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대강살리기 사업이 마무리 단계에 접어든 가운데 4대강문화관이 문을 엽니다.

4월 29일 개관하는 한강문화관을 시작으로, 4대강문화관은 새로운 지역문화의 메카로서 문화·교육·체험 및 레포츠의 종합 문화명소로 운영됩니다.

어린이날인 5월 5일에는 4대강문화관을 비롯해 4대강 곳곳에서 어린이와 가족을 위한 행사들이 펼쳐집니다.

 

 

4월 29일 경기도 여주군의 강천보 한강문화관이 개관식을 가진 것을 시작으로 4대강문화관이 순차적으로 문을 엽니다. 

국토해양부 4대강살리기추진본부와 한국수자원공사는 4대강살리기 사업지역에 새로운 강문화 시대의 문화명소로 자리 잡을 4대강문화관을 건립하고 4월 29일 강천보에서 김황식 국무총리가 참석하는 한강문화관 개관행사를 개최했습니다. 


4대강문화관 개관행사는 ▲5월 5일 백제보 금강문화관(충남 부 여군) ▲5월 12일 승촌보 영산강문화관(광주시 남구) ▲5월 20일 을숙도 낙동강문화관(부산시 사하구) 순으로 개최됩니다. 4대강대표문화관은 오는 9월 낙동강 강정고령보(대구 달성군)에서 준공될 예정입니다. 






<경기도 여주 강천보 한강문화관 앞에서 시민들이 물방울 놀이와 연날리기를 하고 있는 모습>



지역발전의 촉매제가 되도록 구성 


4대강살리기추진본부와 한국수자원공사는 4대강문화관에 ▲문화·예술과 레포츠 활동에 참여할 수 있는 ‘체험의 장’ ▲4대강의 역사와 전통을 공유하는 ‘소통의 장’ ▲사람의 마음을 움직이는 ‘감동과 즐거움의 장’을 콘셉트로 지역에 문화를 향유할 수 있는 기회 를 제공하고, 지역 주민과 방문객들에게 볼거리와 즐길거리를 제공해 지역발전의 촉매제가 될 수 있도록 구성합니다. 


4대강문화관은 이러한 콘셉트를 바탕으로 크게 ‘홍보존’ ‘문화 예술존’ ‘지역특화존’ ‘희망나눔존’ ‘주민친화존’으로 구성됩니다.


‘홍보존’은 감각적인 뮤직비디오와 CF로 유명한 차은택 감독의 홍보 영상 등 4대강살리기의 내용과 사업 후 변화된 모습 소개, 물에 대한 전반적인 이해와 중요성을 전달하는 공간으로 구성되어 있습니다. ‘희망나눔존’은 관람객들이 자신의 소망을 담아 작품전시에 직접 참여할 수 있는 전시공간이며, ‘문화예술존’은 강과 물을 테마로 한 문화예술 작품이 설치됩니다. 



<순서대로 백제보 금강문화관, 승촌보 영산강문화관, 을숙도 낙동강문화관 전경>



농산물 직거래장터·야외예식장도 운영 


가장 먼저 개관한 강천보 한강문화관에는 물방울로 그림을 그리는 것으로 유명한 화가인 줄리우스 폽의 작품 ‘Bit Fall’이 전시되어 있습니다. 또 일본을 대표하는 디자이너 도쿠진 요시오카의 ‘Gate into Water’ 가 금강문화관에 전시되는 등 세계적으로 유명한 작 가의 작품들을 직접 만날 수 있어요


‘지역친화존’은 지역별 강문화와 역사를 재조명하고 그 가치를 들려줄 수 있도록 구성되어 있습니다. 마지막으로 ‘주민친화존’은 주민 회의, 세미나, 문화강좌, 영상관람 등을 할 수 있는 다목적 홀과 브리핑룸으로 물체험 과학교실·귀농귀촌교실·문화예술교실을 개설하고, 와인특강교실 등 교육프로그램을 운영하는 지역 주민을 위한 공간으로 활용됩니다. 


아울러 4대강문화관 야외공간에서는 어린이 스포츠교실과 오토 캠핑장이 제공되며, 축구장·야구장 등 체육시설 대여는 물론 각종 단체의 야외공연도 볼 수 있어 지역주민과 방문고객의 즐거움을 북돋워 줄 것으로 기대됩니다. 


한강문화관은 지하1층 지상3층에 전망대를 갖춘 건축물로, 연 면적 3천5백76제곱미터의 규모에 마치 강변에 학이 내려앉은 형상을 하고 있습니다. 

4대강살리기추진본부와 한국수자원공사는 앞으로 4대강문화관을 통해 지역사회와 함께하는 새로운 강문화를 창출해 나갈 예정이며, 주말 농산물 직거래장터와 야외예식장 운영 등 다양한 활동으로 지역경제 발전은 물론 지역주민의 문화생활에 기여토록 할 계획입니다. 


특히 어린이날인 5월 5일을 맞아 4대강살리기추진본부는 4대강변 한마당 대축제를 개최합니다. 어린이들이 4대강 강변에서 편하게 즐기고, 체험도 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마련된 이번 행사는 4대강변을 방문한 모든 어린이가 행사에 참석할 수 있어요. 특히 수계별로 다문화가정 어린이 1백명을 별도로 초청, 가정의 달을 맞아 문화적 혜택에서 소외받지 않도록 특별히 배려할 예정입니다. 


행사는 16개 보 주변에서 오전 10시부터 오후 4시까지 개최되고, 4대강문화관이 있는 강천보·백제보·승촌보·을숙도 문화관·강정 고령보 등 주변에서는 특별이벤트가 펼쳐질 예정입니다. 


참석 어린이들에게 기념품 제공 


이날 주요 행사장에서는 명랑운동회, 도전골든벨 퀴즈이벤트, 풍물 놀이패 공연 등 다채로운 행사가 열릴 전망이며, 행사에 참석하는 어린이들에게 소정의 기념품도 제공됩니다. 특히 어린이날 복잡한 도 심 공원과 달리 4대강변은 아름다운 경관과 탁트인 공간으로 가족과 함께 편안하고 즐거운 시간을 보낼 수 있답니다. 

4대강변 한마당 대축제에는 또한 페이스페인팅, 에어바운스 놀이터와 축구공, 삐에로 풍선이 제공되는 등 어린이들이 마음 놓고 뛰어놀 수 있도록 많은 프로그램이 준비될 전망입니다. 자세한 행사장 위치와 프로그램 등은 네이버, 다음 등 대형 포털 검색 및 4대강이용도우미(www.riverguide.go.kr)에서 확인할 수 있습니다.





이 글은 문화체육관광부에서 발행하는 위클리공감에 실렸습니다.

☞ 위클리공감 바로가기

 

 

정책공감 블로그는 댓글 및 트랙백 등을 통한 많은 분들의 참여를 환영합니다.
건전한 소통을 위하여 공지사항 내 "정책공감 블로그 댓글정책"을 참조 해 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Posted by 국토교통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