얼마 전 인천공항에 방문하여 세계 최초로 상용화된 공항안내 로봇 에어스타를 만나고 왔습니다.

 

에어스타를 만나기 전에 인천공항공사에서 에어스타를 담당하고 있는 스마트 공항팀 이동진님과 전화 인터뷰를 해보았습니다.

 

Q : 안내데스크도 있는데 로봇을 운영하게 된 이유는 무엇입니까?

A : 안내로봇의 도입을 통해 새로운 차원의 스마트 안내서비스를 제공하여 고객들이 더 빠르고, 편리하고, 즐겁게 공항을 이용할 수 있게 만들기 위함입니다.

 

Q : 에어스타는 어떤 회사에서 만들었습니까?

A : 에어스타는 중소기업 푸른 기술이 로봇의 하드웨어를 제작하고 대기업 LG CNS가 소프트웨어를 개발하여 국내기술력으로 만들어졌습니다.

 

Q: 에어스타가 언제부터, 몇 대가 운영되고 있습니까?

A: 1세대 안내로봇은 2017년 하반기부터 시범 운영해왔고 기능이 더 좋아진 2세대 로봇은 2018721일부터 정식으로 운영하고 있습니다. 출국장, 면세지역, 입국장의 수하물수취지역 등 여객들을 위한 안내가 많이 필요한 곳 위주로 제1, 2여객터미널에 각각 8, 6대가 있습니다



안내로봇 에어스타 충전소



Q : 하루에 에어스타를 운영하는 시간이 있을 것 같은데 궁금합니다.

A : 아침7시부터 1130분까지 오후는 2시부터 6시까지 운영하고 그 이후 시간은 충전합니다.

 

Q : 에어스타는 어떻게 관리합니까?

A : 실시간 로봇 운영현황 관제 및 임무명령을 위한 로봇관제시스템을 관리하여 안전하게 로봇이 운영되고 있습니다.

 


에어스타를 통해 확인 가능한 출국장 혼잡도



Q : 에어스타의 주요 기능은 무엇입니까?

A : 출국 시 편의시설 길 안내와 에어스타에게 항공편을 말하거나 티켓을 스캔하면 체크인 카운터의 위치를 즉시 알려주는데요. 원하는 경우 직접 앞장서서 목적지까지 에스코트해줍니다. 출국장 혼잡도 정보를 실시간으로 제공하고 `혼잡`이 되면 스스로 출국장 앞으로 이동하여 보안검색절차와 기내반입 물품을 알려줍니다. 에어스타는 고객이 포기하는 금지물품을 회수하는 기능도 갖췄습니다.

 

면세지역에서는 면세점의 위치를 알려주고, 탑승권 바코드를 인식해 실시간 탑승정보와 탑승 게이트 위치를 알려줍니다. 입국장에서는 수하물 바코드를 대면 수하물수취대의 위치를 안내하고, 대중교통 이용 정보까지 제공해 공항에서 빠져나와 목적지까지 편리하게 도착할 수 있도록 도와줍니다. 4개 국어가 지원되어 외국인도 이용이 가능합니다.




공항의 안내자, 에어스타를 직접 만나다

 

인천공항 안내로봇 에어스타에 대한 사전 인터뷰를 마치고 공항버스를 이용해 인천공항 제2여객터미널로 갔습니다.

 

터미널 들어가자마자 바로 에어스타를 만났습니다. 상냥한 인사와 함께 `에어스타라고 불러주세요`라는 자막이 있었습니다.

 

 

에어스타와 기념사진



그래서 `에어스타, 5층 공항전망대 입구어디야?`라고 물으니 120m를 가면 있다는 지도와 2분 걸린다는 자막이 나오고 에스코트를 원하면 해주겠다고 하여 따라갔습니다. 제가 좀 멀어지면 멈춰서 기다리며 에스코트를 원하는지 묻기도 했습니다. 또 장난꾸러기 어린이가 계속 에어스타 앞을 가로막고 못 가게 했는데 계속 방향을 바꾸며 피해가는 것이 정말 신기했습니다.

 


공항의 길을 안내해주는 에어스타

 


목적지에 도착하니 서비스는 만족스러웠냐고 물어보며 아래쪽에 있는 투입구가 열리더니 기념품인 에어스타 카드가 나왔습니다.

 

할 일을 마치고 제자리로 돌아가는 에어스타를 보니 너무 대단해 보였습니다. 다시 에어스타에게 가서 같이 사진을 찍자고 했습니다. 그랬더니 표정을 선택하게 하고 바로 찍을 수 있게 가만히 서 있었습니다.

 

, 에어스타가 우리를 찍어주는 서비스도 있었는데요. 에어스타 앞에 서면 사진을 찍어서 핸드폰, 이메일, 페이스북 주소를 쓰면 바로 보내 주었습니다.

 

날씨를 알려주는 서비스도 있어서 `런던 날씨 알려 줘~` 했더니 바로 날씨도 알려 주었습니다. 신기해서 제가 아는 각 국의 도시 이름을 말해 보았는데요. 질문한 국가의 날씨를 모두 알려줬습니다. 정말 똑똑한 에어스타입니다.



