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물류기업 청년 채용박람회장의 모습



지난 9월 14일 코엑스에서 2015 물류기업 청년 채용박람회가 열렸습니다.


국토교통부, 해양수산부, 고용노동부가 주최하고 한국통합물류협회, 해운항만물류 전문인력 양성사업단, 서울 강남 고용노동지청이 주관하는 이번 박람회는 경제성장 동력 저하의 가장 큰 원인이 되는 청년 실업난과 우수 인재 유치에 힘들어하는 우수 중소 물류기업의 구인난을 동시에 해결해 물류 일자리에 대한 기존 편견을 깨뜨리고 물류분야 취업의욕을 고취시키는 것을 목적으로 하였습니다. 구인업체와 구직자 연계를 위해 마련한 실질적인 네트워크의 장으로써, 물류 및 물류 유관분야 민간·공기업 60개 이상이 참여하고 물류분야 구직 희망자 약 3천명이 참석한 행사이기도 합니다.



▲ 물류기업 청년 채용박람회 포스터



이 날 박람회장은 물류기업에 취업하기 위한 청년들의 열정으로 아주 뜨겁게 채워졌는데요. 그럼 지금 바로 그 현장으로 가보겠습니다!



  

▲ 코엑스는 지하철 9호선 봉은사역 7번출구와 바로 연결되어 있다.



저는 지하철 9호선을 이용해 박람회 장소인 코엑스를 찾았는데요. 지난 3월 개통된 9호선의 2단계 구간인 봉은사역의 7번 출구를 통해 코엑스로 쉽게 진입할 수 있었습니다. 



 경축사를 전하는 유일호 장관의 모습과 테이프 커팅식을 하는 모습



지금 보시는 이곳은 박람회가 열리는 코엑스 A 홀입니다. 박람회장 앞은 물류기업 취업을 위한 청년들로 가득 찼습니다. 박람회를 빛내기 위해서 유일호 국토교통부 장관, 최연혜 코레일 사장 등 많은 정부기관장 및 이사장 등이 참석했습니다. 이 가운데 유일호 장관은 경축사를 통해 취업을 위해 많은 노력을 기울이고 있는 수많은 청년들을 아낌없이 격려했습니다. 이어서 테이프 커팅식으로 물류기업 채용 박람회의 막을 올렸습니다.



  


  

▲ 박람회장 약도와 항공관, 육상관, 해상관으로 나뉘어진 박람회장의 모습



드디어 박람회장의 문이 열렸습니다. 박람회장은 항공관, 육상관, 해상관으로 나뉘어 있었는데요. 구직자들이 희망하는 직무에 따라서 편하게 박람회장을 둘러볼 수 있게 되어 있었습니다.



▲ 직접 박람회장을 둘러보는 유일호 장관의 모습



유일호 장관은 직접 박람회장을 둘러보면서 미래의 물류기술을 확인하고 기업 채용관에서 채용 담당자의 설명을 들었습니다. 여기서 유 장관은 각 기업의 채용 담당자들에게 청년들의 채용 활성화를 당부했습니다.


  

▲ 게시판의 기업 채용공고를 확인하는 청년들의 모습



박람회장 한편에는 채용공고 게시판이 있었습니다. 구직자들이 회사와 모집 직종, 급여 등을 확인한 뒤 그 기업의 부스로 찾아갈 수 있게 되어 있었습니다.



▲ 채용에 관한 설명을 듣기 위해 공기업 부스에 줄을 서있는 청년들의 모습



공사의 홍보부스 앞에는 정말 많은 청년들이 있었습니다. 코레일, 인천국제공항공사 등 공기업의 인기가 정말 대단하다는 것을 실감할 수가 있었습니다.



▲ 참가기업의 취업설명 특강을 듣는 모습



이곳은 물류특강관입니다. 참가기업의 채용설명회, 청년물류포럼의 물류 산업 주제 세미나와 물류 산업대표의 물류산업에 대한 특강 및 창업 강좌 등을 진행하는 이곳은 취업에 대한 정보를 얻기 위한 청년들로 가득 채워졌습니다.



  

▲ 행사장 내 컨설팅/부대행사관 및 기타 행사장 내 지원시설의 모습



물류특강관 바로 옆에는 컨설팅·부대행사관이 있었습니다. 이곳에서는 취업능력 향상을 위한 취업 컨설팅 및 취업 스트레스 해소를 위한 다양한 부대행사와 이벤트가 준비되어있었습니다. 또한, 취업서류 컨설팅, 면접 이미지·스피치 컨설팅, 외국어 면접 컨설팅, IT 자격증 컨설팅, 이력서 사진 촬영, 재테크 컨설팅 등을 받아볼 수 있었습니다.



 물류기업 청년 채용 박람회장 입구에서



이번 물류기업 청년 채용박람회는 취업을 준비하는 많은 청년들에게 큰 도움이 되었으리라고 생각합니다. 물류기업을 통한 대한민국의 미래는 밝습니다. 대한민국의 모든 취업준비생 여러분 힘내세요!


지금까지 물류기업 청년 채용 박람회장에서 국토교통부 대학생기자단 3기 박지수였습니다!











Posted by 국토교통부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