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 추석 명절, 고향에 가기 위해 열차를 이용하신 분들이 많으셨을 텐데요. 일반 좌석의 표를 구하지 못해서 부득이하게 자유석이나 입석을 이용하신 분들도 계셨으리라 생각합니다. 자유석의 장단점은 무엇이며 열차별 자유석의 위치는 어디일까요? 오늘은 기차 자유석을 둘러싼 여러 가지 궁금증을 풀어보고자 합니다.



KTX의 모습




자유석이 무엇인가요?


먼저 자유석 제도에 대해 간단히 설명하겠습니다. 자유석 제도는 열차의 특정 호차를 자유석 차실로 지정하여 좌석을 지정하지 않고 승차권을 발매, 운용하는 제도입니다. 좀 더 쉽게 말하자면 자유석은 버스나 지하철처럼 선착순으로 자리에 앉아서 갈 수 있는 좌석을 말합니다.

 

아시다시피 지하철은 전 객차 전 좌석이 자유석으로 운영되고 있는데요. 기차 자유석은 지정된 자유석 객차(ex. KTX 18호차)에서 먼저 좌석에 앉은 승객이 점유하는 방식입니다.

 

만약 그 자유석 객차의 좌석이 만석이면 서서 가야 하고, 빈자리가 생기면 앉아서 갈 수 있는 것입니다. 자유석은 평일에 한하여 편성되고, , , 공휴일에서는 편성이 되지 않습니다.

 

자유석을 시행하는 기차는 KTX, KTX-산천, ITX-새마을, 새마을, ITX-청춘, 통근 열차에 한해 운영됩니다. 정기적으로 기차를 이용해 출퇴근하는 정기권 고객, 좌석 미지정 이용객, 내일로 이용객이 이용할 수 있습니다.



지하철의 좌석 모습




자유석, 이런 점이 좋다 VS. 안 좋다


자유석은 일반좌석권의 운임가에서 5% 할인된 가격으로 이용할 수 있습니다. 자유석은 명칭 그대로 창가 혹은 전원 콘센트가 있는 출입구 쪽 등 내가 원하는 좌석을 선택할 수 있습니다.

 

또한 KTX 자유석의 경우에는 지정 열차 출발 시간의 1시간 전후로 다른 열차의 자유석을 이용할 수 있는데요. 이러한 장점은 거꾸로 단점으로 적용될 수도 있습니다.

 

먼저 가격을 살펴보자면, 입석이 15%를 할인해 주는 것에 비해 상대적으로 5%라는 할인율은 적다고 할 수 있습니다. 게다가 주중이라고 해도 금요일에는 앉아서 가지 못하는 경우가 종종 발생하는데요. 이는 한정된 자유석을 정기승차권 이용객 또는 다른 열차 자유석 지정 칸에 승차하는 승객들도 이용할 수 있기 때문입니다. 빈자리가 없으면 장시간을 서서 갈 수도 있는 불편함이 자유석의 단점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KTX 내부의 모습



KTX의 경우에는 18호차를 기준으로 최대 5량까지 연결하여 자유석으로 이용합니다. 이처럼 탄력적으로 늘릴 경우에는 18호차에서 14호차까지 순차적으로 늘어나는 것이라고 이해하시면 됩니다.

 

ITX-청춘 열차의 경우에는 최대 3량까지 연결하며 이 경우엔 1층의 4호차와 5호차, 6호차를 자유석으로 지정합니다. 다음은 열차별 자유석을 정리한 도표입니다.



열차종류

연결위치(기본)

KTX

18호차 (2량 이상 운영할 땐 18, 17호차순으로)

KTX-산천

8호차

ITX-청춘

14호차 (2량 운영할 땐 14,5호차)

ITX-새마을

6호차

새마을호

5호차

누리로

없음

무궁화호

없음

통근열차

전체

공항철도

6호차 (별도의 자유석승차권은 없음)

광역철도

전체

각 열차별 자유석의 위치




자유석과 입석의 차이는 무엇인가요?


그렇다면 자유석과 입석의 차이는 무엇일까요? 일반 좌석이 모두 매진되면 입석과 자유석을 판매하게 되는데요.

 

입석은 명칭 그대로 서서 가야 하는 승차권이고, 자유석은 특정 객차에서 자유롭게 앉을 수 있는 좌석입니다. 입석은 자유석이 운영되지 않는 토, , 공휴일에 적용되지만, 평일 중에도 자유석 편성이 없는 KTX에 한정하여 발매될 수 있습니다. 입석은 일반 객실 요금에서 15% 할인된 가격으로 이용할 수 있습니다.

 

입석은 기본적으로 서서 가는 승차권이지만, 장시간 동안 서 있는 것은 무척 고단한 일입니다. 원칙적으로는 따로 좌석이 없지만 기차가 출발했는데 빈자리가 남아있다면 해당 좌석을 예매한 승객이 탑승할 때까지 앉아서 가는 융통성을 발휘하는 것도 좋은 방법입니다.

 

KTX, SRT, ITX 열차에는 객차와 객차 사이 통로에 보조 의자가 있는데요. 이를 이용하면 일반 좌석보다 불편하긴 하지만 서서 가는 수고를 줄일 수 있습니다. 특히 특실 출입구 통로에 있는 보조 의자를 선점한다면 비교적 조용하고 여유로운 분위기 속에서 앉아서 갈 수 있으니 꼭 기억하세요!

 

 


자유석, 어떻게 예매하나요?


KTX 자유석 승차권은 역 발매창구와 자동발매기를 통해 구매할 수 있고, 코레일톡 앱에서도 구매가 가능합니다.

 

아래 사진처럼 일반 좌석이 모두 매진되어 자유석으로 표시되었을 때 자유석 승차권을 구매할 수 있습니다. 자유석 예매 후 지정된 시간에 맞춰 해당 열차 칸에 가셔서 자유롭게 앉으시면 됩니다.



코레일톡 앱의 자유석 예매창



자유석에 대한 궁금증, 많이 풀리셨나요? 출퇴근 시간대와 금요일 오후를 제외하면 대체로 앉아서 갈 수 있는 자유석! 좌석이 따로 지정되어 있지 않기 때문에 시스템을 이용한 승차권 검표가 불가능해서 자유석 칸에서는 승차권 검사를 철저히 합니다. 그 때문에 자유석을 이용한다면 승차권을 챙기는 걸 잊지 마시기 바랍니다







Posted by 국토교통부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수정요망

    "또한 KTX 자유석의 경우에는 지정 열차 출발 시간의 1시간 전후로 다른 열차의 자유석을 이용할 수 있는데요."
    폐지된지 오래되었답니다. 표 값 날렸습니다. 수정해주세요.

    2020.05.14 20:58 [ ADDR : EDIT/ DEL : REPLY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