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무급 회의 중국 개최…항공로 운영 개선 등 도모



국토교통부(장관 서승환)는 중국 민용항공총국(공중항공교통관리국)과 '제5차 한․중 항공교통관제 협력회의'를 9월 24일부터 3일간 중국에서 개최한다고 밝혔다.


<한․중 항공교통관제 협력회의>는 한․중 양국 간 항공교통관제분야의 실질적 기술협력을 도모하기 위한 회의로 지난 2010년부터 매년 양국이 교차로 개최하고 있습니다.



그 동안 한․중 양국은 네 차례 회의를 통해 항공기의 신속한 흐름, 관제업무의 효율성 향상 등을 협의․개선하여 항공기 안전운항은 물론 비행시간 단축 등 항공여행객의 편의 증진 등에 기여해 왔습니다.



이번 회의에서는 중국과 유럽을 오가는 서해 항공로의 효율적 운영, 항공기 지연감소 방안, 항공기간 분리기준 축소 및 양국 관제분야 기술협력 방안 등에 대하여 논의할 예정입니다.



국토교통부는 앞으로도 정례 협력회의를 통해 양국 간 미래 항공교통발전을 위한 기술협력 체계를 한층 강화해 나갈 계획이며, 더 나아가 동북아지역의 창조적, 협력적 항공교통 환경 구축을 위한 계기로 활용할 계획이라고 밝혔습니다.



140924(조간) 제5차 한-중 항공교통관제 협력회의 개최(항공관제과).hwp


Posted by 국토교통부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