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국 공동주택* 1,162만 호의 2015년도 가격과 전국 252개 시·군·구 개별 단독주택 398만 호의 가격**을 각각 4월 30일에 공시합니다. 


* 공동주택(1,162만 호) : 아파트(933만 호)․연립(47만 호)․다세대주택(182만 호)

** 국토교통부장관이 1월30일에 공시한 표준단독주택가격을 기준으로시장․군수․구청장이 해당 지역의 개별 단독주택 가격을 산정․공시





Ⅰ.공동주택 공시가격(국토교통부장관 공시)


2015년도 공동주택 공시가격은 전국 평균 전년대비 3.1% 상승하여, 전년도 0.4%에 비해 상승 폭이 커진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 수도권: 2.5%, 광역시(인천 제외): 5.1%, 시․군(수도권․광역시 제외): 3.6% 상승



이는 2014년도 부동산 시황을 반영한 것으로 지난해 정부 부동산 정책, 저금리, 전세가격 상승 등의 영향으로 전년도에 비해 상승 폭이 커졌고 주택 거래량도 증가한데 따른 것으로 보여집니다. 또한,  혁신도시 등 일부 지역의 개발사업으로 인한 주택 수요증가한 것도 원인으로 분석됩니다.



이번 공동주택 가격 공시에서는 수도권과 비수도권, 고가와 저가, 대형과 소형 전반에서 공시가격의 상승세가 나타났습니다.



지역별로는 수도권 2.5% 상승, 광역시 5.1% 상승, 시․군 지역 3.6% 상승, 가격수준별로는 2천만 원 초과 5천만 원 이하 주택 3.3% 상승, 6억 원 초과 9억 원 이하 주택 2.9% 상승, 주택규모별로는 전용면적 33㎡ 초과 50㎡ 이하 주택 3.4% 상승, 102㎡ 초과 135㎡ 이하 주택 2.3% 상승하여 전반적인 상승세를 보였습니다.



1.지역별 가격변동률


전년 대비 공동주택 공시가격 변동률은 수도권 2.5%, 광역시(인천 제외) 5.1%, 시·군(수도권․광역시 제외) 3.6%로 나타납니다. 수도권 지역은 정부의 부동산 정책, 저금리 등으로 상승하였으며, 광역시와 시․군 지역은 혁신도시 공공기관 이전에 따른 주택 수요 증가와 일부 지역의 관광경기 활성화(제주) 및 개발사업 추진 등으로 수도권 보다 상승 폭이 큰 것으로 보였습니다.


< 연도별 공동주택 공시가격 변동률 >




시․도별 변동률은 대구(12.0%), 제주(9.4%), 경북(7.7%), 광주(7.1%), 충북(4.7%), 충남(4.2%) 울산(3.6%) 등 15개 시․도가 상승한 반면, 세종(-0.6%), 전북(-0.4%) 2개 시․도는 하락했습니다.



< 시·도별 공시가격 변동률>



가격 공시대상 공동주택 호수의 52.7%, 공시가격 총액의 66.4%를 점하는 수도권의 경우 전반적으로 전국 평균(3.1%) 이하변동률을 보였으며, 그중 인천(3.1%)이 전국 평균과 동일한 변동률, 경기(2.5%)와 서울(2.4%)은 전국 평균보다 변동률이 낮았습니다.



이는 지난해 정부의 부동산 대책에 힘입어 수도권의 경우에는 하락(‘14년 -0.7%)에서 상승으로 전환하였으나, 혁신도시 공공기관 이전 본격화, 외국인 관광객 증가, 교통 체계 개선에 따른 상승 기대감 등으로 상승률이 광역시 및 시·군보다는 낮은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 수도권 지역 공동주택 공시가격 변동률 >



반면, 대구(12.0%), 제주(9.4%), 경북(7.7%)은 혁신도시 공공기관 이전, 관광경기 활성화(제주) 및 지역개발사업 등 시행에 따른 주거수요의 증가로 가격이 상승한 것으로 분석됩니다.



< 주요 상승지역 공시가격 변동률 >




< 시·도별 공동주택 공시가격 변동사유 >



시·군·구별 변동은 전국 252개 중 상승지역 231개, 하락지역 18개, 3개 지역은 변동이 없는 것으로 나타납니다.



