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꽃보다 할배'에 해당되는 글 2건

  1. 2013.10.14 대세 꽃할배도 가는 대만, 한번 가볼까? (2편) (1)
  2. 2013.09.25 대세 꽃할배들도 가는 대만, 한번 가볼까? (1)


앞서 타이페이 여행지를 살펴보았는데요- 이번 편에서는 타이페이를 벗어난 지방 여행지를 소개해드리려고 합니다 !




우리나라도 서울 중심부보다는 지방에 개발되지 않은 매력적인 여행지들이 몰려있듯이 대만도 대부분의 관광지가 지방에 분포되어 있습니다.

 

따라서 오늘은  전 편에서 예고해드렸듯이 수도 타이페이를 벗어나 타이중(台中) 지역을 중심으로 소개해 드리려고해요!

(그 곳의 모습을 많이 보여드릴 수 있도록 사진을 많이 준비했어요~^^!)

 


# 아리산( 阿里山,  Ālĭshān )

 


 

▲축산(祝山)역 전망대

 


아리산은 대만의 명성 높은 산 중 하나인데요. 일반인들에게는 하나의 봉우리를 칭하는 산으로 많이 인식되고 있지만 정확히 말하자면 대만의 중남부에 위치한 '아리산 산맥'이라고 합니다.


이 아리산 산맥의 최고봉은 해발 2,663m의 다타산(大塔山)인데요. 지리산이 약 1,917m라고 하니 그 높이가 짐작이 되시나요??

 

  


▲축산(祝山)역 전망대

 

일반적으로 대만인들은 등산을 위해서 이 곳 아리산에 오기도 하지만 축산에서 옥산(玉山)너머의 일출을 보기 위해 이곳에 오기도 합니다. 제가 간 날은 운이 나쁘게 구름이 껴서 멋있는 일출을 보지 못했지만, 그래도 멋져 보이죠?


산 아래에선 후드티 하나로 충분했는데 산 정상이라 공기도 굉장히 찹니다. 이 곳 축산 정상에선 패딩을 입어도 그 추위는 막을 수가 없었습니다.

 

하지만 지금 가을시즌(9,10월)에 가시면 따뜻한건 물론이고 맑은 하늘을 볼 수 있는 확률이 높다고 합니다.

또한 가을에는 멋진 운해가 형성이 되기 때문에 굉장한 장경을 감상하실 수 있을거에요.

 



 ▲아리산 산림열차

 

아리산역-축산역을 운행하는 산림열차입니다.

우거진 숲길을 따라 나가는 열차, 굉장히 로맨틱한 것 같습니다.

 



 ▲ Love Forever

 

아리산에 대해선 할 말이 너무 많습니다. 아리산의 높이, 일출, 산림열차 매력적인 요소가 너무나도 많은데요. 그 중 '나무'는 절대 빼놓을 수 없는 아리산만의 보물입니다.


기본 1000년을 넘은 신목은 물론이고 25m가 넘는 나무도 이 곳 아리산에선 흔한 존재입니다. 또한 자연에 의해 만들어진 신기한 모양의 나무도 다양한데요. 위 사진에 보이는 Love Forever 라는 이름의 연리지도 그 중 하나입니다.

 

 


▲ 빽빽하게 모인 나무와 산림철도

 

아리산은 노송나무, 솔송나무 등으로 이루어진 천연산림지대라고 합니다. 때문에 곧곧에 왼쪽사진과 같은 키가 큰 나무들이 즐비합니다. 사람을 얼마나 늘리면 저 나무와 키가 똑같아 질까요^^  이곳에서의 힐링은 굳이 언급하지 않아도 짐작이 가시죠?

 


  

# 시토우(溪頭, Xītóu)


 


▲시토우 산책길

 

아리산 산림지구에 이어 시토우 산림지구입니다! 이 곳 시토우도 타이중지역에 위치해 있는데요.

타이중 지역에서 동쪽으로 횡단하는 구간이 대만 자연의 으뜸이 아닐까 싶습니다. 시토우도 역시 그 중 하나이구요~^3^

 

아리산의 나무들과비슷한 것 같지만 방문해보면 그 차이를 알 수 있는데요. 같은 나무인데도 공기가 어쩜 그렇게 다를 수 있는 것인지 신기할 따름입니다 

 


 

▲시토우 대나무 숲과 호수

 

시토우 숲에는 많은 종류의 나무들이 존재합니다! 그래서인지 시토우에 있는 나무들은 대만대(taiwan university)의 산림연구 대상이라고 합니다.

  

 

# 화롄(花蓮, Huālián)




 ▲화롄 칠성해변과 협곡

 


꽃보다 할배에서도 이미 소개가 된 곳이죠. 대만에 관심이 없던 사람들의 마음도 들었다 놨다~ 했던 화롄입니다.

