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주댐 현장 방문, 비상 댐 연계 운영 시행 상황 점검





김경환 국토교통부 1차관은 6월 14 한강수계 충주댐 현장을 방문하여 지난 6월 11일부터 시행하는 발전댐과 소양강․ 충주댐의 비상 댐 연계 운영 시행 상황을 점검하였습니다.



* 한강수계 다목적댐의 용수공급기한 연장을 위하여 발전댐 방류량을 하류 용수공급에 이용하였습니다.





현재 한강수계 다목적댐의 평균 저수율은 25%로 예년의 65%에 불과하여 앞으로도 많은 비가 내리지 않을 경우 물 이용에 지장이 발생할 가능성도 배제할 수 없는 상황입니다.



강우 부족에 따른 저수량이 저하되어 3월 25일부터 소양강댐과 충주댐은 선제적인 용수비축을 시행 중에 있으나, 소양강댐과 충주댐의 수위는 정상적인 용수 공급이 가능한 하한선인 저수위까지 3.0m/5.2m 정도 남아 있습니다.





이에 김 차관은 충주댐을 방문하여 지난 6월 11일부터 시행하는 비상 댐 연계 운영의 시행상황을 점검했습니다. 또, 수도권 2천만 주민들의 불편이 최소화되도록 모든 유관기관이 합심해 선제적으로 대응할 것을 당부하였습니다.





또한, 영농활동에 지장이 없도록 하고, 현장 물 이용 상황에 대한 모니터링에 만전을 다해 줄 것을 관계자들에게 당부하며, 상황이 악화될 경우 예상되는 경계경보에 대비하여 사전에 대응방안을 마련하여 철저히 대비할 것을 당부하였습니다.



아울러, 일반 국민들도 물 절약에 적극 동참할 수 있도록 홍보에도 최선을 다해 줄 것을 당부하였습니다.



(참고) 김경환 차관, 한강수계 충주댐 현장 방문(6월 14일).pdf


(참고) 김경환 차관, 한강수계 충주댐 현장 방문(6월 14일).hwp


Posted by 국토교통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