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남 미사지구 입주 시기를 감안, 

최대한 빨리 개통할 수 있도록 관계기관의 긴밀한 협조를 당부




여형구 국토교통부 제2차관은 12일(토) 오전 서울 5호선 연장사업인 ‘하남선 복선전철 3공구 건설현장’을 방문하여 ‘18년으로 계획된 개통일정 및 안전관리 상황을 점검하였습니다.


 * 하남선 사업개요 : 7.7km(1단계 ’18년 / 2단계 ’20년 개통), 1조 334억원


여형구 차관은 현장관계자들에게 “하남미사지구 입주가 ‘17년말 대부분 완료되고, 추경예산이 편성된 점을 감안하여 주민의 교통불편이 조기에 해소 될 수 있도록 개통일정을 최대한 단축하면서 안전관리에도 만전을 기해 달라”고 당부하였습니다.


특히 3공구 노선에 저촉되는 레미콘 공장이 적기 이전될 수 있도록 하남시 및 LH의 적극적인 협조를 강조하였습니다.



아울러, 여형구 차관은 경기도의 서울9호선 하남연장 건의에 대해 지역에서 강하게 요구하는 배경을 잘 이해하고 있고, 현재 ‘제3차 국가철도망계획’ 수립과정에서 적극 검토하고 있다면서,

지하철 개통전까지 예상되는 교통난이 최대한 완화될 수 있도록 하남시~서울시간 광역버스 증차 등 당면한 현안 해결을 위해서도 많은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Posted by 국토교통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