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 도시재생 한마당, ‘내 삶을 바꾸는 도시재생1024일부터 1026일까지 3일간 전라남도 순천시 향동 중앙동 도시재생 선도지역에서 진행되었습니다.

 

낙후된 지역을 재생 사업을 통해 활발한 장소로 바꾸는 방법을 고민하는 분들을 위한 한마당이었습니다.

 

2019 도시재생 한마당은 국토교통부, 전라남도, 순천시가 주최하였고, 그 외 다양한 기관에서 주관한 행사입니다.

 


순천 2019 도시재생 한마당 입구

 


15년부터 매년 개최된 도시재생 한마당 행사는 도시재생에 참여하는 지역주민, 청년활동가, 사회적 경제 기업 등 다양한 도시재생 경제주체가 성과를 공유하고 서로를 격려하는 축제의 장이라고 볼 수 있습니다.


 올해는 행사 5회째를 맞아 내 삶을 바꾸는 도시재생(생태문화역사 그리고 사람)’을 주제로, 도시재생을 통해 변화된 삶의 경험을 나누고 지혜를 모으는 다양한 행사가 진행되었습니다.

 

이번 행사는 도시재생의 성공적 모델로 자리 잡은 순천의 향동중앙동 도시재생 현장에서 개최되기 때문에 관람객들은 주민주도로 활기를 되찾은 지역의 모습을 생생히 체험할 수 있습니다.

 

 

장안 창작마당의 모습

 


특히 순천은 2014년 도시재생 선도지역으로 지정된 후 빈집이 187동에서 7동으로 줄고, 156명의 일자리가 늘었으며 유동인구는 165% 증가(260,000430,000)되는 긍정적인 효과가 일어났다고 합니다.

 

개막식과 청년소통마당‘, ‘주민참여 경진대회’, ‘한마당 축하공연등 주요행사가 야외공간에서 진행되어 지역 주민들이 자유롭게 관람할 수 있는 것도 이 행사의 매력 중 하나라고 볼 수 있습니다.

 


금꽃길사진관의 모습



주요 행사 내용으로 1024일에는 전남 시군 도시재생팀장 워크숍을 시작으로 공공기관, 도시재생 전문가, 청년활동가 등 다양한 도시재생 주체들이 기획한 학술, 공연, 전시 프로그램이 다채롭게 진행되었습니다.

 

1025일 오전에는 개막식과 유공자 시상식이 있었는데요. 개막식에는 김현미 국토교통부 장관, 김영록 전라남도지사, 허석 순천시장을 비롯한 도시재생 특위 위원, 한마당행사 추진위원 등이 참석하여 자리를 빛내주셨습니다.

 

개막식 후에는 도시재생 뉴딜사업에 대한 유공자 시상식이 진행되었습니다.

 

1025일 오후에는 도시재생 우수사례로 본선을 통과하여 전국에서 참여한 16개 팀, 500여 명의 주민이 주민참여 경진대회에서 6개 분야의 대상(국토교통부 장관상)을 놓고 겨루었습니다.

 

행사 마지막 날인 1026일에는 순천 특화재생 우수사례 공유대회를 개최하여 도시재생에 참여하는 순천 지역민들의 화합을 다지는 시간을 갖고, 폐막식으로 행사를 마감하였습니다.



 

2019 도시재생 한마당의 야외 부스

 


개막식에서 김현미 국토교통부 장관은 도입 3년 차를 맞은 도시재생 뉴딜은 주민들이 그 효과를 더욱 빠르게 체감할 수 있도록 제도와 지원체계를 보완하여 한 단계 더 진화하고 있다.”라면서 정부는 앞으로도 도시재생 뉴딜사업이 효과적으로 추진될 수 있도록 지역주민을 비롯한 도시재생에 참여하는 다양한 주체들과 끊임없이 소통하며 사업을 지원해 나갈 것이다.”라고 연설하였습니다.

 

이번 5회째를 맞이하는 도시재생 한마당에서 주목할 만한 특별행사로는 1025일 오전에 진행되는 청년소통마당을 꼽을 수 있었는데요.



2019 도시재생 한마당에서 체험할 수 있는 우리집 그리기

 


행사가 진행되는 동안 도시재생한마당 원도심 골목 투어도 체험해볼 수 있었습니다.

 

순천의 길을 알 수 있도록 가이드 한다는 취지하에 중앙동 행정복지센터를 시작으로 문화의 거리, 조강훈 아트스튜디오, 옥리단길, 창작예술촌 1, 김혜순 한복공방 등을 둘러보는 코스로 구성되어 있습니다.

 

다만 사전예약이 필수인 점을 숙지하시면 좋을 것 같습니다.

 

2019 도시재생 한마당은 끝이 났지만, 내년에 청주에서 개최 예정인 2020 도시재생 한마당도 순천에서처럼 여실 있는 행사가 진행되길 기대해봅니다.

 

 






Posted by 국토교통부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