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7년까지 55만톤 물동량 증가 및 4,700여명의 고용증대 방안 발표




23일 경제관계장관회의에서 최근 세계경제 불황으로 위축되고 있는 국제항공 물동량 감소에 대응하여 신규 물동량을 창출하고 수출기업을 지원하기 위한 「국제항공물류 강화방안」을 발표했습니다. 


정부는 ‘16년까지 항공화물 처리물동량 280만톤, 인천국제공항 1단계 배후단지 입주율 100%(2단계 60%)를 달성하여 동북아 항공물류 허브로서의 기능을 확실히 다져간다는 복안입니다. 


이를 위하여 항공물동량 유치를 위한 마케팅 방식도 바뀌는데요. 그 동안은 대형국제공항, 대형 화물기·화주를 대상으로 하는 “기다림의 마케팅”이었다면 앞으로는 신흥국가, 중소형 화물기·화주 등 틈새시장을 개척하는 “찾아가는 마케팅”을 적극 추진합니다. 


「국제항공물류 강화방안」은 인천국제공항을 중심으로 중소화물항공사 육성, 찾아가는 마케팅 등 4개 분야* 15개 과제로 구성되어 있으며 세부내용은 다음과 같습니다.


* 1) 물동량 창출 마켓팅체계 조정, 2) 국제항공물류 경영개선, 3) 화물처리시설 확충, 4) 항공물류 정보․보안체제 혁신 



 ① 신규물동량 창출을 위한 마케팅체계 조정


 기존 IT제품 위주에서 농수산품·생물·바이오제품 등 신선화물과 국제특송화물 등 신성장 품목을 유치할 수 있도록 시설확충, 사용료 완화, 찾아가는 마케팅 등 맞춤형 지원체계를 마련합니다. 


베트남 등 신흥국가의 화물 운수권 확보를 강화하는 한편, 틈새시장인 중소형 국제화물을 공략할 수 있도록 중소형 화물 LCC*를 육성합니다. 


* 최대 18톤의 화물을 수송할 수 있는 B737급 항공기를 주된 기종으로 운영

 


② 항공사와 항공물류업체에 대한 지원 강화


항공사, 화물터미널 및 공항단지 입주업체에 토지임대료, 차량주차료, 항공기 착륙료 등을 한시적으로 감면하고, 배후단지 투자확대, 물동량 증대시 임대료 감면 등 인센티브도 강화할 것입니다.

 

<인센티브 개선 세부내용 : ‘15년말까지 총 611억원 규모>

구 분

세 부 내 용

적용기간

지원금액(억원)

비 고

계속

신규

06년 ~

496.8

114.1

611억원

공항

시설

사용료

화물기 착륙료 10% 한시감면

13. 9~’14. 8

48

항공사

신규항공사(3년간 착륙료 225% 감면)

11. 1~’15.12

86.8

신규노선 개선(3년간 착륙료 225% 감면)

13. 9~’14. 8

22.6

조명료 한시감면

12.10~’15.12

400.1

주기료 10% 한시감면

13. 9~’14. 8

6.8

물동량 증대 착륙료 감면

(환적 2만원/, 일반 1만원/)

13. 9~’14. 8

10

토지

임대료

자유무역지역 토지임대료 10% 일괄인하

13. 9~’14. 8

16.7

터미널,단지

단지 신규 투자금액에 따른 임대료 감면

06년~

2.7

단지

단지 추가투자 인센티브(250만불)

11.1

0.8

토지임대료 산정시 환적비중 반영

06년~

0.6

물동량 증대 토지임대료 감면

(환적 2만원/, 일반 1만원/)

13. 9~’14. 8

5

터미널,단지

기타

화물터미널 주차료 50% 인하

13. 9~’14. 8

5

운송업체 등

화물터미널 무료주차 시간 연장

12년~

5.8

   * 지원금액 중 계속은 기존 인센티브를 연장한 ‘13.9.1일부터 산출


1․2단계 배후단지에는 글로벌 배송센터와 제조가공 기업을 집중 유치하여 환적화물 처리 강화 및 물동량·고용창출 유도할 것입니다.



③ 항공화물 수요와 연계한 화물처리시설 확충


저온유통시스템을 갖춘 신선화물 복합물류센터를 건립하여 신선화물의 냉장․냉동보관이 용이하도록 지원할 것입니다.


   * (위치/연면적) 인천공항 배후단지 2단계 지역 33,058㎡  

   * (시설용도) 다품목 신선화물(Perishable), 바이오계통 화물, 위험화물 등 고부가가치성이 있는 특수화물 복합 처리   


특송화물 물류센터를 건립하여 현재 공항 밖에서 수행하고 있는 수입특송화물의 검사와 집배송을 공항 안에서 처리할 수 있도록 하고, 화물터미널의 재배치와 확충도 추진할 예정입니다.



④ 정보·보안·통관체제 혁신으로 항공물류흐름 개선


항공물류정보 통합플랫폼으로 구축하여 이원화된 통관시스템(화물세관신고)과 항공물류시스템(공항시설사용신고)을 통합함으로써 업무시간과 수출입 대기시간을 단축합니다. 업무시간 단축, 수출입 대기시간 단축 등 항공물류 산업전반에 연간 940억원 이상의 편익이 발생할 것으로 추정하고 있습니다. 


