축하여 진출을 가속화하는데 목적이 있습니다.


앙골라에서는 Caulo Canaca 등 다수의 수력발전소 (200억 불), 벵겔라 철도(20억 불), 로비토 항만 현대화 사업(18억 불), 움베 사수수공장 관개사업(4.8억 불) 등에 대한 우리기업 참여를 지원하위해 교통부, 건설부, 에너지수자원부, 국영석유공사의 고위관계자들을 면담하게 됩니다.


코트디부아르에서는 경제인프라부와 인프라분야 협력 MOU를 체결해 서아프리카 해외건설 진출기반마련하고, 도로사업(220억 불), 비장 도시철도사업(15억 불), 아바타 복합화력발전소(3억 불), 항만·공항 확장사업 등의 수주를 위해 경제인프라부, 교통부, 도로청, 석유에너지부와 차례로 장․차관급 면담을 가질 계획입니다.

* ENG(철도 설계ㆍ감리) 진출에 이은 항만ㆍ도로 건설사업 등 시공분야 참여 지원, 도시철도 건설(동산ENG, 현대로템) 애로사항 해결 당부


 
이어 인터콘티넨탈 호텔(앙골라, E&D 엔지니어링), 시프렐 Ⅳ발전소 증설사업 현장(코트디부아르, 한국전력기술) 등 험지 우리 근로자들이 땀 흘리며 공사 중인 현장을 찾아 한국의 위상 드높이고 있는 임직원격려하고 애로사항할 예정입니다.


후속조치로는 수주 진행상황을 면밀히 모니터링하는 한편, 신규 발굴 프로젝트에 대해서 글로벌 인프라펀드, 마스터플랜 수립지원, 해외건설 시장개척자금 등 맞춤형 금융지원 확충을 통해 우리기업의 수주 저변확대를 도모하고 고부가가치 사업으로의 진출 확대를 지원합니다.

 

하반기에 개최될 대규모 해외 발주처 초청행사인 글로벌인프라 협력 컨퍼런스(GICC 2014,9.17.-19.)한-코트디부아르 간 인프라 분야 협력 MOU 건설협력위원회(서울, 올해 중) 등을 통해 서아프리카 국가들과 협력관계를 지속하는 한편, 발주처-기업 간 네트워크를 구 실질적인 수주성과로 이어질 수 있도록 지원하기로 했습니다.


이번 서아프리카 해외건설 수주지원단 방문계기로 우리 건설기업의 신시장 개척국가앙골라․코트디부아르 정부 간 협력채널이 더욱 강화될 것으로 기대됩니다.


최근 중남미 지역에서 거둔 값진 성과*와 같이 앞으로 아프리카 지역에서도 신시장 개척을 위해 다방면으로 수주노력을 펼친다면 우리기업의 시장진출이 한층 가속화될 것으로 전망됩니다.

* 뿌에르또 라크루즈 정유공장 고도화 설비사업(43.4억 불), 칠레 BHP 복합화력발전소(4.4억 불), 차카오 교량건설사업(3.3억 불)



140716(조간) 서아프리카 해외건설 수주지원단 파견(해외건설지원과).hwp





Posted by 국토교통부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