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원선 단절구간 현장방문...남북철도 단절구간 연결의지 표명


서승환 국토교통부 장관은 31일(토) 경원선 백마고지역, 월정리역, 철원역 등 남북철도 단절구간을 방문하여 한반도 통일시대를 대비하기 위해 경원선 남측구간 복원 등 남북철도 연결을 위한 실질적인 준비와 실행이 필요하다고 강조하였습니다.



  * 경원선(용산~원산)은 1914년 개통하여 운행되다가 6.25 한국전쟁으로 단절


< 경원선 남북철도 현황 >



이날 서승환 장관은 철도시설공단 관계자로부터 경원선 단절 현황을 보고 받은 자리에서 경원선 복원은 단순히 철도연결의 의미를 넘어 통일시대를 대비하고, 유라시아 이니셔티브를 실현하는 뜻 깊고 가치있는 사업이라고 강조하면서, 

“경원선 복원 등 남북철도 연결 준비에 만전을 기하고, 빠른 시일 내에 가시적인 성과를 낼 수 있도록 노력해 줄 것”을 당부하였습니다.



이후 서승환 장관은 평화전망대로 이동하여 국방부와 철원군 관계자로부터 남북 분단 현황 등을 보고받고, 국방의 의무를 다하는 장병들을 위문하였습니다. 


또한 경원선 복원사업을 추진할 경우 문제되는 지뢰 제거, 현장 조사 등에 대한 관계기관의 적극적인 지원을 요청하였습니다.




Posted by 국토교통부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조유진

    단절된 철도구간이 다시 개통되어 북한 여행도 맘편히 다닐 수 있었으면 좋겠어요.

    2015.06.15 13:48 [ ADDR : EDIT/ DEL : REPLY ]
  2. sysea47

    빨리 통일이 되면 북한도 마음껏 구경할 수 있겠죠?
    하루빨리 그날이 왔으면 좋겠습니다.

    2015.07.05 22:23 [ ADDR : EDIT/ DEL : REPLY ]
  3. 단절된 철도청구간이 다시 개통되어 복한 여행도 맘편히 다닐 수 있었으면 좋겠어요.

    2015.12.20 18:04 [ ADDR : EDIT/ DEL : REPLY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