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월 가을 여행으로 떠난 통영, 가는 길에 사천에 들러 항공우주박물관을 찾았습니다.


사천에 위치한 항공우주박물관

 


항공부터 우주산업까지 한눈에! 항공우주박물관


14,000평의 어마어마한 규모를 가진 박물관은 실내전시관, 야외전시관으로 되어 있었습니다. 박물관 입구에 들어서면 처음 만나게 되는 야외 전시관에는 실제로 사용했던 전투기, 훈련기, 수송기, 구조헬기, 정찰기와 탱크 등이 그대로 복원되어있었는데요. 어른들과 아이들의 볼거리와 호기심을 자극하기 충분했습니다.  



야외전시관에 전시된 탱크와 전투기


대통령 전용기 전시관도 있어서 관람해보았는데요. 공식 명칭은 대한민국 공군 1호기이며 내부는 생각보다 아주 아담했습니다. 안에 침대도 있고 사무를 보는 장소도 있었습니다. 내부에 역대 대통령 전용기 모형도 있어 대통령 전용기의 변화된 모습을 알 수 있었습니다.


대통령 전용기의 내부와 외부



그 외에도 아이들이 좋아하는 비행기, 경비행기, 헬리콥터, 탱크, 미사일 등등 많은 항공 관련 모형들이 있었는데, 직접 만져보고 내부도 살펴볼 수 있어 즐길 거리가 많았습니다.

 

우리나라 비행기와 항공의 역사도 한눈에 볼 수 있어 자연스럽게 역사에 따른 비행기의 변화 모습을 바로 비교하면서 재미있게 알 수 있었습니다. 우주 코너의 우주 전시물도 구경할 수 있었는데, 우주 관련 사업은 아직은 낯설지만 발전 가능성이 큰 사업이라고 합니다



항공의 역사를 한눈에 볼 수 있는 공간



앞으로의 미래를 볼 수 있는 항공우주관에서는 평소 우주비행기에 관심이 있는 사람들이 좋아할 만한 공간이었습니다.

 

항공우주관에서는 세계항공 발달사를 시작으로 항공기 모형우주 전시물 등을 만날 수 있었습니다영상체험실도 준비되어 있어 실감나는 항공기의 모습을 가까이서 만날 수 있었고디테일한 작은 모형들조차 감탄을 자아내기에 충분했습니다.

 

우주왕복선 비행 임무 패치대한민국 최초 우주인 이소연 박사우주복우주 디카까지 진짜 우주에 온 기분마저 들었습니다.



우주 전시물을 볼 수 있는 항공우주관



자유수호관은 자유와 평화 수호를 상징하는 6.25 한국전쟁 기념관으로 지난 역사 속에서 국난을 극복해온 호국영령들의 희생적 발자취를 기리고, 민족자존의 혼을 이어가기 위해 만들어진 곳이라고 합니다.



6.25 전쟁과 관련된 내용을 볼 수 있는 자유수호관



625전쟁 기념관에서 당시에 실제로 입었던 전투복, 군장류, 유품, 총기류, 기념품 등 여러 물품과 사진이 전시된 모습을 보니 직접 겪어보지 않았지만, 전쟁이 상상되어 무서웠습니다. 그리고 나라를 위해 목숨 바쳐 싸워주신 국군장병들께도 감사한 마음이 들었습니다. 다시는 이런 일이 또 발생하지 않길 바라는 마음을 가져봅니다.

 

이렇게 여행을 떠나는 길에 만나본 사천 항공우주박물관은 정말 볼 것도 많고 생각할 내용도 많아지게 만드는 공간이었습니다. 여러분도 항공이나 우주산업에 관심이 있다면 항공우주박물관을 꼭 방문해보세요!

 






Posted by 국토교통부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