기념사진을 찍어주는 에어스타와 목적지 도착 후 받은 기념품



기내반입금지 품목도 알려주고 출국장 혼잡도도 `원활`이라고 알려줬습니다. 출국장 혼잡도가 복잡하지 않아 기내반입 금지물품을 회수하는 기능은 볼 수 없었습니다.



항공권 스캔을 통해 체크인 카운터를 안내해주고 충전중인 에어스타



에어스타에게 체크인 카운터를 물어보니 스마트 체크인하는 곳을 알려주었습니다. 항공사 체크인 카운터도 물어보면 알려주고 바코드를 스캔하니 바로 읽고 비행편이 어디서 체크인 하는지도 알려주었습니다. 아쉬운 점은 제가 실제 출국하는 것이 아니었기 때문에 입국장이나 면세지역에서 에어스타를 만날 수는 없었습니다.

 

오후 6시가 되자 에어스타는 `휴식하러 가는 중이에요` 라는 말과 함께 서둘러 충전소로 이동했습니다. 그리고 `충전 중`이라는 문구와 함께 다음 날 운영시간이 모니터에 나왔습니다.

 

오후 내내 에어스타와 함께 하면서 정말 똑똑한 로봇이라는 생각이 들었고 터미널을 이용하는 사람들에게 정말 많은 도움을 주고 인기를 독차지하는 모습을 보았습니다. 하지만 에어스타를 괴롭히는 장난꾸러기들이 있어서 안내하는 길을 방해했는데 앞으로 공항을 이용하는 어린이들이 주의해야 할 점이라 생각했습니다.

 

여러분도 인천공항이 너무 넓어서 길을 잃었을 때 똑똑한 안내로봇, 에어스타와 함께 해보세요!

 




Posted by 국토교통부

댓글을 달아 주세요





안녕하세요! 국토교통부 문희아 기자입니다. 
여러분들은 오래전부터 공간정보 속에서 살고 있었던 것을 알고 계셨나요? 우리 주변에서는 다양한 공간정보가 존재하고 있는데요! 가장 가까이 있고 가장 쉽게 접할 수 있는 네비게이션이 그 중 하나이고, 또 버스운행정보(BTS)와 지하철운행정보도 일상생활에서 아주 유용한 공간정보서비스입니다.


공간정보가 무엇인지 약간 감이 잡히시나요? 
저는 아직 잘 모르겠어요. 공.간.정.보 이 네 글자가 왜 이렇게 어려운걸까요? 그래서 공간정보의 속으로 풍덩 빠졌다가 나오려고 하는데, 함께하실래요? 문희아 기자와 함께 빠져봅시다!!

저는 평소에 지도앱을 자주 사용해요. 
특히 다른 지역에 갔을 때 지도앱은 완.전.필.수! 하지만 평소에 사용하는 지도는 평면이어서 거리나 실물파악이 어려운 단점이 있었어요. 똑같은 자리를 맴돌게 되고, 여기가 거긴가 고민도 하고... 다들 그런 경험이 있지 않나요?

하지만 이젠 그런 걱정은 끝! 오랜 준비 끝에 3D지도가 탄생했습니다!

똑똑한 뚜벅이인 저 문희아 기자는 3D지도를 이용하여 u-City여수를 둘러볼 예정이에요. 
3D지도와 함께라면 u-City를 더 피부가까이 느낄 수 있겠죠? 여수시 정보통신과에서는 모바일 3차원생활공간서비스 앱을 제공하고 있어서 3D지도 여행하기 안성맞춤~  정말 u-City다운 면모를 갖춘 것 같아요.

우선 스마트폰 앱스토어에서 여수생활공간정보 앱을 다운받았습니다. 
앱에 들어가면~




생활공간정보 앱에서는
3D지도와 위치검색, 최단경로, 날씨정보, 자전거 Station 등의 유용한 정보를 제공하고 있습니다.

여행을 떠나기 전엔 미리 날씨를 알아보는 것이 중요하겠죠? 
날씨정보에서는 전체적인 평균날씨를 제공하기도 하지만 특정한 지역을 선택하여 더 세부적인 위치의 날씨를 알 수 있답니다.

그럼 가장 중요한 3차원지도보기를 눌러볼까요?


우와! 정말로 아파트가 서있어요! 
앞에서 봐도, 옆에서 봐도 정말로 화면 안에 아파트와 건물들이 우뚝 서있어요!! 이것이 3차원인 것인가! 신기하죠? 공공기관은 물론 은행, 식당, 공원, 주요건물, 주요관광지 게다가 개방화장실까지 위치를 알려주니 114에 물어보거나 힘겹게 돌아다니면서 찾을 필요가 없을 것 같아요.

내가 가려는 장소가 어떤 건물 옆에 있는지, 어떻게 생겼는지, 도로는 어떤 경로로 되어있는지 다 보여주니까 평면 지도를 보며 불편했던 점은 3D지도로 해결될 것 같습니다. 




