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녕하세요 문희아 기자 입니다! 지난 11월 14일 어린이기자단과 예드림아동센터의 어린이들과 함께 한국도로공사 교통 센터를 다녀왔습니다.

 

 

한국도로공사 교통센터는 경부고속도로 서울요금소 바로 옆에 위치하고 있으며, 교통 센터에서는 교통사고나 자연 재해 등의 상황관리, CCTV와 같은 교통관리시스템의 운영관리, 교통정보제공, 교통방 제공 등의 역할을 수행하고 있습니다. 이곳 교통센터는 첨단교통관리시스템(ITS)을 통해 안전한 교통관리와 신속,정확한 교통정보를 제공하고 있습니다.

 

 *ITS(Intelligent Transport System_지능형교통시스템)

전자, 정보, 통신 등의 기술을 교통체계에 접목시켜 안전하고 신속,정확한 교통체계 관리를 가능하게 하는 최첨단정보시스템.

 

 

열심히 받아 적으며 공부하는 모습이 참 예쁘죠? 아이들은 교육시간에 교통사고에 관한 동영상도 시청하면서 자동차 탑승 시 안전벨트의 착용 등 안전에 대해 한 번 더 생각 수 있었고, 교통 센터에서 하는 일, 교통 특성, 우리나라의 도로현황 등을 배웠습니다.

 


교육이 끝나자 유리창이 갑자기 밝아지며 교통센터에 숨겨져 있던 곳이 나타났는데요! 이곳은 교통상황실로 고속도로를 CCTV로 감시하며 어느 지역 어느 구간에서 도로정체 현상이 일어나는지? 어디서 사고가 났는지? 등의 고속도로 상황을 한눈에 파악할 수 있는 영상 자료들이 생생하게 움직이고 있었습니다.

 


교통상황실에 좀 더 가까이 가서 살펴보았습니다. 정말로 어느 고속도로 구간에서 교통사고가 있었는데요? 실시간 CCTV영상으로 교통사고가 난 지점을 바로 파악할 수 있었고, 차량이 얼마나 통행하고 있는지, 날씨는 또 어떠한지 까지 볼 수 있었습니다.

 

 

궁금한 점은 바로바로 질문하는 바른 자세! 아이들이 영상에서 눈을 떼지 못하는 모습에 대단하다는 생각도 들었습니다.

 

 

교통 센터에서는 교통상황을 파악하고 제어하는 것만이 아니라 우리가 TV에서 보는 교통방송도 촬영을 하고 있었습니다. 방송국이 아닌 교통 센터에서 촬영을 한다는 사실이 새로웠는데요? 마침 아나운서분이 교통방송을 촬영하는 중이어서 아이들은 교통교육도 받고 방송 촬영하는 모습까지 볼 수 있어 정말 특별한 경험이었습니다.

  


교통센터의 견학을 마친 후 함께 서울랜드를 방문하였습니다. 아이들은 입구에서부터 벌써 설레는 표정이었습니다. 아이들의 얼굴을 보고 있으니, 괜히 마음이 뿌듯하고 좋은 경험과 추억을 쌓게 해준 국토교통부에 감사했습니다. 또 '더 많은 어린이들이 오늘과 같은 특별하고 다양한 경험을 할 수 있었으면...' 하는 생각도 들었습니다.

 

 

앞으로도 국토교통부의 활동을 통해, 자라나는 아이들이 많은 것을 보고 배우며 특별한 추억을 만들기를 바랍니다. 지금까지 아이들과 즐거운 하루를 보낸 국토교통부 대학생기자단 문희아 기자였습니다!

 

 

 

 

 

 


 

Posted by 국토교통부

안녕하세요!? 국토교통부 대학생 기자단 최서진입니다. 의왕 아동센터 어린이들이 실시간 교통상황을 한눈에 볼 수 있는 한국도로공사 교통정보센터에 다녀왔는데요. 생생한 그 현장을 국토교통부 대학생 기자단이 따라가 보았습니다.

 


이른 아침에 어린이들은 교통정보센터에 도착했습니다.

