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토교통부는 정부, 산업계, 연구기관 등이 참여하는「개방 건축물정보 이용 활성화를 위한 세미나」를 2.27(금) 더케이호텔(구. 교육문화회관, 서울 양재동 소재)에서 개최합니다.


세미나의 목적은 국토부가 보유한 대표 정보인 세움터*의 2.8억건 건축물정보 개방(‘15.2.1) 이후 이들 정보를 민간이 쉽게 이용하고 활용효과를 극대화하여 건축 관련 신산업의 활성화로 이어질 수 있는 방안을 마련하기 위한 것입니다.

  * 세움터 : 건축 인·허가, 건축물 대장관리, 통계처리 등 건축행정을 전산화한 건축행정정보시스템(2008년도 구축완료) 


이번 세미나에서는 정부가 추진하는 3.0 정책의 핵심인 공공데이터 민간개방과 관련하여 정부관계자, 전문가와 실제 이용자가 함께 성공적인 정책방향을 논의하게 됩니다.


 개방된 건축물정보 원시데이터가 건축 관련 신산업으로 창출될 수 있도록 행정자치부 공공데이터 전략위원회 실무위원, 미래창조부, 정보화진흥원 등 정부관계자, 학계, 산업계(민간개방 시범사업 참여기업 및 민간지원자) 및 지자체(서울시, 경기도)가 함께 하는 자리를 마련하였습니다. 특히, 민간 수요자의 의견을 듣기 위해 세움터와 정보공개 홈페이지를 통한 민간 지원자 30여명이 참여하여 실효성 있는 토론의 장이 될 것입니다.


이번 세미나에서는 공공데이터 민간개방의 모범사례로 평가되고 있는 건축데이터의 개방에 대한 지금까지의 추진현황 및 성과를 공유하고 향후 건축물정보 민간이용 활성화를 효율적으로 추진하고 지원하기 위한 정책 및 서비스 등을 논의하게 됩니다.


제1세션은 그간 건축데이터 민간개방의 성과 및 활용방안, 실제 건축데이터를 활용하는 기업의 사례발표와 국토부가 추진하는 개방 건축물정보 신산업 활성화 방안 및 정책방향을 발표하고, 제2세션은 토론에 참여하는 관계 전문가들이 ‘개방 건축물정보 활성화 방안’에 관하여 실질적인 토론과 민간 참여자의 다양한 의견을 수렴하는 것으로 진행됩니다.


국토부는 이번 세미나를 통해 수요자에 대한 맞춤형 서비스 제공 및 발굴, 체계적인 지원을 위한 제도화 및 체계 마련, 융․복합 서비스 및 기관 간 협력 등에 대한 다양한 의견을 수렴하고 정책에 반영할 것 입니다.


국토부 정병윤 국토도시실장은 올해에는 개방된 2.8억건의 건축물정보가 민간에서 적극적으로 이용될 수 있도록 활성화사업 및 Open API*를 개발․보급하여 새로운 일자리 창출 및 국민의 편익을 증진시킬 것이며, 2018년까지 융․복합 시스템을 구축하여 건축 관련 정보를 건축물단위로 개방함으로써 건축물관련 융․복합 정보가 창조 경제에 핵심적 역할을 하도록 지속적으로 노력할 것 입니다.

  * Open API(Application Programming Interface) : 다양한 서비스 및 어플리케이션을 개발할 수 있도록 외부 개발자나 사용자 등과 공유하는 정보프로그램

    예) 구글 맵 API 공개로 친구 찾기·부동산 정보 등 신규 서비스 창출


붙임 1.「개방 건축물정보 이용 활성화를 위한 세미나」개요.hwp


Posted by 국토교통부

- 건축행정정보를 활용한 다양한 서비스 개발로 창조경제 활성화 기대

 

정부, 학계, 연구기관, 전문기업 등이 참여하는「건축데이터 민간개방 활성화를 위한 정책세미나」를 12.26(목) 오후 2시 한국토지주택공사 오리사옥(경기도 분당 소재)에서 개최합니다. 


건축행정정보는 일상생활과 가장 밀접한 정보로 국민의 관심이 많고 다양한 서비스 발굴이 가능하여 지방자치단체와 공공기관 등에서 행정업무를 위한 기초 자료로 활용되어 왔습니다.


국토교통부에서는 다양한 수요에 대응하여 지속적으로 정보공개를 추진하여 왔으며, 특히 지난 10월에는 정부 3.0 시대에 발맞춰 활용도가 높은 건축인허가, 건축물대장의 원시데이터를 민간에 일부 개방하여 좋은 호응을 얻었습니다.

 

또한, 최근에는 본 데이터의 민간개방 전면 시행에 앞서 효율적인 개방과 이용 활성화 방안을 마련하기 위하여 6개 전문기업과 협력하여 창의적인 서비스 개발을 위한 시범사업을 추진하고 있습니다.


이번 세미나는 그동안 추진했던 건축데이터 민간개방 추진 내용과 정부의 향후 정책방향을 공유하고, 공공데이터의 민간 이용 활성화를 한 단계 업그레이드 하고자 추진되는 것으로서


 제1세션에서는 정부의 건축데이터 민간개방 정책방향과 6개 시범사업 참여 기업의 건축데이터를 활용한 다양한 서비스 개발방안이 발표되며, 발표가 끝난 후에는 국토교통부와 이들 6개 기업 간의 「건축데이터 제공 및 활용에 대한 협약 체결」이 진행됩니다.  


제2세션에서는 충북대학교 김상욱 교수의 주제발표(건축데이터 개방의 전략적 가치)를 시작으로 건축데이터 민간개방의 효율적 추진방안에 대한 관련 전문가들의 심도 깊은 토론이 진행됩니다. 


본 세미나가 민간부문에서 건축행정 데이터를 활용한 창의적인 서비스 개발을 유도하여 기업의 이익은 물론 새로운 일자리 창출 및 창조경제 활성화에 기여할 수 있는 의미있는 행사가 될 것입니다. 


금번 시범사업에는 ① 공공주택 전문 공공기업 ‘LH 토지주택연구원’, ② 부동산 포털 전문기업 ’부동산114(주)', ③ 건축건설 S/W 유통 전문기업 ‘(주)다우데이타’, ④ 태양광 컨설팅 전문기업 ‘(주)이든스토리’, ⑤ GIS 마케팅 전문기업 ‘(주)BIZ-GIS’, ⑥ 공공정보화 전문기업인 '(주)솔리데오시스템즈‘ 등 6개 기업들이 참여하고 있으며,


참여기업들은 금번 시범사업을 통해 제공된 건축데이터를 다양한 정보와 융합하여 창의적인 서비스 모델을 제시하는 데 앞장 설 계획입니다.  


건축행정정보가 새로운 정부운영 패러다임인 정부 3.0과 창조경제를 지원하는 데에 핵심적 역할을 할 것이며, 앞으로도 공공정보의 민간개방 및 이용 활성화를 선도할 수 있도록 지속적인 노력을 기울일 것입니다. 



Posted by 국토교통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