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가 바로 친환경‧경제운전왕!

 

 

‘친환경 경제운전’이란 무엇일까요?

 

연료 효율이 좋은 자동차를 타거나, 규정 경제속도 준수, 급출발‧급가속‧급감속 등 불필요한 유류 소모를 줄이는 운전습관을 떠올릴 텐데요. 환경부와 지식경제부, 국토해양부는 국민에게 친환경 에너지 절약 실천 습관을 확산시키기 위한 ‘친환경 경제운전 왕 선발 대회’를 연다고 해요. 함께 알아볼까요?

 

 

 

친환경 경제운전왕 선발대회는 정부가 지난달 23일 ‘석유소비절감 대책’에 따라 정한 ‘친환경‧경제 운전의 달’ 캠페인의 일환인데요. 수도권, 동남권, 호남권, 충청권, 중부권 등 전국 5개 권역에서 열려요.

 

석유소비 절감 대책


- 정부가 12.5.23일 위기관리대책회의에서

   2015년까지 석유소비 비중을 33% 이하로 낮추기로 발표한 것으로 수송부문에서는


  1. 고효율차 생산‧보급 확대
  2. 대중교통 이용 확대 유도
  3. 경제운전 확산 및 석유절감 홍보강화


  등 산업 공공부문에서의 대책을 포함하여 ‘15년까지 국내 원유 비축량(1.3억배럴)의 20%인 2,600만 배럴의 석유소비를 감축하기로 한 것입니다.

 

우리나라에서 가장 인구와 차량이 많은 수도권 대회가 관심이 가시죠?

수도권 대회는 3개 부처가 공동 주최하고, 수도권 대기환경청에서 주관하는데요.

대회는 10일 오전 6시 인천 서구 ‘국립환경과학원’에서 시민단체 및 자동차관련단체와 함께 합니다.

 

 

대회의 코스는 국립환경과학원~인천대교~인천 연수구청을 왕복하는 약 82km 거리인데요.

사전 참가신청을 한 서른 개 팀(2인 1조)이 경제속도 준수(60~80km), 급출발‧급가속‧급감속 하지 않기 등 친환경 운전 수칙 준수 주행과 자동차 전문가의 연료소모율과 친환경운전습관, 배출가스감소율 평가 등의 공정한 심사를 받습니다.

 

특히 이번 대회에서는 분위기 확산을 위해 친환경운전 홍보대사인 탤런트 겸 카레이서 이세창 씨가 대회를 진행하고, 유영숙 환경부 장관, 권도엽 국토해양부 장관, 연예인 카레이서팀, 자동차 파워블로거팀, 그린스타트 팀 등이 직접 참여하는 특별 주행경기도 예정되어 있습니다.

 

 

이 밖에도 참가자와 관람객이 함께 참여할 수 있는 친환경 자동차 시승체험, 한국 자동차 역사관 홍보부스 운영, 자동차 무상점검 이벤트, 군악대 연주 등 풍성한 볼거리와 즐길 거리를 제공하고 있으며 국립생물자원관에서 열리고 있는 생물이 지키는 우리 땅 ‘독도전’, 국립환경과학원의 탄소제로건물인 기후변화동 등도 무료로 관람할 수 있습니다.

 

친환경 운전습관만으로도 연비의 약 20%가 좋아지고, 연간 8백만 톤의 온실가스를 줄이고, 256만 KL의 유류를 줄일 것으로 기대되고 있는데요. 이번 행사에 많은 국민이 참여하여 친환경‧경제운전을 경험해 대기환경을 개선하고, 에너지 절약을 생활화하는 계기가 되기를 바랍니다.
 

Posted by 국토교통부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