 

 

서울요금소 옆에 있는 교통정보센터는 우리나라에 있는 모든 고속도로를 한눈에 볼 수 있는 곳 인데요. 교통정보센터는 지능형 교통체계를 통해서 고속도로 상황예측형 ITS 서비스를 위해서 노력하고 있습니다. 지능형 교통체계는 정보, 통신, 컴퓨터, 제어 등 첨단기술을 활용, 실시간으로 교통정보를 수집, 관리, 제공함으로써 교통시설의 이용 효율을 극대화 하고, 교통 이용 편의와 교통 안전 제고, 에너지 절감이 가능한 환경 친화적인 교통관리 시스템을 말합니다. 특히 연계/협력형 차세대 고속도로의 구현을 통해 교통사고 사망률 제로! 전자지불 100%, 상습정체구간 제로!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어린이 아이들이 교통정보센터에서 하고 있는 일에 대해서 듣고 있는데요. 우리나라 상습 교통 체증구간이나 고속도로 진입 시 안전벨트를 착용하는 것이 얼마나 중요한지 볼 수 있었습니다.

 

 

 

교육이 끝난 후에 블라인드를 걷어 올리니, 우리나라 고속도로가 한 번에 보이는 상황실을 볼 수 있었습니다. 출근 정체가 풀리지 않는 구간이나, 우리가 출발한 의왕시의 도로도 상세하게 볼 수 있었습니다. 우리나라의 안전 교통을 꼼꼼히 살피고 있는 분들이 있어서 우리가 안전하게 고속도로를 이용할 수 있는 것 같습니다.

 

 

좀 더 구석구석 교통정보센터를 둘러 보았습니다. 실제로 원활한 고속도로를 만들기 위해서 많은 분들이 회의를 하고 있는 회의실에 가보았습니다. 이곳에서는 올해 겨울, 눈이 많이 내렸을때 사고 발생 시 어떻게 대응 할지에 대한 대책을 세우고 있습니다.

 

 

우리나라 고속도로에 대한 모든 정보를 한눈에 볼수 있는 교통상황실에도 더 가까이 들어가 보았습니다. CCTV를 통해 실시간으로 고속도로를 보고 사건사고에 대응하고 있습니다.

 

 

우리나라 고속도로에 관심이 많은 어린이들 궁금한 점을 물어보고, 직접 답변을 들을수 있었습니다. 앞으로도 안전한 고속도로를 위해 파이팅!!

 


이번엔 라디오나 텔레비전에 고속도로 방송을 보내고 있는 방송실에 가보았습니다. 실제로 고속도로 예보 촬영하는 모습을 살짝 볼 수 있었는데요. 우리나라 고속도로 정보를 국민들에게 더 빨리 전달하기 위해 다양한 정보를 촬영하고 있었습니다. 이곳에서 우리가 듣는 고속도로 방송이 만들어 진다고 하네요!!

 

 

아름다운 목소리로 우리에게 정보를 전달하는 아나운서를 만날 수 있었습니다. 텔레비전에서만 보던 아나운서와 인사도 하고 좋은 말도 들을 수 있었습니다.

 

 


아이들이 즐겁게 견학을 마치고 다음 체음 활동 장소인 서울랜드로 출발했습니다.

 


아이들 모두 들뜬 마음으로 한달 전 부터 서울랜드 체험을 기다려 왔다고 하는데요. 생생하고 활기 넘치는 아이들을 볼수 있었습니다.

 

 

 

조금은 추웠던 날씨도 아이들의 열기 앞에서 녹아내린 것 같았는데요. 옹기종기 모여 놀이기구도 타고 친구들과 야외 활동을 하는 뜻 깊은 시간이였습니다.

 


높은 가을 하늘과 함께 추위도 다 도망갈 만큼 신나고 재미있게 놀이기구를 탄 시간이였습니다.


다양한 체험을 통해 어린이들의 마음과 생각도 쑥쑥 자라는 체험이 되었습니다. 청명한 가을하늘 아래 친구들과 함께하는 즐거운 추억으로 오랫동안 기억에 남을 것 같습니다.

 

 

 

 

 

 

Posted by 국토교통부






지난 14일, 국토교통부 어린이 기자단은 예드림 지역아동센터 친구들과 함께 한국도로공사 고속도로 교통정보센터와 서울랜드에 다녀왔습니다.






