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토교통부에서는 다양한 정책현장을 방문하고 국토교통부 정책과 업무내용을 홍보하기 위하여 어린이 및 대학생 기자단을 모집하였습니다. 치열한 선발 과정을 거쳐 최종 선발된 대학생 및 어린이 기자단들의 공식적인 행보가 시작되는 발대식이 2015년 5월 11일 월요일 세종시 정부청사 국토교통부 옆 대강당에서 열렸습니다.


 

▲발대식이 열린 세종시 정부청사 대강당

 

발대식에는 유일호 국토교통부 장관님을 비롯하여 대학생 기자 37명과 어린이 기자 86명, 학부모 136명 등이 기자단 발대식에 참가했습니다. 입구에 들어서면

 

 

▲제 3기 국토교통부 대학생 기자증과 명함

 

이렇게 기자증과 명함을 받을 수 있습니다! 이것들을 받자, ‘기자가 됐구나.’ 라는 실감이 나면서 동시에 책임감도 생겼습니다.

 

 

▲발대식 시작 전 대강당의 모습

 

제가 도착했을 때의 대강당은 발대식을 하기 전이라 리허설이 진행 중이었습니다. 1부 발대식이 시작되고 저희는 국토교통부의 홍보영상을 시청하였습니다. 홍보영상을 통해 앞으로 제가 활동할 국토교통부라는 기관이 어떠한 곳인지 더 잘 알 수 있어서 좋았습니다.

 

 

▲국토교통부 해외 기자단의 응원영상


해외에 계셔서 참석 못하시는 해외 기자단 분들의 응원 메시지도 봤습니다.

다음으로는 각 기자 대표들이 나와서 앞으로 국토교통부 기자단으로서의 마음가짐을 낭독 후 선서하는 시간을 가졌습니다.

 

 

▲국토교통부 대학생 기자단 대표가 선서하는 모습

 

▲어린이 기자단 대표와 함께 선서하는 국토교통부 어린이 기자단의 모습

 

▲위촉장을 받고 인사하는 모습

 

유일호 국토교통부 장관님께 위촉장을 받음으로써 기자단을 공식적으로 인정받는 순간이었습니다.

 

 

▲ 국토교통부 기자단에게 바라는 점을 말씀하시는 장관님 


다음으로는 장관님의 말씀이 있었습니다. 정말 높은 위치에 계신 분임에도 불구하고 권위적인 모습이 없으셔서 신기했습니다. 장관님의 말씀 중 앞으로의 기대수명은 120세로, 살날이 한 세기인 100년 정도 남았으니 이 긴 시간을 잘 이용하라는 표현이 무척 인상 깊었습니다.


 

▲각오와 꿈을 적은 종이를 붙이는 어린이 기자단

 

다음으로는 대학생·어린이 기자단이 함께 기자단으로서의 각오와 앞으로의 꿈을 적어 ‘3기  파이팅’을 채우는 퍼포먼스 시간이 열렸습니다.


 

▲기자단의 각오와 꿈으로 완성된 패널

 

▲퍼포먼스 후 장관님과의 사진 촬영

 

퍼포먼스 후 발대식의 1부가 끝났습니다.

 

 

▲활동소개 & 기사작성의 요령 교육

 

2부는 국토교통부 기자단의 활동소개 및 기사 작성 요령을 교육받는 시간이었습니다. 저작권에 대해 알고, 사진 찍는 요령도 배워 한층 더 기자로서 거듭나는 순간이었습니다.  대학생·어린이 기자단이 퍼포먼스 종이에 적은 각오처럼 국토교통부의 손과 발이 되어 국민들의 눈높이에 맞게 다가갈 수 있는 기자단이 되기를 기대합니다. 열심히 부끄럽지 않은 활동을 하도록 하겠습니다. 대학생·어린이 기자단 여러분 모두 파이팅!

 

 


 

 

 

 

 

 

 

 

Posted by 국토교통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