멕시코는 그 면적이 세계 20위권 안에 들어갈 정도로 상당히 넓습니다. 그렇기 때문에 한 도시에서 다른 도시로 이동하고자 할 때 많은 각오를 해야 한답니다. 물론 이러한 지역적 특성에 맞추어 멕시코 저가 항공회사도 있지만 구석구석까지 비행기로 이동하기엔 한계가 있죠. 그렇다면 결국에는 버스를 이용해야 하는데, 만만치가 않은게 지역에 따라서 반나절 이상을 버스 안에서 보내야 하는 경우도 종종 발생한답니다. 하지만! 하루의 반 이상을 버스 안에서 소요해야 하는 이러한 상황을 극복할 수 있는 멕시코의 특별한 버스가 존재합니다. 이름하여 ETN과 Primera Plus인데요. 이 두 버스가 어떠한 특징을 지니고 있는지 한번 알아보도록 하겠습니다.



먼저, 멕시코의 가장 고급 버스 ETN을 소개합니다. ETN 버스는 특히 장거리 여행에 가장 특화되어 있는 버스라고 해도 과언이 아닙니다. 이 버스는 주로 기본 10시간 이상 소요되는 장거리 여행이 목적일 때 이용하는 버스입니다. 각 주요 도시마다 있는 ETN버스 전용 터미널이나 대도시에 있는 종합버스터미널에서 표를 구매할 수 있습니다. 사진은 멕시코 제3의 도시 몬테레이에 있는 ETN 터미널입니다. 



ETN은 멕시코 대표 프리미엄 버스라 그런지 표를 구매할 때 각 도시별 버스 시간표도 같이 줍니다. 버스가격은 거리마다 다른데, 10시간 거리 기준으로 대략 우리나라 돈으로 왕복 8만원 정도라고 보시면 되요. 정말 가격이 만만치 않죠? 




그렇다면 저 어마어마한 가격의 이유를 한번 보도록 하겠습니다. ETN버스의 가장 큰 장점은 멕시코 모든 버스회사 중 좌석이 가장 넓다는 것인데요. 밤에 장거리 여행을 목적으로 버스를 이용하는 사람이 많기 때문에 버스 내에 좌석도 별로 없고 좌석마다 간격이 상당히 넓답니다. 의자를 뒤로 젖히면 거의 침대와 비슷해진다고 생각하시면 됩니다. 각 좌석마다 티비스크린이 있고 그 안에는 각종 볼거리들이 저장되어 있습니다. 또 버스의 가장 뒤에는 승객들이 이용할 수 있게끔 화장실도 준비되어 있답니다. 그리고 의자 밑에는 콘센트가 있어 휴대폰 같은 전자기기를 충전할 수 있기도 합니다. 무엇보다도 버스 안에서 아주 빵빵한 와이파이를 쓸 수 있는데요. 인터넷 자체가 상당히 좋지 않은 축에 속하는 멕시코지만 ENT의 와이파이는 정말 훌륭하답니다. 



다음은 멕시코의 보편적인 버스 Primera Plus를 소개하겠습니다. 앞서 말한 ETN은 주로 장거리 여행이 목적이라면 이 Primera Plus는 어느 곳에든 이용할 수 있는 보편적인 버스라고 보시면 됩니다. 그렇기에 버스 내부 환경 자체는 ETN만큼 좋지는 않아요. 하지만 ETN처럼 갖출 건 다 갖추고 있답니다.



ETN이나 Primera Plus 혹은 기타 등등의 버스터미널에서는 공중화장실을 이용할 때 먼저 돈을 지불해야 합니다. 가격은 우리나라 돈으로 400원입니다. 사진에서 보이시는 Sanitarios가 화장실입니다. 여기는 멕시코 제2의 도시 과달라하라의 신 버스터미널인데요. 과달라하라에는 구 버스터미널과 신 버스터미널이 있는데 모든 지역을 갈 수 있는 신 버스터미널을 주로 사람들이 이용합니다.



