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린리모델링 사업을 그린카드제도와 연계, 다양한 경제적 혜택 부여



환경부(장관 윤성규)와 국토교통부(장관 서승환)는 국가 온실가스 배출량 저감 및 에너지 절약을 위한 부처 간 협약을 9.30일 체결합니다.

* 협약식 : ‘14. 9. 30(화) 10:00∼10:30, 대한상공회의소 중회의실B


이번 부처 간 협업은 환경부의 대표 친환경소비생활 실천수단인 ‘그린카드 제도’와 국토교통부의 ‘건축물 에너지 성능개선을 위한 그린리모델링 사업’간 연계를 추진하는 것으로, 이를 통해 국가 온실가스 배출 저감과 에너지 절약에 기여할 것으로 보입니다.


그린카드제도는 국민들의 친환경 소비문화 확산을 위해 환경부에서 추진하는 제도로 2011년 출시된 이후로 현재까지 860만 좌 이상('14.8월 말 기준)이 발급되었습니다.


‘그린카드’는 가정에서 전기․수도․가스 사용량을 줄이거나 환경라벨링 인증제품을 구매한 경우, 또는 대중교통 이용 시에 정부(지자체) 및 관련기업에서 포인트를 지급하는 유인책제도입니다.


국토교통부에서 추진하고 있는 그린리모델링 사업은 정부의 이자지원을 통해 국민들이 초기 공사비용에 대한 부담 없이 창호교체 등 건물성능 개선을 추진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제도로, 건물 에너지 비용 절감뿐만 아니라 쾌적한 실내 환경 조성에도 기여하고 있습니다.


특히, ‘14.4월 그린리모델링 사업을 처음 실시한 이래 ‘14.9월 현재 총 133건(사업비 규모 339억 원)의 이자지원을 실시하고 있을 정도로 국민들의 큰 관심을 받고 있습니다.



이번 협약 체결을 통해 국민들은 큰 경제적 부담 없이 그린리모델링을 추진하고, 추가적으로 그린카드 포인트를 적립할 수 있습니다.


그린리모델링을 실시할 때 그린카드를 사용하여 친환경라벨인증 창호제품(엘지하우시스, 케이씨씨, AHC복합창호)을 구매하면, 최대 9%(연간 최소 20만 원 이상)의 에코머니 포인트를 적립 받을 수 있습니다.


 
또한, 친환경 제품 구매 등 그린카드 사용에 따라 다양한 금전적
혜택을 받아 이를 그린리모델링 사업비 상환에도 활용할 수 있습니다.




환경부와 국토부는 그린카드와 그린리모델링의 연계강화를 통해 68
조 원 규모의 그린리모델링 시장이 활성화될 것으로 기대하며, 앞으로 건축물에너지 절감 및 친환경건축자재 시장기반을 확대 하기 위해 다양한 지원방안을 마련해 나갈 계획입니다.



   그린카드제도 개요

□ 개 요


○ (정의) 국민 모두가 저탄소·친환경 제품 구매, 대중교통 이용,
전기·수도·가스 절약 등 친환경소비생활 실천시 에코머니포인트 적립 및 공공시설 할인 혜택 등을 받는 대국민 친환경 카드('11.7.월 출시)


(주요혜택) 친환경소비생활 실천에 따른 에코머니포인트가 무제한 적립되는 구조로 연간 최소 13만원 이상의 경제적 혜택을 누림


□ 사업내용 및 실적


(참여확대) ˊ11년 7월 22일 출시 이후 865만명 참여자 확보로 저탄소 친환경생활 실천 수단 확대 및 친환경금융 활성화 계기 마련

구분

‘11

(7.22∼)

‘12

‘13

‘14

상반기

하반기

상반기

하반기

1분기

4∼8월

발급좌수

733,047

2,252,058

1,600,813

1,475,429

1,287,975

475,523

810,750

8,635,595


○ (기업·공공기관 참여)
그린카드 발급 금융기관 17개, 129개 기업, 1,189개 녹색제품 및 607개 지자체 문화 공공시설 그린카드제도 참여

금융사(17)

BC‧KB카드, 농협‧우리‧기업‧부산‧대구‧경남·광주은행, 우체국, 하나SK, 새마을금고, 수협은행, 저축은행중앙회, 신협중앙회, 제주은행

기 업(129)

제조사(현대자동차, CJ 등 92), 유통사(롯데마트, 이마트, 홈플러스 등 25), 서비스사(롯데시네마, KT금호렌트카, MG손해보험 등 12)

