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층건물 수평진동을 제어, 감소하는 기술” 등 개발

 

국토교통부(장관 서승환)는 새로 개발된 고층건물의 수평진동 제어기술 등 4건을 이달의 건설신기술로 지정(750~753)하였다고 밝혔습니다.

 

753호 신기술(“구조물의 풍하중에 의한 수평진동 제어를 위하여 이동 변위를 감소시킬 수 있는 능동질량감쇠기 기술”) 국내 최초로 개발한 고층건물의 수평진동을 제어할 수 있는 기술로, 제진장치의 에너지 흡수방법을 이용하여 건물의 진동에너지를 줄임으로써 건물의 연직진동과 바람에 의한 수평진동을 동시에 제어할 수 있도록 개발되었습니다.

 

이 신기술은 국토교통부 R&D 연구성과로서 2011년 진동사고가 발생한 서울 테크노마트에 이 제진장치를 적용하여 진동의 문제를 해결한 바 있습니다.

 

750호 신기술(“이산화탄소와 염소이온 고정 고알칼리 유기계 방청제, 방청표면피복재 및 방청단면복구재를 사용한 철근콘크리트구조물 보수공법(BNB 공법)”) 철근콘크리트 구조물은 대기중의 이산화탄소와 염화물이온에 의한 열화현상으로 인해 철근 부식이 많이 발생되고 있으나, 콘크리트의 알칼리 회복이 우수한 방청제를 콘크리트 표면에 도포하므로써 이러한 문제를 해결한 보수공법이다.

 

기존기술대비 47%~60%의 유지관리비 절감 효과가 있으며 중금속 검출시험에서도 안전성이 입증되어, 20년 이상의 노후아파트의 보수에 본 신기술이 크게 기여할 것 입니. 751호 신기술(“보강리브와 헌치 및 파형철선 전단연결재를 이용한 교량용 프리캐스트 콘크리트 바닥판 공법”) 교량용 프리캐스트 콘크리트 바닥판 하부에 일체형 헌치와 보강리브를 설치하여 다양한 거더형식과 거더사이의 간격에 대한 적용성을 증대시킨 기술입니다.

 

거더의 높이차에 의한 시공상 어려움 및 처짐균열 발생 등의 단점을 보완하므로써, 기존 공법에 비해 바닥판의 유지관리비용을 10%이상 절감할 수 있어 향후 다양한 교량에 적용될 것으로 기대됩니다.

 

752호 신기술(“현장조립식 강재 반력대 및 강선 비부착 기법을 적용한 단부형고 증대형 PSC I형 거더 제작공법”) PSC I형 거더의 프리텐션 방식*에서 강선(긴장재)의 단면 응력 조절이 용이하지 못하고 거더 단부 상단에서 균열이 발생하는 문제가 있었으나 단부의 거더높이를 증대시킴으로써 이 문제를 해결한 거더 제작기술입니다.

 

* 프리텐션 방식 : 반력대를 이용하여 미리 강연선을 긴장한 후 큰크리트를 타설하고, 콘크리트가 경화된 후 프리스트레싱을 도입

 

이 신기술은 현장조립이 가능한 이동식 반력대를 사용하여 자본이 부족하고 운반로의 확보가 어려운 동남아나 아프리카 등 해외에도 수출이 가능할 것으로 기대됩니다.

 

금번 지정된 신기술에 대한 자세한 기술내용은 국토교통과학기술진흥원 신기술 정보마당 홈페이지(http://ct.kaia.re.kr)에서 확인할 수 있습니다.

 

 

150114(조간) 이 달의 신기술 지정 고시(기술정책과).hwp

 

Posted by 국토교통부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