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한 지도(지형도, 위성지도, 수치지형도) 3.28.부터 공개 


정부가 그간 규제를 풀고 북한 전역의 지도를 일반에게 공개하였습니다. 국토교통부 국토지리정보원(원장 임주빈)은 그간 대북 관련 국가기관에만 제공하던 북한지역의 지형도, 위성지도, 수치지형도를 ‘14년 3 28일부터 민간에 공개한다고 밝혔습니다.

* 위성지도(Satellite image map): 위성에서 찍은 사진을 이용하여 만든 지도

* 수치지형도(Digital map): 지형지물 등을 컴퓨터를 통해 볼 수 있게 만든 지도



이번에 공개되는 북한 지도(지형도, 위성지도, 수치지형도)는 ’07~’09년 제작된 1/25,000 및 1/50,000 축척으로 북한의 국토 현황은 물론 건물‧도로‧철도 등 최근 도시발전 모습까지 한 눈에 파악할 수 있습니다. 또한, 북한 전역의 위성지도와 지형도를 한권의 책으로 묶은 “북한지도집”을 발간하고 홈페이지를 통해 전자책(pdf) 형태로 서비스합니다. 실제로, 해외 지도 포털(구글 등) 지도와 비교해 보면 도시의 모습이나 지명 등이 최신임을 확인할 수 있습니다.


 

 <구글, 오픈스트리트맵>

<공개되는 지도> 



그간, 북한 지도는 남․북한 경제협력이나 통일에 대비한 중요한 정책자료로 대북 업무를 담당하는 국가기관에만 제공되어 왔으나, 이번 정보 공개를 통해 민간기업의 대북 경제협력과 통일 연구에 큰 변화를 가져올 것으로 기대하고 있습니다.


* 북한 지도는 1장 당 가격이 지형도(3,100원), 위성지도(0.02원/kbyte), 수치지도(17,500원), 북한지도집(홈페이지 무상 제공)이며, 사용목적 등을 기재하여 신청서를 국토지리정보원에 제출하면 구매가 가능함

자세한 사항은 국토지리정보원 공간영상과(031-210-2672)로 문의


국토지리정보원은 북한 지도를 지속적으로 수정‧갱신하여 국민에 최신의 북한 국토정보를 제공할 계획이며, 통일에 대비해 앞으로 북한의 주요 도심지역까지 확대한 상세지도(1/5,000 축척 등)를 제작할 방침입니다.






Posted by 국토교통부

댓글을 달아 주세요


7월 1일부터 지번•지목•공시지가 등 20가지 정보 제공


국토해양부(장관 권도엽)는 7월 1일부터 전국 모든 토지·부동산의 지번, 지목, 면적, 공시지가 등 20여 가지 정보를 스마트폰으로 서비스할 계획이라고 밝혔습니다. 이러한 공시지가와 같은 부동산 정보 뿐만 아니라 또한 GPS를 이용하여 스마트폰 사용자의 현 위치를 지적도에 표시할 수 있는 기능과 지적도와 구글 지도를 중첩하여 볼 수 있는 기능도 제공하며, 천리안 위성사진과 조류, 기압 등 해양예측 정보도 제공한다고 하니 이제 스마트폰으로 공시지가를 비롯한 각종 부동산 정보를 손쉽게 얻을 수 있게 되었습니다.


서비스는 우선 3월초부터 지자체 공무원을 대상으로 시범적으로 실시하였으며, 개선의견을 반영하여 일반 국민들에게 본격적으로 시행하게 되었는데요, 이용방법은 스마트폰 인터넷 검색창에 “스마트 국토정보”를 치거나, 주소창에 www.nsdis.go.kr을 입력하여 실행시키면 스마트 국토정보 메인화면으로 들어가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 스마트폰 서비스 초기화면 >

토지·부동산정보의 스마트폰 서비스가 시작되면 언제 어디서나 정보 확인이 가능하여 국민들은 원하는 정보를 편리하게 알아볼 수 있어 부동산거래와 재산관리에 많은 도움이 되며, 지자체 공무원들은 행정업무와 민원처리가 빨라져 대국민서비스의 획기적인 개선이 가능하다고 국토해양부 관계자는 밝혔습니다.

