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내 개발 항공전자장비에 최초 기술표준 인증”

 

 

 국토해양부(장관 권도엽)와 지식경제부(장관 홍석우)는 5.25일 퍼스텍㈜(대표이사 전용우)에서 개발한 대기자료컴퓨터(Air Data Computer) 항공전자장비에 대하여 최초로 항공기 기술표준품 형식승인 인증서를 발급하였습니다.

 

 

 금번, 개발한 대기자료컴퓨터는 지식경제부가 2006년 6월부터 현재까지 ‘민군겸용 핵심구성품 개발사업’으로 34억원을 지원하고 퍼스텍㈜과 탈레스사가 6억원을 투자하였으며 항공우주연구원이 연구주관기관으로 참여하여 공동 개발하였습니다. 위 개발품은 ‘08년 3월부터 ’12년 5월까지 4년에 걸쳐 국제기준과 동일한 국토해양부의 형식승인을 획득함으로서 수리온 헬기의 물량은 물론 해외시장 진출을 통해 약 400억원의 매출을 기대하고 있습니다.


기술표준품 형식승인서 획득은 국제기준에 부합하는 미래형 첨단 항공전자장비에 대한 생산 능력 인증이라는 측면에서 국내 항공산업이 2020년까지 세계 7위로 도약하는데 획기적인 의미를 가지며, 또한 대기자료컴퓨터의 국산화 성공과 기술표준품 형식승인서 발급은 항공기 기술개발을 주관하는 지식경제부와 항공 안전을 담당하고 있는 국토해양부가 미래 지향적 비전 공유로 인한 결실이라는 점에서, 향후 국가 미래사업의 성공적인 역할 모델로서의 가치가 크다고 할 수 있습니다.

국토해양부는 항공안전을 도모하고 세계적인 수준의 안전․인증 인프라 구축을 위해 미국 연방항공청(FAA)과 국내 인증을 받은 항공제품의 수출에 필수적인 상호항공안전협정을 소형항공기급으로 확대하고 있습니다.

 한편, 국토해양부와 지식경제부는 이번 대기자료컴퓨터의 인증서 수여식과 함께 개발 및 인증 유공자에게 양 부처 장관 명의로 포상하고 격려하였습니다.

 

<국토해양부 항공정책실장-퍼스텍(주) 대표이사>

 

Posted by 국토교통부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서울도시철도

    2015.04.27 17:50 [ ADDR : EDIT/ DEL : REPLY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