항공화물 운송서류를 전자문서화하는 e-freight 사업을 화주-포워더 구간까지 확대 적용 추진하여 연간 116억원의 물류비 절감 및 물류시간 단축(조업준비 및 보안화물 체크에 60분중 10분 절감)할 것입니다.  


통합보안체계 구축 및 통합보안기구 설립을 통하여 보안검색을 단일 주체에서 수행하고 장비의 일원화, 표준 프로세스 등으로 보안 강화 및 물류비를 절감할 것입니다. 



국토교통부 관계자는 국제항공물류 강화방안이 추진됨으로써 “2017년까지 55만톤의 국제항공 물동량 증가와 4천7백여명의 고용창출이 기대되어, 인천국제공항이 여객 뿐만 아니라 화물에서도 허브공항으로서의 입지를 굳힐 것”으로 전망했습니다. 




Posted by 국토교통부

댓글을 달아 주세요

우리나라 국제민간항공기구(ICAO) 이사국 5연임 성공


캐나다 몬트리올에서 열리고 있는 국제민간항공기구(ICAO)* 총회에서 이사국에 선출되어, 5연임 되었습니다.


*  ICAO(International Civil Aviation Organization)

   UN 산하 항공전문 기구로 1947년 설립, 우리나라는 1952년 가입, 이사국 4연임 중


10월 1일 14:00(현지시각) 치러진 이사국(파트 III) 선거에서 대한민국은 선거에 참여한 176개 국가중 총 156표를 득표, 14개 입후보 국가 중 2위로 이사국 5연임에 성공하였으며, 이는 2001년 이사국에 출마한 이래 최고 성적입니다. 


   * 1위 UAE(158표), 2위 대한민국․도미니카(156표)

   ** ’01년도 109표(12위), ’04년도 125표(9위), ’07년도 124표(5위), ’10년도 141표(4위)


특히 지역그룹별로 교체되는 국가(예 : 카리브 지역 13개국 그룹 대표 도미니카)와 대륙별 지역 민간항공위원회(예 : 54개 국가로 구성된 아프리카 민항위)의 지원을 받는 11개 출마국들을 제외하고 아시아 지역에 배정된 2자리를 놓고 대한민국, 말레이시아, 인도네시아가 치열하게 경합하는 구도하에서 대한민국이 2위로 당선된 것은 어려운 선거환경을 극복한 쾌거로 볼 수 있습니다.


UN 산하 국제기구인 ICAO는 국제항공을 체계적으로 발전시키기 위해 1947년 설립되었으며, 국제항공의 통일된 기준을 마련하기 위한 국제표준 및 글로벌 항공정책을 결정하는 역할을 담당하고 있습니다. 


특히, ICAO 이사회는 매 3년 마다 열리는 총회에서 피선된 36개 이사국 대표로 구성되며 국제항공에 적용되는 항공운송 관련 각종 기준을 제․개정 하는 ICAO의 실질적 의사결정 기구입니다. 


우리나라는 ’01년 최초로 이사국에 선출된 이후 지금까지 전세계 개발도상국을 대상으로 항공분야 무상교육훈련 실시, 안전기금 지원, ICAO 사무국에 우리나라 전문가 파견, 안전관리 소프트웨어 개발․보급 등 이사국으로서 활발한 활동을 전개하고 있으며, 이번에 5연임에 성공함으로써 국제 항공사회에서 리더국가로써의 위치를 더욱 공고히 하게 되었습니다.


서승환 국토교통부 장관은 이번 총회에 수석대표로 직접 참석하여 176개 회원국이 참석한 본회의에서 대표연설을 하였고, ICAO 이사회 의장, 사무총장, 지역그룹을 대표하는 4개 지역 민간항공위원회  의장을 직접 만나 지지를 요청했습니다. 또한 총회에 참석한 각국 수석대표들과도 별도로 마라톤 면담을 실시하는 등 적극적인 득표활동을 전개했습니다. 


금번 이사국 선거를 위해 우리나라는 지난 1년간 전 외교공관을 통한 적극적인 지지교섭을 추진하였으며, 민‧관 합동으로 구성된  대표단을 파견하여 그간 우리나라에 대해 지지를 표명하지 않은 국가들을 일일이 접촉하여 막바지 지지교섭 활동을 펼쳐 왔습니다.


또한 선거 전날인 9월 30일 저녁에는 대한민국 주최 ‘한국의 밤’ 리셉션을 개최하여 각국 대표단에게 한국의 전통과 문화를 알리고 지지를 요청하는 자리를 만들어 큰 호응을 받았습니다


이번 ICAO 이사국 5연임은 대한민국이 국제항공사회에서 명실상부하게 지도국가의 위치를 확보하였음을 확인시켜주었으며, 이를 바탕으로 정부는 앞으로 국적항공사 경쟁력 강화, 인천공항 동북아 허브공항 육성 등 우리 항공분야의 국제경쟁력 강화 정책이 원활히 진행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입니다. 








Posted by 국토교통부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