▲ 한국도로공사 고속도로 교통정보센터 입구





고속도로 교통정보센터는 편리하게 고속도로를 이용할 수 있게 교통정보를 제공하는 우리나라 전국의 고속도로를 책임지는 곳입니다. EX 한국도로공사 소속의 고속도로 교통정보센터는 다른 교통센터와 다르게 더 큰 규모이고, 1,800개 CCTV를 통해 우리나라 고속도로 구석구석을 지켜보고 있습니다. 차량 소통관리와 교통정보 제공 등의 업무를 하면서 말이죠.



교통정보는 도로에 1km마다 설치된 센서와 CCTV를 통해 수집하고, 스마트폰이나 도로전광판에 안내합니다. 스마트폰 교통정보 앱, 교통방송, 인터넷 등을 통해 나오는 정보는 모두 이곳에서 보내는데요. 이곳에서는 직접 도로전광판에 나오는 글씨를 수정하기도 합니다.



우리나라 전국에 펼쳐진 고속도로는 약 3,790km로, 이곳에서는 전국 33개의 고속도로 중 31개의 고속도로를 관리하고 있다고 합니다. 전국 어디서나 고속도로에 30분 이내에 진입할 수 있게 하며, 2020년에는 지금보다 2,000km를 더 늘려 6,076km를 관리할 예정이라고 했습니다.






▲ 1. 교통상황실의 전자지도와 CCTV

    2. 유리 너머로 보이는 교통상황실에 대해 설명하는 모습

    3. 교통상황실 전자지도와 CCTV

    4. 유리너머로 보이는 교통상황실 모습





간략한 설명이 끝나고 스크린이 올라가자, 갑자기 '쨘!'하고 눈앞에 교통상황실이 펼쳐졌습니다. 어두웠던 벽이 갑자기 밝아지자 어린이들이 모두 일제히 감탄했는데요. 유리를 통해 업무 중인 교통정보센터 직원과 각 고속도로의 소통 상황을 비추는 CCTV 영상, 중앙의 거대한 전자지도의 모습이 보여졌습니다. 이곳에서는 고속도로 정보를 전화로 제공해 주기도 하고, 영상에 사고상황이 보이게 되면 3층에 있는 경찰과 함께 출동한다고 합니다.



중앙의 큰 전자지도는 교통 소통상황을 색깔을 통해 보여주고 있었습니다. 전자지도에 나오는 내용은 도로에 1km 마다 설치된 센서와 CCTV에서 수집한 정보에 따른 것이라고 하는데요. 초록색은 시속 80km 이상으로 원활을 나타내고, 노랑은 시속 40km~80km로 서행을, 빨강은 시속 40km 이하의 속도로 정체를 나타낸다고 합니다. 순찰차나 사고의 정보도 나온다고 하니 정말 신기하고도 놀라웠습니다.



전자지도 양 옆으로 엄청나게 많은 CCTV가 있었는데, 총 80개라고 했습니다. 이곳에서 일하는 직원이 이 모든 CCTV를 관리하고, 도로상황을 살펴본다고 했는데요. 사고가 나면 CCTV로 교통사고 상황을 확인할 수 있고, 도로의 정체상황도 알 수 있다고 합니다. 직접 경부고속도로 양재 CCTV를 제어하는 것을 보기도 했는데요. 2년 전 디지털 카메라로 100% 전면 교체한 덕분에, 차의 번호판까지 볼 수 있을 정도로 아주 선명한 화질을 자랑하고 있었습니다. 나중에 직접 내려가서 보는 시간도 가졌고요.






▲ 1. 재난종합상황실의 대형 TV

    2. 재난종합상황실의 모습





재난종합상황실에서는 60인치의 대형 TV를 통해 고속도로 흐름을 볼 수 있었습니다. CCTV 아이콘을 클릭해 하나하나 확인할 수도 있고, 자동차 아이콘을 클릭해 순찰차의 위치나 운전자의 이름과 전화번호 등의 정보도 확인할 수 있었습니다. 또한, 모니터가 여러 개 있어 각각의 방송사에서 내보내는 뉴스를 동시에 모두 살펴볼 수 있었습니다.



