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해 목표(2만6천호 사업승인, 4천호 착공) 달성 전망 


국토교통부(장관 서승환)는 10월 현재 행복주택 약3만호 공급을 위한 47곳의 입지를 지자체 협의 등을 거쳐 선정하고, 사업승인 절차를 한창 진행 중에 있습니다.


 
행복주택은 신혼부부, 사회초년생, 대학생 등 젊은층의 주거안정을 위해 교통이 편리한 곳에 저렴하게 공급하는 공공임대주택으로, 정부는 ‘17년까지 총 14만호를 사업승인할 계획입니다.


1. 금년 상반기 2만7천호 입지 확정 이후, 3천여호 입지 추가 선정


지자체 협의와 후보지선정협의회(민관 관련전문가 25명) 등을 거쳐 ▲고양지축(약890호) ▲하남감일(약670호) ▲천안백석(약550호) ▲용인구성(약500호) ▲수원호매실(약400호) ▲대전도안(약180호) 등 6곳(약3,190호)의 입지를 추가로 선정했습니다.


2. 3만호 사업승인 추진중, 금년 승인목표(2만6천호) 달성 가능



①서울오류, 고양삼송, 대구혁신 등 10곳(약5,500호) 사업승인 완


서울양원, 위례신도시, 김포한강 등 19곳(약15,600호)은 사업승인 신청이 완료되어 관계기관 협의단계이며, 11월 사업승인 계획

인천주안역, 광주역 등 18곳(약 9,400호)은 설계단계에 있으며, 그 중 11월중순경 승인 신청 예정인 약 5천여호는 연내 사업승인하고, 나머지는 ‘15년초 승인할 계획


3. 6천호 착공 추진중, 금년 착공목표(4천호) 초과 달성 가능



서울가좌, 서울내곡 등
5곳(약 1,500호)착공하였고, 서울오류, 고양삼송, 대구혁신 등 6곳(약 4,500호)은 시공자 선정 등 연내 착공을 위한 절차가 진행 중입니다.


올해 착공지구 중 송파삼전(50호), 서초내곡(87호)의 경우 ‘15년 하반기에 준공되어 첫 입주가 시작될 예정입니다.


국토교통부 김정렬 공공주택건설추진단장은 “일부에서 행복주택 추진 부진을 우려하고 있으나, 정부는 금년 사업목표를 차질없이 달성하는 등 ‘17년까지 연차별 계획에 따라 14만호를 역점적으로 추하여 젊은층 등에 실질적 도움이 되도록 하겠다”고 밝혔습니다.

 * (행복주택 연차별 사업승인계획) ‘14년(2.6만)→’15년(3.8만)→’16년(3.8만)→’17년(3.8만)



141027(조간) 행복주택 본격 사업승인 돌입(행복주택정책과).hwp


Posted by 국토교통부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