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삼전행복주택의 안내판



안녕하세요. 국토교통부 대학생 기자단의 장대혁입니다.

저는 얼마 전에 행복주택의 첫 시작을 열어줄 삼전지구를 다녀왔습니다. 나날이 높아지는 주거비의 부담을 덜어줄 국토교통부의 행복주택이 드디어 완공이 됐다는 소식에 얼른 달려갔습니다. 저 역시 나중에 이 제도의 혜택을 받을 수도 있기 때문이죠. 


먼저, 외부에서의 전경을 보여드리겠습니다. 



▲ 첫 입주민들을 위한 환영문구  


▲ 2층 지역 청소년 문화 공간으로 이동하는 계단


▲ 삼전행복주택의 전체모습


▲ 삼전행복주택 입구



삼전행복주택의 외관이 어떤가요? 외부에서 보면 차분하고 깔끔한 구조입니다. 또한 입구를 보시면 무인택배 배송시스템이 있기 때문에 택배 문제는 걱정 안 해도 되겠죠.


지금부터 그 내부를 보여드리겠습니다. 행복주택은 3층부터 각 세대가 거주할 수 있는 공간이 있습니다. 2층에는 지역 청소년들을 위한 공간과 행복주택에 거주하는 입주민들을 공간 이렇게 2곳으로 나뉘어져 있습니다. 1층에는 주차공간만이 마련되어 있습니다.

 

▲ 행복주택 안내를 해주신 소장님



친절한 소장님과 함께 행복주택 투어를 시작해보겠습니다!



▲ 주민카페 


▲ 스터디 룸 


▲ 위에서부터 게스트 하우스 내부 전경 1


▲ 위에서부터 게스트 하우스 내부 전경 2



먼저 2층, 입주민들을 위한 공간입니다. 주민카페와 스터디 룸, 다목적실 등이 있는데요. 이름 그대로의 공간입니다. 카페에서는 자유롭게 담소와 차 한 잔을 즐기시면 되고 스터디 룸에서는 공부를, 다목적실은 용도에 맞게끔 회의나 행사 등을 기획하는 공간입니다. 제일 눈에 띄는 곳은 게스트 하우스인데요. 


게스트 하우스에는 싱크대와 냉장고, 밥솥 등이 준비되어 있으며 거주민들의 친인척들만을 위한 공간이지만 주민들의 자율에 맡기기 때문에 이름 그대로 게스트 하우스 용도의 숙박 시설로도 타인들에게 공급 후 대가를 받아 관리비로 쓰는 등 이용 자율권이 거주민들에게 있습니다. 

 

  

  

▲ 지역 청소년들을 위한 문화 공간 


입주민들 공간 이외에 지역 청소년들이 동아리 활동이나 여러 프로그램들을 할 수 있게끔 쓸 수 있는 문화 공간이 마련되어 있습니다. 앞에서 보셨듯이 따로 들어가는 공간이 마련되어 있어 입주민들이 불편할 일은 크게 없습니다. 이렇게 2층은 입주민들을 위한 공간과 지역 청소년들을 위한 공간 두 가지 용도로 나뉩니다. 






▲ 첫 번째 전용면적 20㎡ 가구 내부



대학생과 사회초년생용 20㎡ 가구에는 가스레인지와 책상이 갖춰줘 있는데 특히나 책상은 20㎡ 가구에만 있습니다. 그리고 소형 냉장고가 있습니다. 시설이 워낙 깔끔하고 구조가 잘 갖춰줘 있습니다. 구경하는 내내 살고 싶다는 마음이 절로 들었습니다. 



  


  

▲ 두 번째 전용면적 41㎡ 가구



신혼부부용 41㎡는 20㎡, 26㎡ 와는 다르게 방이 하나 더 있었습니다. (좌측 하단 그림 참조) 화장실이나 싱크대 등의 구조는 크게 다른 점이 없었습니다. 제일 큰 장점은 투 룸인데요. 아기가 있는 신혼부부는 따로 방을 낼 수 있기에 큰 장점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 세 번째 전용면적 26㎡ 가구



마지막으로 26㎡인데요. 이곳은 고령자와 주거급여수급자용이기도 합니다. 20㎡과 유사한 느낌이지만 책상이 없기에 훨씬 더 넓은 느낌이 듭니다. 전형적인 원룸이라고 생각하시면 좋을 거 같습니다. 


이렇게 삼전지구의 행복주택 투어를 마쳤습니다. 어떤가요? 정말 집이 깨끗하고 좋지 않은가요? 행복 주택은 다른 곳에 비해 시세가 훨씬 저렴하기에 경쟁이 치열하다고 하는데요. 앞으로 행복주택이 많이 공급되어 국민들의 주거 부담을 덜어주고 정말 이름처럼 행복한 삶을 살 수 있도록 해줬으면 좋겠네요.


지금까지 국토교통부 3기 장대혁 기자였습니다! 









Posted by 국토교통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