< 시·군·구별 공시가격 변동률 >




상승한 시·군·구 중에서 대구 수성구가 최고 상승률(17.1%)을 기록했고, 경북 경산시(15.6%), 대구 남구(14.3%), 울산 동구(12.8%), 대구 달성군(11.9%) 순으로 대구, 경북지역의 상승이 두드러졌습니다.



< 주요 상승지역 변동사유 >



한편, 하락한 시․군․구 중에서는 충남 홍성군(-3.9%)의 하락폭이 가장 컸으며, 충남 계룡시(-2.1%), 전남 순천시(-1.1%), 대전 유성구(-1.0%), 전남 광양시(-0.8%) 순으로 하락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 주요 하락지역 변동사유 >



또한 혁신도시가 소재하는 시·군·구는 평균 2.8% 상승하였으며, 행정중심복합도시(세종시)는 0.6% 하락한 것으로 보입니다.



혁신도시 중 제주 서귀포시(10.5%), 대구 동구(10.4%), 부산 남구(4.1%), 전남 나주시(4.0%), 울산 중구(3.9%)는 전국 평균(3.1%)보다 상승률이 높았고, 부산 영도구(2.7%), 경북 김천시(2.3%), 충북 진천군(2.2%), 부산 해운대구(2.1%), 충북 음성군(2.1%), 강원 원주시(1.7%), 전북 완주군(0.9%)은 전국 평균보다 상승률이 낮았으며, 경남 진주시(-0.3%), 전북 전주시(-0.4%)는 하락했습니다.



2.가격 수준별 변동률 


가격수준별로는 2억 원 이하 주택은 2.7~3.6% 상승하였고, 2억 원 초과 주택은 2.5~3.1% 상승하여 저가 주택의 상승 폭이 상대적으로 컸습니다.



< 가격수준별 변동률 현황 >



이러한 현상은 최근 수년간 계속되고 있는데, 세금 및 관리비 등 유지비 증가에 따른 대형 주택의 선호도 감소, 처분이 상대적으로 쉬운 소형 주택으로의 수요 이동 등이 원인으로 분석됩니다.



아울러, 저가 주택은 가격의 변동이 비교적 안정적인 반면, 고가 주택은 경기변동에 따라 가격의 변동이 민감한 것으로 분석됩니다.



< 가격 수준별 변동추이 >



공시대상 공동주택 11,624,770호 중 3억 원 이하는 10,450,792호(89.9%), 3억 원 초과 6억 원 이하는 978,097호(8.4%), 6억 원 초과 9억 원 이하는 143,682호(1.2%), 9억 원 초과는 52,199호(0.5%)로,  6억 원 이하 공동주택은 11,428,889호로 전체의 98.3%로 나타났습니다.



< 가격수준별 분포 현황 >




3. 주택 규모별 변동률 


주택규모별로는 전용면적 85㎡ 이하 주택은 2.8~4.0% 상승하였고, 85㎡ 초과 주택은 1.4%~2.8% 상승하여 소규모 주택의 상승률이 상대적으로 큰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 주택 규모별 변동률 현황 >



이러한 현상은 노령화 등 인구구성 변화, 사회·경제적 요인에 따른 1인 가구 증가 등이 원인인 것으로 분석됩니다. 아울러, 주택 가격 공시 제도가 도입된 이래 소형 주택에 비해 대형 주택의 가격 변동성이 큰 것으로 보입니다.



< 주택 규모별 변동 추이 >



전용면적 85㎡ 이하가 10,046,946호(86.4%), 85㎡ 초과 165㎡ 이하가 1,487,606호(12.8%), 165㎡ 초과는 90,218호(0.8%)로 나타났습니다.



< 주택 규모별 분포 현황 >




4. 열람․이의신청 방법 


공시가격은 ① 조세 부과, ② 건강보험료 산정, 기초노령연금 수급대상자 결정, 교통사고 유자녀 등 지원 대상자 결정 등 복지행정, ③ 재건축 부담금 산정, 이행강제금 산정 등 부동산 행정, ④ 공직자 재산 등록 등 60여 종의 행정 분야에 광범위하게 활용됩니다.



