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러분 혹시 타이페이 101이라고 들어보셨나요? 타이페이101은 한 때 세계에서 가장 높은 빌딩이었던 빌딩입니다. 무려 건물 높이가 500미터가 넘죠. 이렇게 우뚝 솟은 이 건물 주변에는 각종 대형 백화점들과 극장, 레스토랑 등이 모여있는데요, 정말 구경거리가 하루로는 턱없이 부족할 만큼 많습니다. 

그러나 이렇게 많은 구경거리들을 신호를 기다리거나, 수많은 사람들에게 둘러싸여서 이동을 한다면 흥이 깨지겠죠? 더군다나 이 곳이 고온 다습한 타이페이라면, 벌써 생각만 해도 숨이 턱 막힙니다. 

하지만 걱정 않으셔도 됩니다! 타이페이 101 주변 신이 쇼핑지구에는 티엔치아오라는게 있거든요. 모든 주요 백화점들과 극장이 이 티엔치아오라는 공중다리로 이어져있어, 신호를 기다리지 않아도 될 뿐만아니라, 날씨에 상관없이 원활한 이동도 가능하게 해줍니다. 

저도 신이 쇼핑지구에 가면, 티엔치아오를 자주 이용하곤 하는데요, 쇼핑할 때 햇빛이 강하게 내리쬐거나, 비가 갑자기 내리면 정말 티엔치아오의 진가를 알 수 있답니다. 그럼 티엔치아오의 장점을 한 번 자세히 알아볼까요? 


타이페이 티엔치아오 (출처: http://lms.ctl.cyut.edu.tw)


신이 쇼핑지구는 현지인들 뿐만 아니라 외국인들도 정말 많은데요, 특히 주말에는 정말 발디딜 틈이 없을 정도로 사람들이 바글바글 하답니다. 신호를 기다리기만 해도 땀이나고, 사람들에게 이리치이고 저리치이면, 쇼핑보다는 샤워와 시원한 에어컨이 그립게 되죠. 하지만 티엔치아오는 모든 건물들의 2층과 연결이 되어있어서 이러한 수많은 쇼핑객들의 이동을 분산시켜 준답니다. 즉 자동차로 생각하시면, 본래 차선에 공중으로 차선이 하나 더 생겼다고 생각하시면 될 것 같네요. 자연적으로 이동할 때 사람도 줄어들고, 이동 속도도 빨라졌죠. 


사람이 붐비면, 안전 문제의 비중도 커지게 됩니다. 그만큼 사람이 많을 수록 사고가 날 위험이 커질 수 있습니다. 게다가 지상에는 쇼핑객들 뿐만아니라 자전거, 오토바이, 자동차등 다른 교통수단들도 지나다니고 있죠. 따라서 사람들이 티엔치아오로 이동을 하게되면, 안전문제가 절감되는 효과를 가져올 수 있답니다. 


현대적인 디자인으로 건물과 건물 사이에 쭉 이어진 티엔치아오들은 정말 아름답습니다. 특히 밤에 은은한 조명이 티엔치아오를 비추고 있으면, 미래에 온 것 같은 기분이 들죠. 또 티엔치아오는 사진가들의 명소이기도 하답니다. 자동차들이 지나다니는 사진을 티엔치아오 위에서 찍거나, 마임 공연이나 버스커 등을 찍기도 한답니다. 


아름다운 티엔치아오 (출처: http://chinese.engadget.com, http://summerlong.pixnet.net)

이렇게 티엔치아오의 장점을 알아보았는데요, 그렇다면 티엔치아오의 아쉬운 점들이나 잠재된 문제점은 없는걸까요?

얼마전 타이완의 한 신문에서 '타이토우족'이라는 말이 나오기 시작하였습니다. 바로 이 티엔치아오 계단 위를 오르는 치마를 입은 여성들을 훔쳐보는 사람들을 가리키는 말인데요, 만약에 처음 이 티엔치아오 설계를 할 때, 여성들의 이러한 점을 충분히 고려하여 티엔치아오를 설계하였다면, 이런 일들을 충분히 막을 수 있었으리라고 생각합니다. 

또한 타이페이는 지진이 자주 일어나는 지역인데요, 이러한 티엔치아오가 내진 설계가 되어있다고 홍보를 해주거나, 지진에 문제없다고 말을 해준다면, 시민들이 좀 더 믿고 이용할 수 있지 않을까요?


