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 8월 22일, 국토해양부 대학생 기자단은 코레일(한국철도공사,이하 코레일)에서 실시하는 을지연습 현장에 다녀왔습니다. 8월 20일부터 23일은 전국적인 을지연습 기간이었는데요. 저희 기자단이 취재를 다녀온 코레일 을지연습 현장에서는 ‘민·관·군 합동 철교긴급복구훈련’이 시행되었습니다. 


그런데 현장을 전달하기에 앞서 한가지 질문을 드리려 합니다. 여러분은 ‘을지연습’에 대해 얼마나 알고 계신가요? 사실 저는 민방위훈련은 들어봤어도 을지훈련(을지연습)은 좀 생소하게 다가왔는데요. 혹시나 저처럼 을지연습에 대해 잘 모르시는 분들이 계실 것 같아서 간단히 소개해드리고자 합니다. 1968년 '태극연습'이라는 명칭으로 시작되어 올해로 45회째를 맞이하고 있는 을지연습은 입법·사법·행정부 등 국가기관은 물론이고 지방자치단체, 민간기업 등 총 3,600여개 기관 41만여명이 참가하는 범정부 차원의 비상대비훈련으로 성장했습니다.





지난 8월 22일 수요일, 경기도 양주시 곡능천3교에서는 ‘민·관·군 합동 철교긴급복구훈련’이 시행되었습니다. 오후 3시부터 약 두시간 가량 진행된 훈련현장에는 코레일 임직원, 군, 경찰 관계자와 시민 등 약 250여 명이 참석하였는데요. 민관군 합동훈련이라는 이름에 걸맞게, 코레일 임직원뿐만 아니라 제1군단 공병여단장 안현석 장군과 군장병들, 현삼식 양주시장, 권기섭 양주경찰서장, 행안부 중앙평가단 최영택 대령, 국토해양부 철도정책관 정상영 사무관, 국토해양부 권오관 사무관 등 각기 다른 소속의 다양한 참가자들이 함께 참관하여 그 자리가 더욱 빛났습니다. 민(民)을 대표하여 저희 국토해양 대학생기자단과 어린이 기자단도 함께 참관했습니다.





코레일 을지연습은 ‘한강철교 피폭시 열차탈선복구 및 교량복구 훈련’을 그 목적으로 하였기에, 경기도 양주시의 곡능천 3교를 한강철교로 가정한 채 훈련이 진행되었습니다.


적항공기의 공격으로 인해 한강철교가 일부 파손되고 열차가 탈선하여 사상자가 발생하는 상황을 가정하고, 사상자를 구호하고 여객을 대피시킨 후 철도차량과 시설의 복구작업이 이루어졌는데요. 긴급복구훈련의 주요 내용을 참고하시면 다음과 같습니다.


▲피해 발생지역 방호·공중정찰(군병력, 육군헬기 운용) 

▲사상자구호와 여객대피(119 구급차, 소방헬기 운용) 

▲탈선차량 복구(철도 기중기, 복구장비 운용) 

▲철도교량 복구(임시교각,거더 설치) 

▲철도신호.통신.전력공급 복구 등




전국적으로 실시되는 주요한 훈련인만큼 각종 방송사와 신문사에서 나온 기자들의 취재열기가 뜨거웠습니다. 우리 어린이 기자단들도 그에 뒤지지 않는 열정으로 열심히 촬영하고 관계자의 설명을 메모하는 모습을 볼 수 있었습니다.



훈련에 대한 간단한 설명을 마친 후 3시 5분경부터 열차에서 연기가 나기 시작하면서, 드디어 훈련상황이 개시되었습니다. 연막탄이 터지면서 열차 근처는 점점 자욱한 연기로 메워져갔고, 열차는 승객들의 비명소리로 아수라장이 되었습니다. 사상자(사망12,중상16,경상42)가 발생하자, 대기하고 있던 구조반과 소방방재청의 인력들은 신속하게 인명을 구조하는 모습입니다. 이 모든 것들은 연출된 상황이었지만, 구조대원들에게 부축을 당한 채, 아파하며 끌려가는 연기자들의 열연(?) 덕분인지, 한 시민 분은 코레일관계자에게 “저 사람들 진짜 다친거 아니에요? 연기하는거 맞아요?”라는 질문을 던지기도 했답니다. 그만큼 실제상황과 최대한 유사하게, 긴장감있게 훈련이 진행되었는데요.





다른 한편에서는 강물로 추락한 승객을 구조하기 위한 헬기 구호작업이 이루어졌습니다. 구조헬기가 근처에 도착하자 강한 바람이 불면서 강물이 요동치기 시작했고, 공중에서 줄을 내려서 물에 빠진 승객을 구조하는 장면은 긴장감을 자아내기에 충분했습니다. 헬기의 등장은 많은 참관인들의 이목을 집중시키며 훈련의 현실감을 더욱 높여주었습니다.



사상자를 구조한 뒤 부상을 입지 않은 일반 여객들의 대피까지 마친 후에는 복구작업이 시작되었는데요. 



복구요원들이 지휘부 앞으로 모두 집합해있는 모습입니다. 

복구지휘자가 총 지휘자에게 사상자 이송현황과 피해상황 등 사고최초보고를 한 뒤, 각 복구반별로 피해상황을 확인하고 복구방법과 복구예정시각을 보고했습니다. 인상적이었던 것은 군인들이 ‘충성’을 외치듯, 복구요원들은 보고를 할 때마다 ‘안전!’이라는 구호로 서로를 독려하는 모습이었습니다. 