그렇다면 공공기관 중 한곳을 가 볼 까요?

여수시청까지 가기 위해 버스운행정보(BTS)서비스를 이용하여 버스를 타고 찾아왔는데요, 시청 앞의 로터리와 옆에 상가들 까지 똑같아서 입구와 위치를 쉽게 찾을 수 있었습니다.

저는 이 전에 u-City관련 기사를 쓰면서 CCTV관제센터와 교통정보센터(ITS)를 꼭 방문해보고 싶었는데 3D지도를 요리조리 탐색하는 도중에 교통정보센터가 여수시청 안에 있다는 정보를 알게 되었어요!


지도와 실물이 정말 흡사하죠? 
이곳이 u-city여수의 교통관리센터(ITS)와 CCTV통제센터입니다. 교통관리센터에서는 교통정보 앱을 통하여 실시간으로 교통상황을 볼 수 있도록 운영하고 있었습니다. 주요도로에 설치된 CCTV를 통해 실시간으로 확인이 가능한데요, 직접 그 위치에 가지 않아도 교통정보 앱만 있으면 내손 위에 교통정보가! 

이렇게 다양하게 모아진 지리, 교통 정보를 이용하여 활용된 서비스가 있는데요, 
바로 최단경로찾기! 출발지와 목적지를 선택하면 도로의 거리를 탐색하여 가장 빨리 갈 수 있는 경로를 알려줍니다. 자동차를 이용했을 때의 시간, 자전거를 이용했을 때의 시간, 도보일 경우의 시간을 대략적으로 계산하여 앱이용자가 시간을 효율적으로 활용할 수 있도록 도와주고 있습니다.

만약 공간정보가 없었더라면 최단경로 찾기는 불가능 했을 지도 몰라요~



이렇게 3D지도로 여수를 요리조리 구경하다가 u-City 여수에 인공적으로 조성된 해수욕장이 있다는 정보를 알았어요! 세계4대미항 여수에 왔는데 바다를 안보면 서운하겠죠?

하지만 중요한건 길을 모른다는거... 길을 모를 땐 뭐가 필요하나요? 바로 네비게이션이죠~ 네비게이션도 공간정보산업의 한 부분이랍니다. 네비게이션에 목적지를 입력하고 출발해 보았습니다.


네비게이션이 아주 친절하게 길을 알려주고, 화면에서는 실물과 거의 비슷한 도로지형을 통해 속도와 그 지역의 교통정보를 안내해 주어 무사히 인공 해수욕장에 도착했습니다. 
네비게이션을 길안내해주는 친절한 지도 라고 생각하면 쉽죠?


아이들이 해변에서 수영을 하고 모래쌓기도 하고 
해변을 거니는 이들도 많고 가족들과 캠핑을 하고 u-bike를 타고 바다구경을 나온 학생도 있고... 이런 아름다운 해변공원을 한번쯤 가봐야 하지 않겠어요?

3D지도, 네비게이션, 교통정보시스템 과 같은 공간정보서비스만 있다면 누구든지 어디든 큰 어려움 없이 찾아갈 수 있답니다.

공간정보는 여러분들께 그동안 알지 못했던 새로운 세상을 보여줄 중요한 가치자료입니다. 
국토교통부는 더 나은 대한민국 국토와 행복한 국토를 만들기 위해 공간정보산업 활성화에 정성을 다하고 있는데요! 8월 26일부터 28일까지 3일간 서울 COEX에서 스마트국토엑스포가 열립니다. 공간정보산업과 스마트국토엑스포에 많은 관심과 사랑 부탁드려요~

이상 문희아 기자였습니다!



< 출처 : http://smartgeoexpo.kr/ >













Posted by 국토교통부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여수를 여행하는 새로운 방법을 알게 되었네요ㅎ 감사합니다 ㅎ

    2014.07.12 09:08 [ ADDR : EDIT/ DEL : REPLY ]
  2. 문희아

    여수시에서 제공하는 앱으로 여수를 둘러본다면 즐거움이 두배가 될 거에요~
    더 좋은 정보를 알려드리고 싶은데 제 기사가 많은 도움이 됐으면 좋겠어요!ㅎㅎ
    궁금한게 있다면 언제든지 편하게 물어봐 주세요!

    2014.07.18 02:41 [ ADDR : EDIT/ DEL : REPLY ]
  3. ㅎㅎㅎ우와 아파트가 서있어요!!우와~~~~희아 기자님 좋은 정보 주셔서 감사합니다. 쵝오!.!
    팀장님 쵝오!

    2014.07.23 03:09 [ ADDR : EDIT/ DEL : REPLY ]
  4. 문희아

    3D지도 정말 신기하지 않나요? 저는 처음 접했을때 정말 신기했어요ㅎㅎ
    앞으로 3D지도 많은 이용 바랍니다~!!!

    2014.07.29 23:59 [ ADDR : EDIT/ DEL : REPLY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