티엔치아오에서 바라본 신이 쇼핑지구 모습

마지막으로 티엔치아오는 정말 많은 건물들이 이어져 있는데요, 처음 타이페이를 방문하는 관광객들이나 티엔치아오를 처음 이용하는 사람들은 어떻게 티엔치아오를 이용하는지 모르거나, 어떤 티엔치아오를 이용해야 원하는 곳으로 갈 수 있는지 잘 모를 것 같습니다. 만약에 티엔치아오 관련 약도 같은게 그려져 있다면, 시민들이 보다 더 쉽고, 적극적으로 이용 할 수 있을 것 같네요. 

이렇게 티엔치아오의 아쉬운 점들이나 문제점도 살펴보았습니다만, 티엔치아오는 정말 신이 쇼핑지구에서 없어서는 안될 존재랍니다. 여러분들도 타이페이에 오시게 되면 꼭 이 티엔치아오를 이용해보시기 바랍니다! 








Posted by 국토교통부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타이페이 정말 아름다운 곳이 많은 것같아요 기사 잘 읽었습니다!!!!

    2015.05.31 23:17 [ ADDR : EDIT/ DEL : REPLY ]
  2. 앨리스심

    하늘위에 다리가 참 인상적이에요.
    비도 안맞고....
    정말 편리할 것 같아요.

    2015.07.30 22:58 [ ADDR : EDIT/ DEL : REPLY ]

'후덜덜한 기럭지와 잘빠진 라인, 범접할 수 없는 섹시미와 도도함'

오늘 제가 소개해 드릴 곳을 조금 오버하여 표현해 보았는데요~ 처음 타이페이 101을 보았을 때, 그리고 몇 차례 재방문했을 때 느꼈던 인상을 압축시킨 거랍니다. 이렇듯 저에겐 타이페이 101은 매우 강한 인상을 준 곳이고 대만을 추억하게 하는 곳이기도 한데요. 오늘 타이페이의 랜드마크라고 불리는 타이페이 101을 소개합니다!

 



<대만 타이페이의 중심-land mark, 타이페이 101>





1998년 착공하여 2004년12월 31일 정식 개장식을 가졌는데요.

12월 31일에서 1월 1일로 넘어가는 그 순간, 메인 타워가 점등되고 불꽃이 터지며 화려한 첫 도약과 2005년의 시작을 알렸어요.

그리고 그 이후 매년1월 1일 00:00시 타이페이101 불꽃놀이는 연례행사가 되었다고 해요.



▲ 세계 고층 빌딩TOP10(출처:CTBUH http://www.skyscrapercenter.com/)

(타이페이101이 3위지만, 2014년 완공예정인 빌딩이 사진상에선 3위로 되어 있습니다.)

 

타이페이101은 509m의 높이로 세계에서 3번째 아시아에서 2번째로 높은 마천루입니다. 

2010년까지는 세계에서 제일 높은 빌딩이라는 수식어가 붙었으나 부루즈 할리파(512.1m)와 알베이트 타워(558m)에 밀려 세계 3위가 된 것이라고 해요!! 또한 현재 한국의 롯데월드 타워를 비롯한 9개의 고층빌딩이 건설 또는 계획 중에 있어 조만간 3위의 타이틀도 반납할 예정이라고 합니다



▲ 오전 중 방문한 타이페이101빌딩

 

6년이라는 긴 공사 끝에 세계 3위 고층빌딩이라는 타이틀을 차지했지만 그 과정이 순탄하지만은 않았어요. 

2002년 건설 중간에 규모 6.8의 지진이 발생하여 크레인 2대가 붕괴되고 5명의 건설인부가 사망하는 큰 사고가 발생했습니다. 


이 빌딩이 모든 사람에게 환영 받는 존재는 아니었는데요. 지질학자 LinCheng-horng은 공사기간동안 매년 약 두 번의 미소지진이 일어났으며 완공 후엔 두 번의 큰 규모의 지진이 발생했다며 101빌딩에 대한 회의를 표했어요.


▲ 타이페이 설계 컨셉 / 출처; 타이페이 101 공식 홈페이지(http://www.taipei-101.com.tw)

 


타이페이101빌딩 건설에 있어 가장 큰 도전은 뛰어난 건설 기술이 아닌 그들의 문화를 이 빌딩에 반영하는 것이었다고 해요. 하지만 그들은 국제적인 감도 놓치지 않았습니다.