공공기관(607)

국립공원, 휴양림 및 전국 17개 지자체 공공시설 607개


(친환경유통망구축) 유통매장에서 그린카드로 녹색제품 구매 시 에코머니 포인트를 자동으로 구축할 수 있도록 중소형 유통매장까지 28,963개 매장 그린POS 구축

연번

업태

업체명

매장수

개시일

합계

28,963

-

1

대형마트

이마트

149

’11.7

2

홈플러스

133

3

롯데마트

102

4

동아마트

1

'13.2

5

백화점

롯데백화점

41

’11.11

6

갤러리아백화점

6

7

NC백화점

8

'13.2

8

동아백화점

6

'13.2

9

유기농매장

초록마을

271

’12.2

10

올가홀푸드

9

11

무공이네

40

12

소형마트

나들가게

6,208

‘12.6

13

편의점

세븐일레븐

6,500

‘12.10

14

바이더웨이

15

GS25

7,500

'12.10

16

C&U

7,500

'13.12

17

아울렛

뉴코아아울렛

19

'13.2

18

2001아울렛

10

'13.2

19

동아아울렛

2

'13.2

20

SSM

GS슈퍼

210

'13.10

21

홈플러스익스프레스

248

'13.11


(국민인식 제고) 그린카드 소비자 설문조사 결과(‘13.7.17~31, 2천명), 에너지절약형 제품 구입(‘12. 56.1% → 64.5%)을 위해 노력하고 친환경생활 실천의지가 높아졌다고(‘12. 63.9% → 67.4%) 답변


(그린카드 브랜드化) 녹색생활관리방법 및 시스템 부문 특허 등록('12.9), 최단기간·최다발급카드로 대한민국 공식기록 인증(’13.7)



   그린리모델링 이자 지원사업 개요


○ (사업개요) 민간건축물의 그린리모델링 사업 추진시 에너지 성능 개선 공사비에 민간금융을 활용하여 사업을 시행하고, 국비지원을 통해 이자의 일부를 보조

○ (이자지원) 에너지성능 개선정도에 따라 2~4%를 5년간 지원

에너지 성능개선 비율

이자지원율

30% 이상

4%

25% 이상 ~ 30% 미만

3%

20% 이상 ~ 25% 미만

2%


○ (
대출한도) 비주거건물 30억원(1동당), 공동주택 및 다가구주택 2천만원(1세대당), 단독주택 5천만원

* 이자지원이 가능한 대출신청의 최소한도는 비주거 2,000만원, 주거부문 300만원이며, 대출 신청은 100만원 단위로 함


○ (지원대상) 단열 및 창호개선(필수), 에너지 절약장치, 신재생에너지 등


그린리모델링 사업모델






   그린리모델링 이자 지원사업 우수사례


□ 의료시설, 라파엘 센터(1177.08㎡)


ㅇ (사업개요) 기존 근린생활시설의 단열성능을 강화, 의료시설로 변경


ㅇ (사업내용) 외벽 디자인을 변경하고 고단열 창틀과 로이복층유리 창호를 적용하였고, 창면적을 줄여 성능개선


ㅇ (성능개선) 공사비 133백만원 투입하여 냉난방에너지 35.42% 절감




시공 전

시공 후

(기대효과) 그린리모델링 이후 건축물을 외국인노동자 무료진료 시설물로 사용하여 공공성을 강화하고, 에너지비용 절감

- 창면적을 줄여 난방열손실을 최소화하고, 차양을 설치하여 냉방에너지 절감


□ 단독주택, 경기도 의왕시 (168.48㎡)


ㅇ (사업개요) 준공 후 30년이 경과된 노후주택을 대상으로 실시한 그린리모델링 사업


ㅇ (사업내용) 건축물 노후화로 인해 난방에너지 사용량이 과도한 주택의 단열 및 창호 성능 개선


ㅇ (성능개선) 공사비 50백만원 투입하여, 외벽 단열성능 85.6% 향상

시공 전

시공 중

(기대효과) 소규모 단독주택에 대한 그린리모델링 사업 모델을 제시하여 향후 노후건축물에 대한 그린리모델링 유도

- 또한, 그린리모델링을 통해 쾌적한 실내 환경을 조성하여 삶의 질 향상 및 입주자의 건강 증진


140930(조간) 그린리모델링 사업을 그린카드 제도와 연계 추진(녹색건축과).hwp



Posted by 국토교통부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