360일 중 절반 넘게 비가 오는 듯한 곳인데요. 이 지역이 절벽으로 이루어진 곳이 많아, 일년 중 절반 이상(?)은 위험한 곳이기도 해요!

 

하지만 위험한 곳이라 더 가보고싶은 마음이 생기는 마성의 곳인 것 같습니다. 그리고 사진처럼 바다는 난생 처음 보는 밀키스 색 바다였습니다. 

 

 


▲ 화롄 타이루거 협곡 / 출처 - 구글 무료이미지

 

신이내린 선물이라 해도 과언이 아닐만큼 장엄한 타이루거 협곡입니다. 자연에 의해 만들어졌다는게 너무나도 거짓말 같습니다.

 

 

# 까오슝 (高雄, Gāoxióng)

 



 ▲ 까오슝 예술단지

  



▲ 치진 풍경구

 

 


▲ 까오슝 MRT역 로비 천장

 

이 곳 까오슝은 우리나라로 치면 부산과 같은 곳입니다. 제 2의 수도라고 할 수 있죠!

타이페이가 서울과 굉장히 흡사한 모습을 가지고 있듯이 이 곳 까오슝도 참 신기하게 부산과 너무나도 닮아 있습니다.

바다 그리고 해산물이 관광객을 유혹하고 젊은이들의 생기로 가득한 곳이죠.


이를 대변해 주기라도 하듯 큰 야시장이 발달해 있으며, 밤이 늦어도 북적북적 거립니다. 또한 MRT역(지하철)도 평범함을 거부했으며 아티스트들을 위한 예술특구가 따로 조성되어 있습니다.

 

(여담으로 제가 갔을 땐,  철학자 도올님 딸 김미르씨의 작품전이 열렸답니다)

 

 


▲清水 / 출처 - 구글 무료 이미지

 


저와 함께한 대만 여행 어떠셨나요? 개인적으로 대만은 작은 땅을 가졌지만 자연이라는 보물을 가진 나라인것 같습니다.

저만하더라도 대만을 여행하면서 도대체 몇 번을 감탄했는지 셀 수도 없으니까요.


하지만! 이런 감탄이 있기까지 대만인들의 많은 노력이 있었다는 것도 간과할 부분은 아닌 것 같습니다. 자연생태를 유지하고 열심히 가꾸는 그들의 노력이 있었기에 가능한게 아닐까 싶습니다.

 

이상 대만에서 전은지기자였습니다!




 

 

Posted by 국토교통부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저는 타이페이만 놀러갔었는데 주변에도 이렇게 좋은 곳이 있다는 걸 알았다면 가볼 껄 그랬어요!
    정보 잘 얻어갑니당

    2015.05.31 23:15 [ ADDR : EDIT/ DEL : REPLY ]




▲ <출처 : tvN 꽃보다 할배 공식 홈페이지>


 

tvN에서 인기리에 방영중인 '꽃보다 할배', 한번쯤은 들어보셨겠죠?

평균 연령 76세! 꽃할배들의 배낭여행을 담은 프로그램으로 유럽 편으로 사람들의 호기심을 자극한 뒤 대만 편으로 본격적으로 인기몰이 중입니다. 

이런 대.세. 프로그램을 대만 전문 기자인 제가!! 그냥 지나칠 수는 없겠죠? 그래서 느낌 아는 제가 준비해 보았습니다!


꽃보다 할배에선 볼 수 없는 ★국토교통부 글로벌 기사에서만 볼 수 있는 대만 배낭 여행지 A to Z!!★

 


  

▲ 대만 전국지도

 


대만 전도입니다. 대만 배낭여행지의 효율적인 소개를 위해 타이페이에서부터 반 시계방향으로 여섯 지역에 해당하는 여행지를 소개하고자 합니다!! 또한, 타이페이와 타이중 지역을 중심으로 관광지가 몰려있기 때문에 2편에 걸쳐 타이페이 타이중 두 지역을 둘러보겠습니다ㅎㅎ! 그럼 다 함께 꼬고씽!

 


여행 가기전에 준비물이 있습니다!

한 지역에만 머물다 가실 분들은 상관이 없지만 여러 지역에 걸쳐 여행하실 분들이라면, 필수입니다. 교통비를 확-줄여줄 기특한 TR-PASS!


 

 

▲TR-PASS 티켓

 


우리나라 내일로 같은 기차티켓입니다. 내일로처럼 방학기간 학생들의 여행을 장려하기 위한 티켓으로 현지학생, 외국인학생 모두 사용 가능하며 티켓은 5,7,10일권이 있습니다.


TR-PASS는 내일로와 동일하게 지정된 날짜 동안 무제한 기차 이용이 가능하나 입석이라 지정된 좌석이 없으며 우리나라의 KTX같은 '까오티에(高鐵)'는 탈 수 없습니다.