< 공시가격 활용 분야 >




공동주택 공시가격은 국토교통부 홈페이지(www.molit.go.kr) 또는 공동주택이 소재한 시·군·구청 민원실에서 4월 30일부터 6월 1일까지 열람할 수 있고, 이의가 있는 소유자나 법률상 이해관계인6월 1일까지 국토교통부, 시・군・구청(민원실) 또는 한국감정원(본사 및 각 지사)에 우편·팩스 또는 직접 방문하여 이의신청서를 제출할 수 있습니다.


* 공동주택에 대하여는 국토교통부 홈페이지(www.molit.go.kr)에서도 이의신청 가능

** 이의신청서 양식은 국토교통부 공동주택 가격 열람 홈페이지에서 내려받거나 시․군․구 민원실에 비치된 서식 이용



6월 1일까지 접수된 이의신청 건에 대해서는 재조사를 실시하고 그 처리결과를 이의 신청자에게 회신할 예정입니다.



Ⅱ. 개별 단독주택 공시가격 (시·군·구청장 공시)


아울러, 같은 날(4월 30일) 전국 252개 시·군·구에서도 금년 1월 1일을 기준으로 산정한 약 398만 호의 개별 단독주택 공시가격을 일제히 공시합니다.


개별 단독주택 공시가격 변동률은 전국 평균 전년대비 3.96% 상승한 것으로 집계되었습니다.


이는 울산, 세종 등 전반적인 주택 매입 수요 증가로 인한 주택 가격 상승세와 일부 지역에서 개발사업 시행 및 진척 등으로 인한 주택 가격 상승 및 기타 지역 간 공시가격 불균형성 해소 노력 등에 기인한 것으로 분석되었습니다.



< 시·도별 개별 단독주택 가격변동률 >



개별 단독주택 공시가격은 부동산공시가격알리미(www.kais.kr/realtyprice)와 해당 주택 소재지 시·군·구 민원실 또는 홈페이지를 통해 4월 30일부터 6월 1일까지 열람할 수 있습니다.



공시된 가격에 이의가 있는 소유자나 법률상 이해관계인은 6월 1일까지 해당 시․군․구에 비치된 이의신청서를 작성하여 시․군․구에 직접 제출하거나 팩스․우편 등으로 제출할 수 있으며, 문의사항이 있는 경우에는 해당 시․군․구에 연락바랍니다.



붙임.2015년도 공동주택 가격공시·개별 단독주택 가격공시 관련 참고자료.pdf


붙임.2015년도 공동주택 가격공시·개별 단독주택 가격공시 관련 참고자료.hwp



Posted by 국토교통부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따람

    잘 읽었습니다.

    2015.07.05 14:56 [ ADDR : EDIT/ DEL : REPLY ]
  2. 좋은 정보 감사합니다!!

    2015.10.12 23:48 [ ADDR : EDIT/ DEL : REPLY ]

 

전국 개별단독주택 공시가격은 3.73% 상승

 

< 공동주택 공시가격 변동률 현황 >

 

국토교통부(장관: 서승환)는 전국 공동주택* 1,126만 호의 ’14년도 가격을 4월 30일에 공시(관보 게재)한다고 밝혔습니다. 또한, 같은 날 전국 251개 시․군․구에서도 개별단독주택 398만 호의 가격**을 각각 공시합니다.

* 공동주택(1,126만 호) : 아파트(905만 호)․연립(47만 호)․다세대주택(174만 호)

** 국토교통부장관이 1월29일에 공시한 표준단독주택가격을 기준으로 시장․군수․구청장이 해당 지역의 개별단독주택 가격을 산정․공시


 

 

공동주택 공시가격 (국토교통부장관 공시)

 

 

’14년도 공동주택 공시가격은 전국 평균 전년대비 0.4% 상승하여, 전년도 4.1% 하락에서 소폭 상승 반전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이는 ’13년도 부동산 시황을 반영한 것으로, 지난 해 4.1 대책 등을 추진하여 수도권 주택가격의 하락세가 진정되었고 주택거래량도 증가하였으며, 세종시․혁신도시 등 일부지역의 개발사업 추진으로 인한 주택수요 증가 등에 기인한 것으로 분석됩니다. (* 수도권: 0.7% 하락, 광역시(인천 제외): 2.9%, 시․군(수도권․광역시 제외): 2.6% 상승)

 

이번 공동주택 가격공시에서는 수도권과 비수도권, 고가와 저가, 대형과 소형 간의 시장분화 현상이 뚜렷이 나타났습니다.

