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천 항공우주박물관은 2002년에 한국항공우주산업에서 건립하였으며, 625전쟁 때 사용했던 무기들을 비롯해 세계 여러 나라의 항공기와 우주에 쏘아 올린 위성 및 우주인의 생활 등에 관한 전시를 하고 있습니다.

 


야외전시장의 비행기

 


14,000여 평이나 되는 사천 항공우주박물관에 입장하면 가장 먼저 야외전시장이 보입니다, 일렬로 나란히 있는 비행기, 무기들을 구경할 수 있습니다.


 

항공우주박물관 내부의 인공위성 및 로켓에 관한 설명



또한 대통령 전용기도 만나 볼 수 있습니다. 야외전시장이 끝날 무렵 항공우주관이 보입니다. 항공우주관은 항공산업에 대한 이야기와 우주에 대해 더 알아볼 수 있는 곳입니다.

 

천장 위에는 여러 종류의 위성들이 있습니다. 위성은 우주 공간을 관측하는 용도로 사용되는 과학위성, 그리고 통신, 군사, 측지, 중계 등의 목적을 띄고 있는 실용위성으로 나뉩니다. 위성 중에는 우주비행사가 타는 유인위성도 있습니다. 이 자리에서 우리나라 우주개발의 역사와 노력의 결과물을 만나 볼 수 있었습니다



항공클러스터에 대한 설명 및 비행기 모형



이곳에서는 우리나라 최초의 우주 발사체 발사장인 나로 우주센터에 대한 이야기와 우주기술 선진국 진입을 위한 목표와 로드맵을 관람객들에게 보여주고 있는데요. 우리의 의지와 힘으로 목표를 이루어 우주 강국으로 진입하길 기원해봅니다.

 

마지막으로 자유수호관은 625전쟁 때 쓰던 총, 군복, 전쟁과 관련된 이야기, 북한군이 쓰던 무기 등이 설명되어 있습니다. 이처럼 우리나라의 항공우주산업 역사와 미래를 동시에 마주할 수 있고, 직접 비행기 내부도 체험해볼 수 있는 사천 항공우주박물관을 기회가 되신다면 꼭 방문해 보시길 권합니다.

 







Posted by 국토교통부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