가격은 7일권의 경우 799NTD(한화 약 3만원)으로 내일로와 비교해도 저렴한 가격이라 할 수 있습니다!!! 또한 대만은 산지형으로 차가 다니기 힘든 경우가 많아 오히려 기차가 빠르고 비싼 경우가 있습니다.. 이런 상황을 감안하자면... 단언컨대 이 아이 유용하다고 할 수 있겠죠? 

 

 

타이페이

 


1. 예류(野柳; Yěliǔ)

 

 


  ▲ 여왕바위와 버섯바위

 

   


  ▲ 예류지질공원 모습

 


천백만 년동안 침식, 풍화작용에 의해 버섯, 촛대, 고릴라바위 등 여러 기암괴석이 형성된 이 곳은 지질학적으로도 매우 의미가 있는 이 곳은 바로 예류 지질공원입니다. 


첫 번째 사진에 있는 바위는 왕관을 쓴 여왕의 옆모습을 닮았다고 해서 여왕바위라는 이름이 붙여졌다고 합니다. 

헌데! 지금 이 여왕바위가 모래로 이루어 진 것들이라 손으로 살짝 긁어도 표면이 떨어져 나올 만큼 약한데 거센 바람과 파도에 의해 표면이 점점 마모되어 곧 여왕바위가 버티지 못하고 없어질 것이라고 해요ㅠ_ㅠ..


그러니까 없어지기 전에 얼른 서둘러 방문해보세요!! Hurry Up, Hurry Up!!!

 


 

2. 따시(大溪; daxī)

  


 

 

▲ 따시 라오지에

 


타이페이에서 한 시간 정도 떨어진 타오위안이라는 도시에 위치한 따시! 그리고 이곳의 명.물. 라오지에(老路; 오래된 거리)!!

오래된 건축물과 이로부터 나오는 옛스러움이 일반시장과 다른 '따시 라오지에'만의 특유의 독특한 분위기를 형성하고 있습니다. 과거와 현재가 공존하는 느낌 같다 해야 할까요?ㅎㅎ


 

3. 우라이 (烏來; Wūlai)

 

 

 

 

▲우라이 온천 / 우라이 다리


 

타이완 북부 온천 중의 갑 '우라이'! 이 곳 우라이에는 여전히 원주민이 살고 있어서 더 유명한 곳이기도 합니다.

마지막 사진에서도 보이듯이 다리 난관의 디자인에서도 원주민의 느낌이 물씬 묻어나고 있습니다.

그래서 그런지 산조차도 갑자기 원주민이 튀어나올 것 같은 그런 묘한 분위기 풍기고 있습니다.


 

 

4. 핑시선(平溪線; Pingxī)

  


 

 ▲ 핑시역 기찻길


 

 

 

▲ 징퉁역에서 천등을 날리는 모습

 


무언가를 새로 시작하기 전, 머리가 복잡할 때 소원을 담은 등을 날리는 것..참 로맨틱하죠. 핑시선은 스펀-핑시-징퉁역 등으로 이루어져있으며 소원 천등으로 유명한 관광지입니다.


기찻길을 마음껏 거닐 수 있다는 점이 또 다른 재미인데요. 각 역마다 조금씩 다른 분위기의 철길이 조성되어 있어 지루할 틈이 없습니다. 아슬아슬한 기찻길과 양 옆의 좁은 도보 사이 기찻길 등 같은 듯 다른 기찻길을 볼 수 있습니다. 


참고로 밝을 때 보는 천등도 예쁘지만 밤에 보는 천등은 정말 멋지니 방문하게 된다면 저녁까지 머물러주세요☞☜

 


5. 단수이(淡水, Danshǔi)



 

▲ 담강중학교


 


 ▲ 단수이 산책로



피아노 배틀씬으로 유명했던 영화 '말할 수 없는 비밀'을 기억하시나요? 이번에 소개해드릴 곳은 영화의 배경이 되었던 '단수이'라는 작은 항구도시입니다.


영화 한편이 전부 이 지역에서만 촬영이 될 정도로 실제로도 매력이 넘치는 도시입니다. 우리나라도 영화의 도시로 부산을 꼽는데요. 이 곳의 놀라운 점은 영화 속 주인공들의 풋풋한 감성을 더 돋보이게 했던 그 배경이 연출이 아닌 실제 도시의 느낌이었다는 점이었습니다. 


잘 조성된 산책로를 따라 시원한 바닷바람과 따뜻한 낙조 해변의 고요함을 여러분도 느껴보셨으면 좋겠습니다. 


타이페이의 모습 어떠셨나요? 그럼 다음편에서는 타이중을 소개해 드리겠습니다. 




Posted by 국토교통부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저는 타이페이 놀러갔을 때 천등날리는 것이 가장 기억에 남아요!!! 기사 잘 읽었습니당

    2015.05.31 23:16 [ ADDR : EDIT/ DEL : REPLY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