 

지역별로는 수도권 0.7% 하락, 시․군지역 2.6% 상승, 가격수준별로는 5천만 원 이하 주택 2.8% 상승, 6억 원 초과 주택 0.8% 하락, 주택규모별로는 50㎡ 이하 주택 1.5% 상승, 135㎡ 초과 주택 2.5% 하락으로 각각 가격 변동이 차별화되는 모습을 보였습니다.

 

 

1. 지역별 가격변동률

 

전년대비 공동주택 공시가격 변동률은 수도권 -0.7%, 광역시(인천 제외) 2.9%, 시․군(수도권․광역시 제외) 2.6%로 나타났습니다. 수도권 지역은 정부정책 등으로 전년 대비 하락세가 진정된 반면, 광역시와 시․군 지역은 개발호재지역을 중심으로 주택가격이 다소 상승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 연도별 공동주택 공시가격 변동률 > 


 

시․도별 변동률은 대구(10.0%), 경북(9.1%), 세종(5.9%), 충남(5.1%), 광주(4.7%) 등 10개 시․도가 상승한 반면, 서울(-0.9%), 경기(-0.6%), 부산(-0.5%), 전남(-0.4%), 전북(-0.2%) 등 7개 시․도는 하락하였습니다.

 

< 시․도별 공시가격 변동률>

(단위: %) 

 

 

가격공시대상 공동주택 호수의 53%, 공시가격 총액의 67%를 점하는 수도권의 경우, 서울(-0.9%), 경기(-0.6%), 인천(-0.2%) 지역이 가격변동률 하위 1위, 2위, 7위를 기록하였다. 이는 기존도시지역내 용산국제업무지구 등의 재건축․재개발사업 추진 부진, 수도권 신도시지역인 동탄․파주운정․송도 등의 계속된 주택공급이 하락요인인 것으로 보여집니다.

< 수도권 지역 공시가격 변동률 >

 

 

반면, 대구(10.0%), 경북(9.1%), 세종(5.9%) 등은 중앙행정기관 및 공공기관 이전, 혁신도시 개발사업 등 시행에 따른 주거수요 증가로 가격이 상승한 것으로 분석됩니다.

 

< 주요 상승지역 공시가격 변동률 >

 

 

< 시․도별 공시가격 변동사유 > 

 

 

시․군․구별 변동은 전국 251개 중 상승지역 161개, 하락지역 85개, 5개 지역은 변동이 없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 시군구별 공시가격 변동률 >

 

 

상승한 시․군․구 중에서 대구 달성구가 최고 상승률(14.7%)을 기록했고, 대구 북구(13.8%), 경북 구미시(13.0%), 대구 달서구(12.0%), 경북 칠곡군(11.8%) 순으로 대구, 경북지역의 상승이 두드러졌습니다.

 

< 주요 상승지역 변동사유 >

 

 

한편, 하락한 시군구 중에서는 부산 강서구(8.1%)의 하락폭이 가장 컸으며, 경기 고양 일산서구(7.6%), 서울 용산구(6.3%), 경기 파주시(5.5%), 서울 영등포구(4.3%) 순으로, 부산 및 수도권 지역이 하락을 주도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 주요 하락지역 변동사유 > 

 

 

 


또한 행정중심복합도시, 혁신도시의 가격변동은 행정중심복합도시(세종시)가 5.9% 상승하였으며, 혁신도시는 평균 0.7% 상승하여, 전국 평균(0.4%)을 상회하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혁신도시 중 대구 동구 11.5%, 전남 나주 6.3%, 전북 완주 4.8%, 충북 진천 3.5%, 충북 음성 2.7% 순으로 9개 도시가 상승한 반면, 부산 남 -2.3%, 부산 해운대 -1.3%, 전북 전주 -0.7%, 부산 영도 -0.7%, 경남 진주 -0.3%로 5개 도시가 하락하였습니다.