또한 위성센터로부터 천리안위성사진을 1일 8회 전송받아 서비스하므로서 날씨, 구름, 황사 분포까지 확인이 가능하게 되었으며, 국립해양조사원으로부터 해양관측자료를 1일 2회 제공받아 서비스하므로서 대략적으로 연근 해역의 풍향, 풍속, 파고 등을 확인할 수 있어 어민과 여행객, 해양 레저분야에 도움을 줄 수 있는데요, 

그동안 부동산정보를 알기 위해서는 국토부의 온나라 부동산 포털에서 서비스가 가능하였으나, 7월 1일부터는 인터넷뿐만이 아니라 스마트폰에서도 가능하여 국민들은 보다 편리하게 정보를 확인할 수 있게 되었습니다.

< 스마트폰 서비스 개념도 >

이렇게 되면 현재 직접 시군구청을 방문하거나 인터넷으로 이용하고 있는 토지․부동산정보 조회가 상당 부분 스마트폰으로 이동될 것으로 보여 비용절감 효과도 클 것으로 예상됩니다.


예를 들어 부동산매매를 하고자 할 경우 스마트폰을 이용하여 현지에서 즉시 지번, 지목, 면적, 경계, 공시지가 등을 확인할 수 있으므로 국민들이 직접 시군구청을 방문하거나 인터넷이 있는 장소로 이동하는 번거로움을 줄일 수 있게 되고, 주변의 위치를 모를 경우 현재의 위치를 확인해 볼 수 있는 기능이 있으므로 내비게이션으로도 이용할 수 있게 되었습니다. 국토해양부는 우선 본 서비스를 연말까지 무료로 시행할 계획이며, 이용자의 의견을 수렴하여 지속적으로 기능을 개선할 계획이라고 밝혔습니다.

스마트폰 서비스 데이터 세부 항목



토지•부동산정보 스마트폰 서비스 예시


< 서비스 초기화면과 GPS와 연계한 현 위치찾기 화면 >


< 시도별 지적정보 조회화면 >


< 지적정보 조회 화면 >


< 건축물정보 조회화면 >


< 연속지적도 정보화면 >


< 정책통계 정보화면 >


< 위성 자료 >

※ 천리안 위성자료는 위성센터로부터 1일 8회씩 자료를 제공받아 서비스
- 활용분야 : 날씨, 구름분포, 태풍방향확인, 황사, 적조 발생 확인 등
- 해 상 도 : 500m × 500m(사진확대 불가) 

< 해양관측 자료 >

※ 해양관측자료는 국립해양연구원으로부터 1일 2회씩 자료를 제공받아 서비스
- 활용분야 : 풍향, 풍속, 파도 높이, 기압 등 확인 가능
※ 상기 자료는 해양의 기압분포를 나타내는 화면임
- X축은 경도를, Y축은 위도를 표시하고, 오른쪽 막대 그래프는 기압의 정도를 나타냄(1기압=1013Hpa(헥타 파스칼))





국토해양부 '국토지킴이' 블로그는 댓글 및 트랙백 등을 통한 많은 분들의 참여를 환영합니다. 건전한 소통을 위해 국토지킴이 공지사항 내 '국토지킴이' 블로그 댓글 정책 안내를 참조해 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Posted by 국토교통부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스마트폰 활용도가 높아지면서, 여러방면의 어플리케이션이
    발달하고 있네요~ 활용이 더 잘되었으면 좋겠습니다~

    2011.07.14 09:19 [ ADDR : EDIT/ DEL : REPLY ]
  2. 저는 아직 피쳐폰을 쓰고있다는...

    아이폰으로 나오면 어플한번 써봐야겠네요~

    2011.07.14 09:21 [ ADDR : EDIT/ DEL : REPLY ]
  3. 조유진

    기사 잘 읽었습니다

    2015.07.08 14:54 [ ADDR : EDIT/ DEL : REPLY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