교통상황실에서는 앞서 설명을 들었던 전자지도와 CCTV를 눈앞에서 보는 시간을 가졌습니다. 또한 3층의 가장 왼쪽에 위치한 라디오 방송실과 가운데의 경찰청도 볼 수 있었습니다.






▲ 1. 믹싱콘솔과 전화기, 모니터 등의 방송장비

    2. 생방송 중인 모습

    3. 교통방송 리포터

    4. 방송 중인 관계자분


  



가장 마지막으로 방문한 교통방송국에서는 직접 방송하는 모습 볼 수 있었습니다. 교통방송국은 두 개의 스튜디오로 이뤄져 있고, 하루에 170여 회 정도 방송을 내보낸다고 합니다. 스튜디오 안에서는 리포터가 방송을 하고 있었는데, 뒤에는 블루스크린 만 자리하고 있었습니다. 이 블루스크린에 미리 만들어 놓은 지도를 합성해 내보내면, 최종적으로 우리가 보는 TV 화면이 나오는 것이죠. 방송이 끝난 후 실제로 TV에서 방송하는 리포터를 보니 신기했습니다.



점심으로 맛있는 누룽지 백숙을 먹고, 예드림 아동센터 친구들과 함께 서울랜드에 다녀왔습니다.



이번에 다녀온 고속도로 교통정보센터는 고속도로 이용에 있어 가장 중요하고 필요한 시설인 것 같다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이번 탐방은 항상 고속도로를 지켜보고, 교통사고나 교통상황에 대한 정보를 주는 교통정보센터에 대해 더 잘 알 수 있는 뜻깊은 시간이라 더욱 의미있었는데요. 이후의 서울랜드에서 보낸 시간도 재미있는 시간이었습니다.







Posted by 국토교통부

온 가족이 함께 모여 떡국도 먹고 세뱃돈도 받는~ 마음 설레는 설날이 다가왔습니다. 

하지만 즐거운 마음도 잠시, 꽉 막힌 도로가 떠올라 걱정부터 되는 분들도 계실 텐데요. 편안한 귀성, 귀경길이 될 수 있도록 설날 교통정보 가이드를 알려드립니다. 



귀경•귀성길 통합정보



<국가교통정보센터>


 홈페이지 www.its.go.kr

 문의전화 1333



국가교통정보센터에서는 도로 위의 각종 교통정보를 제공합니다. 또한 관련기관에서는 코레일과 공항공사를 통해 기차와 항공정보를 알 수 있고, 가보고 싶은 섬 홈페이지에서는 티켓 예약도 가능합니다. 


  


   

[이미지 클릭 시 해당링크로 이동합니다]




▶ 국가교통정보센터 홈페이지 바로가기



연휴 기간 중 가장 궁금한 것이 정체구간입니다. 귀성길 전 친척들끼리 '어떤 길이 덜 막힌다. 더 빨리 갈 수 있다'라는 정보를 주고 받는데요. 이제는 국가교통정보센터에서 함께 확인하세요. 


고속도로와 국도의 정체 구간을 알 수 있고, 돌발 사고 정보도 제공하고 있기 때문에 혼잡한 도로를 피할 수 있습니다. 

답답한 마음에 도로의 모습을 직접 보고 싶을 때도 있는데요. 그럴 때는 CCTV로 확인할 수도 있답니다. 


하지만 차량 안에서 홈페이지를 확인하시는 어려울 때가 많죠. 그럴 때는 모바일 어플리케이션을 이용하세요. 구글플레이, 애플 앱스토어에서 통합교통정보를 검색하면 해당 앱을 다운받을 수 있습니다.  



 

  


그리고 국가교통정보센터 트위터를 통해서도 실시간 정보를 제공하고 있습니다. 


국가교통정보센터 트위터(@happytraffic)

 



자가용을 이동한다면



한국도로공사

 

 홈페이지 http://www.ex.co.kr

 문의전화 1588-2504



많은 분들이 국도 뿐 아니라 고속도로를 이용해서 귀성, 귀경길에 오를 텐데요. 한국도로공사에서는 고속도로에 대한 정보를 제공합니다. 


고속도로의 상황을 나타내는 지도정보와 고속도로 노선별로 소통정도를 나타내는 구간 CCTV를 볼 수 있습니다. 또 GPS를 이용해 자신과 가까운 고속도로 지점 교통상황 안내합니다. 


