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석유공사, 울산에 신사옥 개청

석유화학단지와 연계 에너지 거점 도시 발전 기대



한국석유공사는 12. 3.(수) 15시, 울산우정 혁신도시 신사옥에서 문재도 산업통상자원부 차관, 이지헌 울산광역시 행정부시장, 정갑윤 국회의원, 이채익 국회의원, 지역주민 등 4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개청식을 가졌습니다.



한국석유공사는 1979년에 국내외 석유개발사업 및 석유비축사업을 통해 석유수급의 위기를 대비하여 안정적인 국민경제 발전을 도모하기 위해 설립됐습니다.

 


1979년 설립 이후, 한국석유공사는 전국 9개소에 지하 및 지상 비축기지를 건설하여 석유수급 위기 능력을 갖췄습니다. 석유개발에도 적극 나서 해외는 물론 국내 동해-1 가스전에서 2004년 국내 최초로 천연가스생산을 개시하는 등 산유국의 꿈을 실현했습니다.



신사옥은 지하 2층, 지상 23층 규모(부지면적 48,942㎡, 건축연면적 64,887㎡)로 '11년 10월 착공, '14년 10월에 준공하였으며, 이전 인원은 785명입니다.



신사옥은 태양광 발전설비, 지열설비를 이용한 냉난방 시스템 등을 적용, 저탄소 녹색성장과 친환경 요소를 갖춘 업무용 건물로 지어졌습니다. 건물에너지 사용량의 약 15%를 신·재생에너지로 사용, 에너지 자급률을 높였으며 공인인증기관으로부터 건물에너지효율, 친환경건축물, 지능형건축물 인증 최고 등급을 획득했습니다. 



세계적 에너지 공기업인 한국석유공사는 울산의 석유화학단지와 에너지 클러스터를 구축하여 지역경제 활성화와 및 울산의 석유산업 거점도시 발전에 크게 기여할 것이라 전망됩니다.   



울산우정 혁신도시는 2.985㎢ 면적에 총 9개 기관 3,017명이 이전하며, 정주계획인구 20,225명을 목표로 2016년까지 모든 공공기관이 이전합니다.



국토교통부는 공공기관 지방이전에 차질이 없도록 주택·학교 등 정주여건과 교통·의료 등 각종 부대시설을 공공기관 이전시기에 맞추어 공급해 나가고 산··연 클러스터 활성화 지원도 지속적으로 추진할 계획입니다. 



이를 위하여 지난 11월 울산광역시, 울산시교육청, 이전기관, 한국토지주택공사(LH) 울산우정 혁신도시 관계자가 참석한 정주여건 현장점검*을 실시했습니다.


    * 클러스터부지 분양 및 활성화 방안 강구, 시설물 인계인수 대비 개선‧보완대책 적극 추진 등



 ■  울산우정 혁신도시 추진 현황



□ 사업개요


 ㅇ 위    치 : 울산광역시 중구 우정동 등 12개동 일원

 ㅇ 면적/계획인구 : 298.5만㎡/20,225인(7,275호)

 ㅇ 주택공급 : 7,275호(공동6,148호, 단독764호, 복합363호)



□ 사업 추진현황


 ㅇ (부지조성) 3개 공구, 공정률 99.4%(공공기관 이전부지는 100%)  

 ㅇ (기반시설) 630억원 국고지원, 공정률(진입도로 완료, 상수도 완료)

 ㅇ (토지분양) 유상공급면적(1,390천㎡) 중 83.3%(1,152천㎡) 분양



□ 배치도





 ■  한국석유공사 이전현황



□ 사업개요


  ○ 사업기간 : 2011년 10월 ~ 2014년 10월

  ○ 시설규모 : 부지면적 48,942㎡, 건축연면적 64,887㎡ (지하2층, 지상23층)

  ○ 사 업 비 : 2,110억원

  ○ 이전위치 : 울산광역시 중구 종가로 305(울산 우정혁신도시 내)

  ○ 이전인원 : 785명



□ 주요사업


  ○ 석유자원 탐사 및 개발

  ○ 석유비축시설의 건설‧관리‧운영 및 대여

  ○ 원유 및 석유제품의 수출입‧비축‧수송‧대여 및 판매



□ 신사옥 전경







141204(조간) 한국석유공사, 울산에 신사옥 개청(투자유치지원과).hwp





Posted by 국토교통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