구반은 차량반/시설반/전기통신반으로 구성되어 있는데요. 실제 복구훈련에서는 차량,시설,전기통신반의 순서로 복구가 진행되나 이날은 시간과 장소의 제약으로 인해 동시에 복구하는 방법으로 훈련이 진행되었습니다.




반별로 일사분란하게 흩어진 복구요원들은  주어진 임무를 수행했는데요. 시설반은 새들 설치 작업과 궤도복구 작업을, 차량반은 150톤 기중기를 이용한 탈선차량 복구작업을, 전기통신반은 임시 강관주 설치와 광케이블 접속, 신호기 설치 작업을 수행했습니다.

각 복구반장이 복구완료 보고를 한 뒤, 복구 지휘자가 총지휘자에게 최종보고를 하는 것으로, ‘안전!’이라는 외침과 함께 훈련은 종료되었습니다. 


“을지연습은 국가 비상사태 발생 시를 대비하여 민관군이 합동으로 시행하는 훈련으로, 올해는 특별히 국가핵심 기반시설인 한강철교의 피폭을 가상한 실제훈련을 우리 코레일과 유관기관이 합동으로 실시하게 되어 매우 뜻깊게 생각합니다.

이번 훈련을 통해 국가 비상사태 발생 시 코레일과 유관기관과의 합동대응 능력을 한 단계 업그레이드할 수 있는 계기가 되었다 생각됩니다.”

훈련의 총지휘자인 황승순 코레일 서울본부장의 복구완료 인사말을 끝으로 두 시간동안의 일정이 최종 마무리 되었습니다.



매년 전국적으로 시행되는 을지연습인만큼 그로 인해 소요되는 시간과 비용도 만만치 않은 것이 사실입니다. 

그렇다면 우리는 왜 을지연습을 해야하는걸까요?


전쟁이 일어나면 적의 공격으로 도로, 다리, 공항, 발전소 등 국가의 중요시설이 파괴되고, 대규모 인명피해가 발생합니다. 6.25 전쟁 당시 정부의 준비부족으로 인해 우리는 엄청난 피해와 어려움을 겪은 아픈 역사가 있습니다. 이런 실수를 반복하지 않기 위해 국가차원에서도 국가와 국민의 안전을 보호하기 위한 절차와 방법을 사전에 만들어놓았습니다. (이러한 대비계획을 세운 것을 충무계획이라 하는데 이는 충무공 이순신장군의 이름을 따온 것이라고 합니다.) 계획이 단순히 계획에 그치지 않게 하기 위해선, 정기적인 훈련을 통해 반복하고 숙달하여야 하기에 을지연습이 필요한 것입니다.


대한민국은 공식적으로 휴전상태입니다. 종전이 아닌, 휴전상태인 대한민국에서는 반드시 필요한 훈련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최근 몇 년간 천안함 사건과 연평도 포격 사건을 비롯한 일련의 사건을 살펴볼 때 이런 유사상황에 대비해야할 필요성은 더욱 증대되고 있는 것 같습니다. 


‘함께해요 을지연습 튼튼해요 국가안보’라는 슬로건처럼, 이번 코레일 을지연습 현장참관을 통해 민관군이 함께 하고, 국가안보력도 제고시키는 을지연습의 중요성을 몸소 체험하고 돌아온 시간이었습니다.






Posted by 국토교통부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연막군인

    기사 잘보았습니다~ 전그때 열차에 연막터뜨렸던 군인입니다~ 저희가 터뜨린 연막이 너무쎄서 훈련에 차질이생길까봐 노심초사했는데ㅎㅎ잘끝난것같아서 뿌듯하네요ㅎ연막그대로 다마셨던 우리병사들도 멋있게 찍어주시지ㅎㅎ기자단분들도 다들수고하셨구요~ 더운날씨에 고생하셨습니다~

    2012.09.24 15:06 [ ADDR : EDIT/ DEL : REPLY ]
  2. 연막군인

    기사 잘보았습니다~ 전그때 열차에 연막터뜨렸던 군인입니다~ 저희가 터뜨린 연막이 너무쎄서 훈련에 차질이생길까봐 노심초사했는데ㅎㅎ잘끝난것같아서 뿌듯하네요ㅎ연막그대로 다마셨던 우리병사들도 멋있게 찍어주시지ㅎㅎ기자단분들도 다들수고하셨구요~ 더운날씨에 고생하셨습니다~

    2012.09.24 15:07 [ ADDR : EDIT/ DEL : REPLY ]
  3. 기사 잘보았습니다~ 전그때 열차에 연막터뜨렸던 군인입니다~ 저릐가 터뜨린 연막이 너무쎄서 훈련에 차질이생길까봐 노심초사했는데ㅎㅎ잘끝난것같아서 뿌듯하네요ㅎ연막그대로 다마셨던 우리병사들도 멋있게 찍어주시지ㅎㅎ기자단분들도 다들수고하셨구요~ 더운날씨에 고생하셨습니다~

    2015.11.15 18:29 [ ADDR : EDIT/ DEL : REPLY ]
  4. 기사 잘보았습니다~ 전그때 열차에 연막터뜨렸던 군인입니다~ 저희가 터뜨린 연막이 너무 쎄서 훈련에 차질이생길까봐 노심초사했는데ㅎㅎ잘끝난것같아서 뿌듯하네요ㅎ연막그대로 다마셨던 우리병사들도 멋있게 찍어주시지ㅎㅎ기자단분들도 다들수고하셨구요~ 더운날씨에 고생하셨습니다~

    2015.11.15 18:32 [ ADDR : EDIT/ DEL : REPLY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