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냉정 구간 확장 완료…차량 소통 원활해져



국토교통부(장관 서승환)는 2014년에 고속도로 2개 구간 71km국도, 국가지원지방도, 광역도로 등 40개 구간 313km를 확장·신설해 개통할 예정입니다.



금년 개통으로 인해 도로별 발생하던 상습 지정체가 해소되고 교통사고 위험성이 줄어들며, 원활한 물류수송으로 지역 발전에도 많은 도움이 될 것으로 전망됩니다.



연말까지 개통되는 도로를 세부적으로 살펴보면 다음과 같습니다.



고속도로는 남해고속도로 부산-냉정 구간 53km 확장 개통되고, 동서6축 음성-충주 구간 18km가 신설됩니다.



부산-냉정 확장사업이 완료되면 통행 속도가 약 20km/h(60→80) 향상되어 남해선·중앙선의 지정체가 크게 개선될 것으로 예상됩니다.



음성-충주 고속도로는 내년 개통예정인 충주-제천 고속도로와 연결되어 평택부터 제천까지 동서방향 간선도로망을 구축하게 됩니다.



국도32개 구간 264km확장·개통됩니다.



수도권에서는 경기 북부지역 동주천에서 의정부를 연결하는 국도3호선 27km 전구간* 개통되어, 양주 덕정·고읍 택지지구 지역 주민의 출퇴근 시간대 상습 지정체가 크게 해소될 뿐만 아니라 북부지역 기업들의 물류수송 비용 절감도 기대됩니다.


* 국도3호선 : 장암-자금 8.1km, 자금-회천 12.6km, 회천-상패 6.2km



국도4호선 경주-감포 구간 18km가 확장·개통됨에 따라 주말 및 휴가철에 경주지역으로 가는 길이 한결 여유롭고 안전하게 바뀔 것으로 예상됩니다.



또한 새만금 방조제와 서해안고속도로호남고속도로동서축으로 직접 연결하는 국도30호선 부안-태인 19km4차로로 신설됨에 따라, 새만금 지역의 접근성이 크게 개선되고 물류지원 기능도 증대될 것으로 기대됩니다.



이 밖에도, 서울-부천시를 연결하는 여월택지-남부순환 등 광역도로 2개 구간, 대구광역시 신천좌안 혼잡도로 1개 구간, 국가지원지방도 충북 가금-칠금 등 5개 구간이 올해 말까지 개통될 예정입니다.



앞으로도 국토교통부는 완공사업 위주예산을 집중 투자해 지역 간 연결을 위한 도로 연계성을 강화하는 한편, 도시지역의 상습 지정체 해소낙후지역의 도로망 구축 등에 투자를 집중해 수요자 입장에서 시급하고 편리한 도로사업 추진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140821(조간) 연말까지 고속도로,국도 42개 구간 384km 개통(도로정책과).hwp

Posted by 국토교통부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