Primera Plus의 도드라지는 특징 중 하나는 바로 버스에 탑승하기 전 간식거리를 준다는 것입니다. 대기하고 있는 버스 앞에 사진에서처럼 직원들이 물과 간식을 준비해 함께 대기하고 있습니다. 저 직원에게 표를 검사받고 간식을 받고 버스 앞에서 가방 검사를 하고 나서 버스에 탑승하는것이 절차입니다. 간식 구성은 물과 샌드위치 그리고 음료수인데요. 음료수는 콜라나 사과주스 혹은 오렌지 주스나 기타 청량음료 등을 선택할 수 있습니다.

Primera Plus의 버스 내부 환경은 ETN과 동일합니다. 하지만 질적으로 약간 부족합니다. ETN만큼은 아니지만 그래도 어느 정도 넓은 좌석과 스크린, 콘센트, 화장실, 그리고 와이파이도 갖추고 있습니다. 가격은 ETN에 비하면 약간 싼 편입니다. 7시간 거리 정도에 우리나라 돈으로 왕복 4만원 정도라고 생각하시면 됩니다.

드넓은 멕시코에서 사람들이 지루하고 불편하지 않게끔 많이 신경쓴 흔적이 보이는 ETN과 Primera Plus, 상당히 매력적이지 않나요? 이 버스들과 함께라면 넓은 멕시코에서 거뜬히 여행할 수 있답니다. 이상으로 멕시코 버스를 소개하며 마무리하겠습니다.



Posted by 국토교통부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DJ 강이안

    참 좋은 버스네요^^
    이런 버스만 있으면 부산부터 신의주까지 갈 수도 있을것 같네요

    2014.12.06 21:09 [ ADDR : EDIT/ DEL : REPLY ]
  2. 신혜연

    버스에 탈때 간식까지 주는 버스라니...
    요금이 조금 비싸도 저도 한번 이용해보고싶어요.

    2014.12.07 01:28 [ ADDR : EDIT/ DEL : REPLY ]
  3. 세상에 이런버스가 어디있..........네요 정말...! 정말 신기해서 정독했어요ㅎㅎ 버스도 버스지만 공중화장실인데 돈을 내고 사용해야한다는 것도 신기하네요~~

    2014.12.09 22:07 [ ADDR : EDIT/ DEL : REPLY ]
  4. 하루에 반을 버스에서 지네면 힘들겠네요. 좋은 시설이 있어서 여행할때 즐겁겠네요.

    2014.12.13 11:14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5. 송경민

    해외에서는 사람을 배려한 교통수단들이 잘 발달되있는 것 같아요^^ 국내에도 벤치마킹해서 좋은 교통수단으로 발전했으면 좋겠네요^^

    2015.05.21 10:22 [ ADDR : EDIT/ DEL : REPLY ]
  6. 조유진

    멕시코의 교통수단도 알게 되고 좋은 기사였던 것 같습니다.
    유익한 기사 감사합니다

    2015.05.22 13:00 [ ADDR : EDIT/ DEL : REPLY ]
  7. 와.. 타보고 싶은 버스내요.. 이런 관광버스 한국에도 있었으면..

    2015.05.31 05:41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8. 앨리스심

    정말 신기하네요~~~
    나라가 넓으니...필요하고 가능한거 같아요^^

    2015.07.29 22:29 [ ADDR : EDIT/ DEL : REPLY ]
  9. 잘읽었습니다

    2015.07.30 15:53 [ ADDR : EDIT/ DEL : REPLY ]
  10. 해리포터

    기사 잘 읽었습니다

    2015.08.26 15:53 [ ADDR : EDIT/ DEL : REPLY ]
  11. 잘읽었습니다

    2015.08.26 19:39 [ ADDR : EDIT/ DEL : REPLY ]
  12. 너구리

    기사 잘 읽었습니다

    2015.12.13 11:26 [ ADDR : EDIT/ DEL : REPLY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