한국도로공사도 국가정보교통센터와 마찬가지로 어플리케이션과 트위터에서 정보를 얻을 수 있습니다. 특히 고속도로를 이용하면 꼭 들르는 곳이 휴게소인데요. 한국도로공사 앱에서는 휴게소의 위치를 알 수 있고, 바로 트위터로 연결도 되니 고향 가기 전 꼭 설치해 보세요~



  

한국도로공사 트위터(@expresswaykorea)

 




자동차 무상점검



출발 전 자동차 점검을 하지 못했다면 가까운 고속도로 휴게소에서 무상점검을 받으세요. 1월 29일부터 2월 1일까지 4일간 현대, 기아, 한국지엠, 르노삼성, 쌍용자동차가 자동차 무상점검서비스를 실시합니다. 각 자동차제작사 별로 실시하는 장소가 다르니 해당 차종의 서비스센터 위치를 꼭 확인하세요. 


현대자동차 종합상황실 : 080-600-6000

안성(서울방향) / 망향(부산방향) / 추풍령(양방향) / 정읍(양방향) / 음성(양방향) / 충주(양방향) / 평창(양방향) / 

함안(양방향) / 치악(양방향) / 덕유산(양방향) / 화성(양방향) / 서산(양방향)


기아자동차 종합상황실 : 080-200-2000

기흥(부산방향) / 안성(서울방향) / 죽암(양방향) / 칠곡(양방향) / 건천(양방향) / 백양사(양방향) / 치악(양방향) / 

화성(양방향) / 군산(양방향)


한국지엠 종합상황실 : 080-3000-5000

옥천(양방향) / 여산(순천방향) / 평창(양방향) / 섬진강(순천방향) / 치악(양방향)


르노삼성 종합상황실 : 080-300-3000

옥천(양방향) / 횡성(양방향) / 대전(양방향)


쌍용 종합상황실 : 080-500-5582

죽암(양방향) / 정읍(양방향) / 횡성(양방향) / 진영(양방향) / 화성(양방향)




대중교통을 이용한다면 



기차 이용시(코레일)


 홈페이지 http://www.korail.com/

 문의전화 1544-7788



코레일 홈페이지와 어플리케이션에서는 KTX 및 일반열차(새마을・무궁화호) 승차권 예매 및 변경/조회/취소를 할 수 있습니다. 또한 트위터를 통해 현재 철도교통정보를 제공하니 기차를 이용하실 분들은 코레일 트위터도 확인해 주세요~


코레일 트위터 (@korail1899)

 



버스 이용시(코버스, 버스타고)


 코버스 

 홈페이지 http://www.kobus.co.kr

 문의전화 1588-6900


 버스타고

 홈페이지 http://bustago.or.kr

 문의전화 1644-1373 



버스 예약 모두 하셨나요? 코버스는 고속버스 승차권 예약 및 배차정보를 조회할 수 있습니다. 또 예약 변경과 취소도 가능하니, 혹시 버스 탑승이 어려우신 분들은 표를 구하지 못한 분들을 위해 티켓을 취소해 주세요. 시외버스를 이용하시는 분들께서는 버스타고에서 정보를 확인할 수 있습니다 


  

 

[코버스 어플리케이션]




마지막으로 설명절 특별 교통 대책으로 모바일 이벤트 대국전설이 진행됩니다. (2014.1.28~2014.2.4)



'대한민국민이 하는 설' 교통정보로 귀향·귀경길에 국민이 직접 경험하고 있는 교통소식을 공유하는 이벤트 입니다. 

본 이벤트는 국토교통부 모바일 홈페이지에서 진행되며 추첨을 통해 100분께는 하이패스 기능이 포함된 전국호환 교통카드를 선물합니다. 많은 참여 바랍니다^^







행복한 귀성길이 되기 위해서 다양한 교통정보를 아는 것보다 더 중요한 것이 있죠. 바로 안전운전과 전좌석 안전띠 착용입니다. 그럼 2014년 설엔 느긋한 마음으로 안전운전하시고 목적지까지 무사히 도착하여 즐거운 명절을 보내시길 바랍니다.  


Posted by 국토교통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