 

101빌딩의 외관은 굉장히 세련된 현대적인 건물이지만 빌딩의 돌출된 부분의 라인을 보면 한자 여덟 팔(八)자를 뒤집어 놓은 모양인데요 이는 중화권 문화에서 숫자 8이 ‘큰 돈을 벌다’, ‘발전하다’의 發(fā)와 비슷한 소리를 내어 성스러운 숫자로 여겨짐을 반영해 그들의 문화를 표현한 것이라고 해요.


또한 대칭으로 반복되는 모양은 하늘로 곧게 뻗어나가는 대나무를 상징하는 것이라고 하네요. 이렇듯 타이페이101은 지역문화와 국제적인 감각의 적절한 균형을 이루고 있어요.



▲ 타이페이 101의 동조질량댐퍼(출처: 위키미디어 http://bit.ly/HWg0xY)

 


그런데 지진도 잦고 변덕스러운 기후의 대만에서 어떻게 이런 고층 빌딩이 버틸 수 있는지 궁금하시죠?

 

이 건물의 87층과 91층 사이에는 동조질량댐퍼(TMD; tuned mass damper)라는 거센 바람으로부터 고층빌딩을 보호하기 위한 진동 에너지흡수 장치가 있습니다. 바람으로 건물이 흔들릴 경우 이 Damper가 바람의 반대방향으로 움직여 건물의 중심을 잡아주는 역할을 하는 것인데요.

 

실제로 2007년 가을, 태풍 크로사(Krosa)가 대만을 덮쳐 대형 광고탑이 쓰러지고 18명의 사상자와 3명의 실종자가 생겼을 때도 이 댐퍼가 제 역할을 하므로써 101빌딩은 제자리를 지킬 수 있었다고 합니다. 

 


▲ 관광객들에게도 오픈된 damper (출처: 위키피디아 http://bit.ly/1cEtckr)

 

댐퍼의 모습인데요. 지름 5.5미터의 이 Wind Damper는 무게 660메트릭톤에 이르는 세계에서 가장 크고 무거운 추라고 하네요.



▲ 타이페이101빌딩  엘리베이터

 

타이페이101빌딩의 또 다른 자랑은 이 초고속 엘리베이터입니다!

세계에서 가장 빠른 엘리베이터로 기네스에도 올랐다는 이 엘리베이터, 저도 한번 타봤는데요.

 

1층에서 83층까지 정확히 29초밖에 걸리지 않았답니다!!! 가방에서 사진기를 꺼내 셔터를 몇 번 누르니 어라? 88층에 도착해 있더라고요. 사진을 찍고 몇 초가 걸렸나 확인해보니…29초. 정말 놀랐답니다. 그만큼 대단한 엘리베이터였어요~

 



▲ 전망대에서 내려다 본 타이페이

 


카메라가 좋았다면 더 멋진 모습을 보여드릴 수 있었을 텐데 개인적으로 너무 아쉬웠습니다. 88-89층에는 실내 전망대, 91층에는 야외 전망대에서 타이페이의 멋진 조경을 감상 할 수 있어요^^! 특히 91층 야외 전망대는 甲이랍니다 


한 빌딩에 여러 가지 매력요소를 가진 타이페이 101.

매일 6,000 ~ 7,000명 정도의 사람이 몰린 만큼 인기만점인데요. 이는 그저 키만 큰 고층 빌딩이 아닌 그만의 개성을 가진 빌딩이기에 외국 관광객들과 현지인들에게도 끊임없는 사랑을 받는 게 아닌가 싶습니다.


모든 사람이 인정하는 그 도시의 뚜렷한 색깔이 있는 랜드마크.

관광적인 측면에서의 수입을 넘어 자국민이 나라에 더 자긍심을 갖게 하는 중요한 요소라는 생각이 듭니다. 그런 의미에서 타이페이101이라는 특색 있는 랜드마크를 가진 타이페이는 참 복이 많은 도시 같습니다. 앞으로도 지속적인 관리와 관심으로 더 빛나는 랜드마크로 거듭나길 바래봅니다.




Posted by 국토교통부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타이페이에 여행간 적이 있는데 다시 기억이 새록새록나네요! 기사 잘 읽었습니다!!

    2015.05.31 23:04 [ ADDR : EDIT/ DEL : REPLY ]
  2. 돌돌이

    잘읽었습니다

    2015.12.30 12:16 [ ADDR : EDIT/ DEL : REPLY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