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항은 매우 우수, 항공사는 우수 이상으로 평가



국토교통부(장관 서승환)는 한국교통연구원을 통해 실시한 「2013년도 항공교통서비스평가」결과를 발표했습니다. 이에 따르면 인천․김포․김해공항 등의 서비스는 매우 우수(A) 기록했고, 항공사들도 대부분 우수(B) 이상을 기록하여 높은 수준의 서비스를 유지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 항공교통서비스평가는 ‘12.7월 항공법 개정에 따라 시행된 항공교통이용자 보호제도에 따른 것으로 2013년 평가시에는 이용자 만족도 부수 확대(총 3,196부→ 8,352부, 약 2.6배 증가)를 통해 최대허용 오차 범위를 ±1% 이상 개선하였다.


항공운송서비스 분야에서 대형항공사 평가 결과 국내선은 대한항공 매우 우수(A), 아시아나항공 우수(B), 국제선은 두 항공사 모두 우수(B)를 기록했습니다.


<2013년 항공운송서비스 평가 결과 - 대형항공사(FSC)>

항공사

국내선

국제선

등급

등급

대한항공

A-매우 우수

B-우수

아시아나항공

B-우수

B-우수




저비용항공사
평가 결과 국내선의 경우 모든 항공사 서비스 수준은 우 우수(A), 국제선은 어부산과 진에어가 매우 우수(A)를, 이스타항공, 제주항공, 티웨이항공은 우수(B)를 기록했습니다.

순위

국내선

국제선

등급

등급

에어부산

A-매우우수

A-매우우수

이스타항공

A-매우우수

B-우수

제주항공

A-매우우수

B-우수

진에어

A-매우우수

A-매우우수

티웨이항공

A-매우우수

B-우수



< 항공사 평가방법 >

   ◈ 항공운송서비스의 경우는 매출규모의 차이점을 감안하여 대형항공사

     (FSC)와 저비용항공사(LCC)를 분리해 평가

     * 대형항공사(2개사)와 저비용항공사(5개사)의 매출액 규모, 운항횟수, 여객수, 사업 및 서비스 성격, 

       기존 항공사에 대한 인지도 등의 차이로 분리평가를 실시함에 따라, 대형항공사와 저비용항공사간 

       평가결과의 직접적인 비교 불가

   ◈ 평가항목 : 4개 부문 22개 항목

안전성

이용자 만족도

피해 구제성

정시성

사고, 준사고, 행정처분 

(7개 항목)

발권 및 탑승수속 용이성, 기내서비스 만족도, 이용요금 만족도 등

(8개 항목)

지연결항 및 수하물 분실, 대금환금 지연 등 으로 인한 피해 등

(5개 항목)

지연율, 결항률

(2개 항목)



개선 필요사항으로는 대형항공사와 저비용항공사 모두 한국소비자원에 접수된 「피해구제건수 국내선에 비해 국제선에서 많이 발생하고 있어 개선노력이 필요한 것으로 나타났으며,이용자 만족도」항목에서는 이용자를 위한 지연 및 결항 정보와 피해구제 처리 방법에 대한 다양한 정보제공이 필요 것으로 평가되었습니다.


인천공항이 세계 공항서비스 평가 종합 9연패, 김포공항 4연패를 달성하는 등 우리나라 공항서비스가 국제적으로 높은 평가를 받고 있는 가운데, 인천․김포․김해․제주․청주 5개 평가대상 공항의 국내선․국제선 서비스가 작년에 이어 금년에도 2년 연속 모두 매우 우수(A)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다만, 개선이 필요한 사항으로 평가대상 모든 공항에서 교통약자를 위한 시설 개선 등이 지적되었으며  일부 공항에서는 식당시설 및 쇼핑시설에 대한 만족도 개선이 필요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 공항 평가방법 >

◈ 평가항목 : 4개부문 19개 항목

수속절차 신속성

물처리 정확성

공항이용 편리성

이용자 만족도

체크인, 보안검색, 입출국 심사 시간 등

(5개 항목)

도착 수물 수취대기 시간, 수물 처리오류 및 분실률 (2개 항목)

교통약자를 위한 시설, 수물 카트 등

(3개 항목)

교통시설, 공항시설, 직원친절도 등

(9개 항목)



아울러, 국토부에서는 항공이용자 권익증진을 위하여 현재
국내항공사에 적용중인 항공교통서비스 평가제도 실시대상을 외국항사까지 확대하는 내용으로 항공법을 개정 추진중이라고 밝혔습니다.



  ■  항공교통서비스 평가결과 관련 Q&A


Q.
 1. 항공교통서비스 평가 대상과 평가항목은 ?


A. 7개 국적항공사
(FSC 2개, LCC 5개)와 5개 주요공항(인천・김포・제주・김해・청주)을 대상으로 서비스 평가를 실시합니다.

* 항공사 : FSC(대한항공, 아시아나항공), LCC(에어부산, 이스타항공, 제주항공, 진에어, 티웨이항공)

** 항공운송서비스 평가는 매출규모, 운항횟수, 여객수의 차이점을 감안하여 대형항공사(FSC)와 저비용항공사(LCC)를 분리해 평가

․ FSC : Full Service Carrier, LCC : Low Cost Carrier


항공운송서비스(항공사) 평가 항목은 안전성, 이용자 만족도, 피해구제성, 정시성 등 4개 부문 22개 항목입니다.

   * 공항서비스 평가는 수속절차 신속성, 수하물 처리 정확성, 공항이용 편리성, 이용자 만족도 등 4개 부문 19개 항목



Q.  2.일부에서 기존 평가 기준을 바꿔 다시 평가하는 것은 신뢰성과 형평성에 어긋난다고 주장하는데 ?

A. 공교통서비스 평가 결과가 완료된 후 다시 평가하는 것은 아닙니다. 항공교통서비스 평가 진행중에 항공안전과 서비스 평가 실효성 확보를 위하여 안전성관련 평가 세부기준을 개정했습니다.



Q. 3. 항공교통서비스 평가업무 지침 중「안전성」항목을 개정한 사유는 ?

A. 최근 안전에 대한 우려와 관심이 높아짐에 따라 「안전성」평가기준을 강화하여 평가의 실효성을 확보하기 위해서입니다. 개정전에는 평가연도에 조사완료된 항공기 사고․준사고 건수 및 사망자 수를 평가했고, 개정후에는 평가연도에 발생한 사고․준사고 건수 및 사망자 수를 평가 기준에 포함시켰습니다. 그리고 항공기사고 특성상 사고조사 결과는 1-2년 후에 결과가 공표되고 있습니다.



Q.  4. 이번 평가에 지난해 7월에 발생한 샌프란시스코공항 충돌사고도 반영되었는지 ?


A.  이번 안전성 평가기준 개정에 따라 ‘13년도에 발생한 항공기 사고 및 준사고는 서비스 평가에 반영되었습니다.



Q.  5. 항공교통서비스 평가를 통해서 어떤 기대효과가 있는지 ?


A.  항공교통서비스 평가 결과를 항공사 및 공항운영자에게 통보하여 서비스의 미흡사항을 개선토록 하여 서비스 수준 향상을 유도하고  항공교통이용자에게 유용한 정보를 제공하는 등 항공교통이용자 편의를 도모하기 위해서입니다.

140724(조간) '13년 항공교통 서비스 평가 결과 발표(항공정책과).hwp




Posted by 국토교통부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