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토교통부는 자동화․전자화 등 하루가 다르게 진화하는 건설현장의 여건변화에 대응하고 건설기능인들의 전문성과 자긍심을 제고하기 위해 건설업 분야의 ‘인정기능사’에 ‘생산자동화*’ 종목을 신설합니다.

   * 지능형제어시스템. 자동원격검침 등 기계설비 자동제어를 위한 직무 수행


 ‘인정기능사’는 5년 이상 건설공사 현장에 몸을 담아 풍부한 경험을 가진 기능인에게 경력증을 발급함으로써 사기진작 및 신규인력을 충원하기 위하여 ‘97년부터 시행하고 있는 제도이며, 국토부에서 지정 받은 대한전문건설협회 및 대한설비건설협회에서 금번 ‘생산자동화’를 포함하여 배관, 용접, 콘크리트 등 총 29개* 종목에 대하여 인정기능사 경력증을 발급하고 있습니다.

   * (협회공통) 배관․용접․특수용접․판금 등 4개

     (전문협회) 비계․거푸집․타일․방수․콘크리트․조경․승강기 등 19개

     (설비협회) 보일러․공조냉동기기계․가스․생산자동화 등 10개   



도입이후 현재까지 총 18,235명*이 배출되어 해당 업종의 건설업 등록기준상의 기술인력으로 인정받고 있으며, 5억 원 미만 건설공사의 경우에는 현장배치 기술자로도 역할을 다하고 있습니다. 

    * 배관 5,662명, 콘크리트 2,234, 용접 2,175, 시추 712, 건축목공 706, 거푸집 686, 조경 675, 건축도장 637, 판금 553, 금속재창호 529, 기타 3,666

    

앞으로도 인정기능사의 지속적인 공급을 통해 장기간 현장에서 묵묵히 땀흘리는 건설근로자의 사기를 진작하고, 특히 금번 ‘생산자동화’ 종목 신설로 일천여 명에게 경력증이 발급되면 설비건설업계의 인력수급에 숨통이 트일 것으로 기대됩니다.


참고1. 종목별 인정기능사 지정단체.hwp

참고2. 인정기능사 경력증 발급 현황.hwp

참고3. 2015 인정기능사 발급 일정.hwp



Posted by 국토교통부

댓글을 달아 주세요

- 건설기능인! 한국건설의 희망 愛너지!


11월 22일 오후 3시 건설회관 2층 대강당(강남구 논현동)에서, “건설기능인! 한국건설의 희망 愛너지!”를 캐치프레이즈로 하여 2013「제4회 건설기능인의 날」기념식을 개최한다고 밝혔습니다.


* “건설기능인”은 건설현장에서 일하는 일용직 근로자에 대한 사회적 이미지를 개선하기 위하여 건설일용근로자를 대체하는 표현


이번 행사는 130만명에 달하는 건설기능인의 자긍심과 사기를 높이고, 건설기능인들의 노고에 국민들이 공감할 수 있도록 하고자, 국토교통부와 고용노동부가 공동 주최하고, 건설근로자공제회가 주관하며, 대한건설단체총연합회, 민주노총 전국건설산업노동조합연맹, 한국노총 전국건설산업노동조합, 한국경제신문, 건설경제신문이 후원하는 행사입니다.


기념식에는 이 날 행사의 주인공인 건설기능인과 국토교통부, 고용노동부, 국회의원 등 정·관계 인사, 민주노총ㆍ한국노총 등 노동조합 관계자, 건설사업주단체 등 600여명이 참석하여 기념일의 의미를 함께할 예정입니다.


기념식은 주제영상 상영, 기념사, 축사, 유공자 포상, 치사 등의 순서로 진행될 예정이며, 특히 건설업에 장기간 근무한 건설기능인에게 훈ㆍ포장을 수여하는 등 총 35명에게 정부포상이 수여될 예정입니다.


국토부 관계자는 “건설기능인도 훈·포장을 받을 수 있다는 상징성과 함께 건설기능인에 대한 직업 이미지 개선 및 긍정적인 사회분위기를 조성할 수 있게 되었다”며 훈·포장 수여의 의미를 높이 평가하였습니다.


* 포상내역 : 철탑산업훈장 1명, 산업포장 1명, 대통령표창 3명, 국무총리표창 3명, 국토교통부장관표창 15명, 고용노동부장관표창 12명


앞으로 정부는 건설기능인들이 보람과 긍지를 느끼면서 일할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지원할 계획이며, 건설기능인들의 처우개선 및 직업전망 제시를 위한 산업차원의 정책을 지속적으로 추진해 나갈 계획입니다.


국토교통부는 이번 행사가 건설산업의 주인공이자 대한민국 경제성장의 중추적인 역할을 담당하는 건설기능인들의 값진 땀의 의미를 기억하고 되새기는 계기가 될 것이며, 더불어, 건설기능인의 삶에 활력을 불어넣어 건설현장의 생산성 및 품질향상에도 많은 기여를 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습니다.



Posted by 국토교통부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