 

 

 

2. 가격수준별 변동률

 

가격수준별 변동률은 2억 원 이하 주택은 1.4~3.1% 상승하였으나, 2억 원 초과 주택은 0.4~1.8% 하락하는 등 고가주택의 하락률이 컸습니다.

 

< 가격수준별 변동률 현황 (단위:%) >


 

이러한 현상은 최근 수년간 계속되고 있는데, 세금 및 관리비 등 유지비 증가에 따른 대형주택의 선호도 감소, 처분이 상대적으로 쉬운 소형주택으로의 수요 이동 등이 원인으로 분석됩니다. 아울러, 저가 주택은 가격변동이 비교적 안정적인 반면, 고가 주택은 경기변동에 따라 가격의 변동이 민감한 것으로 분석됩니다.

 

 

< 가격수준별 변동추이 >


 

공시대상 공동주택 11,257,033호 중 3억 원 이하는 10,183,615호(90.5%), 3억 원 초과 6억 원 이하는 894,606호(7.9%), 6억원 초과 9억 원 이하는 131,033호(1.2%), 9억 원 초과는 47,779호(0.4%)로 나타났습니다. 6억 원 이하 공동주택은 11,078,221호로 전체의 98.4%이며, 고가․중대형주택의 가격하락 영향으로 전년대비 증가하였습니다.

 

< 가격수준별 분포 현황 (단위: 호,%) > 

 

 

3. 주택규모별 변동률


주택규모별로는 전용면적 85㎡이하 주택은 0.9~2.2% 상승하였으나, 85㎡초과 주택은 0.8%~2.6% 하락하는 등 규모에 따라 변동방향이 다르게 나타났습니다.

 

< 주택 규모별 변동률 현황 (단위:%) > 


 

 

이러한 현상은 노령화 등 인구구성 변화, 사회․경제적 요인에 따른 1인 가구 증가 등이 원인인 것으로 분석됩니다. 아울러, 주택가격 공시제도가 도입된 이래 소형 주택에 비해 대형 주택의 가격변동성이 큰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 주택 규모별 변동추이 > 

 

 


전용면적 85㎡이하가 9,705,043호(86.2%), 85㎡초과 165㎡이하가 1,462,047호(13%), 165㎡초과는 89,943호(0.8%)로 나타났습니다.

 


< 주택 규모별 분포현황 (단위: 호,%) > 

 

 

4. 열람․이의신청 방법

 

공시가격은 ① 조세 부과, ② 건강보험료 산정, 기초노령연금 수급대상자 결정, 교통사고 유자녀 등 지원 대상자 결정 등 복지행정,   ③ 재건축부담금 산정, 이행강제금 산정 등 부동산행정, ④ 공직자 재산등록 등 60여 종의 행정 분야에 광범위하게 활용됩니다.

 

< 공시가격 활용분야 >


 

공동주택 공시가격은 국토교통부 홈페이지(www.molit.go.kr) 또는 주택이 소재한 시․군․구청 민원실에서 4월 30일부터 5월 30일까지 열람할 수 있고, 이의가 있는 소유자나 법률상 이해관계인은 5월 30일까지 국토교통부, 시・군・구청(민원실) 또는 한국감정원(본점 및 각 지점)에 우편․팩스 또는 직접 방문하여 이의신청서를 제출할 수 있다. 문의사항도 같습니다.

* 공동주택에 대하여는 국토교통부 홈페이지(www.molit.go.kr)에서도 이의신청 가능

** 이의신청서 양식은 국토교통부 공동주택가격 열람 홈페이지에서 내려받거나 시․군․구 민원실에 비치된 서식 이용

 

5월 30일까지 접수된 이의신청 건에 대해서는 재조사를 실시하고 그 처리결과를 이의신청자에게 회신할 예정입니다.

 

 

 

140430(조간) 전국 공동주택 공시가격 전년대비 0.4% 상승(부동산평가과).hwp

 

(참고2) 시도별 최고 최저 및 전국 최고 최저 가격(부동산평가과).hwp

 

 

Posted by 국토교통부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