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5년 5월 28일 국토교통부 어린이 기자단이 인천국제공항에 다녀왔습니다. 서울역 도심공항터미널에서 만나 1조, 2조로 나눠 이동을 했습니다.


▲ 여권, 직통열차표 사진/설명하고 있는 사진



먼저 기자단은 서울도심공항터미널에서 모의여권, 직통열차표를 받고 금속 탐지기를 이용하여 보안검사도 하였습니다. 도장을 받고 직통열차에 타게 되었습니다. 승차감이 좋았고 시설도 깔끔해 만족했습니다.


열차 안에서 픽토그램에 대한 설명을 들었습니다. 찾아본 결과, 픽토그램이란 전 세계인들이 쉽게 알 수 있도록 그림이나 기호로 표현한 아이콘이었습니다.

                  

▲ 항공안전 라운지


▲ 항공안전라운지에서 친구와 찍은 사진



직통열차는 인천국제공항을 향하여 출발한지 약 40여 분 만에 도착하였습니다. 도착한 기자단은 점심을 먹고 여러 곳을 둘러보았습니다. 


항공안전라운지에 가서 비행기 사고가 일어났을 때의 올바른 대처 방법을 배우고 체험하는 등 비행기에서 거의 할 수 없는 체험들을 많이 해보았습니다. 평소에는 비행기만 타고 대처방법은 대충 들었는데, 이번에는 주의 깊게 들었습니다.


기념사진을 찍고, 다시 직통열차를 탄 후 서울역 도심공항터미널에 도착했습니다. 직통열차에 같이 탄 친구는 “인천 국제공항에 도착하여 전동차를 타고 식당이 있는 곳으로 갔는데 덜컹거리거나 소음이 없어 신기하고 다시 타보고 싶습니다.”라고 답하였습니다. 


직통열차 등 인천국제공항에서 많은 체험과 지식을 얻을 수 있어 도움이 됐고, 추억을 쌓을 수 있어서 좋았습니다. 이상 김수현 기자였습니다.







Posted by 국토교통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