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 10월 10일 수요일, 경기도 부천시에서는 '제 6회 도시의 날' 기념식이 열렸습니다. 기념식에는 권도엽 국토해양부 장관, 이우종 도시의 날 위원장, 김만수 부천시장 등 각계각층의 인사와 시민단체 등이 참석했는데요, 이 ‘도시의 날’ 행사에서는 각종 학술 및 전시행사, 도시탐방 등 다채로운 프로그램이 진행되었습니다.





무엇보다도, 이날 열렸던 기념식 중 ‘도시대상 시상식’이 가장 주목을 받았는데요, ‘2012 도시대상’ 평가결과 전라남도 순천시가 대통령상을 받으며 최고의 영예를 얻게되었습니다. 도시대상은 우리나라에서 도시정책과 도시계획을 대상으로 하는 평가 중 선도적이고 대표적인 평가로 인정받고 있기 때문에 그 의미가 더욱 뜻 깊다고 할 수 있습니다.





도시대상은 국토해양부가 주최하고 대한국토·도시계획학회와 중앙일보사의 공동 주관으로 진행되는데요, 전국의 지자체 중 가장 살기 좋은 도시를 평가하여 매년 이 도시의 날 행사 때 시상을 합니다. 


이번 도시의 날 행사는 작년도 ‘2011 도시대상’ 대통령상 수상 도시인 부천에서 개최가 되었습니다. 부천시청 어울마당과 부천시내 곳곳에서 여러 행사를 진행하였는데요, 학술 행사와 더불어 사회적 공감대 형성을 위한 주민 참여 프로그램 등 여러 프로그램들이 마련되었습니다.


매년 열리는 도시의 날 행사는 도시환경과 삶의 질에 대한 개선노력을 자극하여 도시 경쟁력을 향상시킬 수 있을 뿐만 아니라, 도시문화에 대한 인식을 새롭게 하는 계기가 될 것 같습니다.








Posted by 국토교통부


대학생이라면 누구나 한번쯤 꿈꾸는 해외여행~! 해외여행을 갈 때 여행정보를 어디에서 얻으시나요? 해외 여행정보에서 가장 먼저 알아보시는 것은 무엇보다 여행지에 대한 정보일텐데요, 집에서 전세계 도시 정보를 한 눈에 볼 수 있다면 여행정보 획득에 큰 도움이 되겠죠? 집에서 손쉽게 클릭 한 번으로 여행정보를 얻는 방법을 소개합니다. 바로 세계도시정보 사이트 유빈(http://ubin.krihs.re.kr)인데요, 국토연구원(KRIHS)에서 제공하는 웹 서비스입니다.

▲ 유빈은 세계도시정보 디지털 도서관이라 불릴 만큼 많은 자료를 바탕으로 세계 도시들과 국내의 도시 정보를 제공하고 있습니다. 



다양한 세계 각국 도시들에 대한 정보 제공 서비스

세계화·정보화에 따라 우리가 살아가고 있는 삶의 장소인 도시는 점점 성장해왔고 그 관심은 날로 높아지고 있습니다. 저도 도시를 공부하는 학생으로서 최근 이슈가 되고 있는 녹색도시, 도시재생, 친환경도시, 지속가능한 도시 등 많은 관심을 가지고 있는데요, 유빈에서는 저와 같은 전공 대학생은 물론 전문가에서부터 초등학생까지 일반인 모두에게 유용한 도시정보들에 대해 다양한 자료들을 볼 수 있습니다.


▲ 전 세계 대륙별로 나누어 63개국 160여개 도시에 대한 역사와 문화, 정책 그리고 도시설계의 특징과 개발 사례 등을 알아볼 수 있답니다.



▲ 사진자료실에는 세계 곳곳의 명소들을 사진으로 볼 수 있습니다. 여행을 떠나기 전 꼭 가보고 싶은 곳이 어디인지 체크해보는 것도 좋겠죠?



▲ 유럽으로 배낭여행을 떠나시는 분들!! 유럽 23개국을 대표하는 63개 도시들에 대한 정보가 여기 있습니다. 어느 도시를 여행할지 행복한 고민이 시작되겠네요.

또 유빈에는 도시개발에 대한 사례를 도시재생, 친환경도시, 수변공간, 지속가능도시, 신도시·신시가지, 과학단지, 관광단지, 물류단지 이렇게 8가지로 분류해서 소개하고 있습니다. 도시재생으로 유명한 파리의 라데팡스, 친환경 도시 독일의 프라이부르크, 수변도시 미국의 샌안토니오 리버워크, 영국의 신도시 밀톤케인즈, 세계 무역의 허브 두바이. 모두 한번쯤 들어 본 도시들을 만나볼 수 있습니다.



국내 마을 만들기와 녹색커뮤니티 조성사례 정보도 소개

그럼 우리나라 도시들에 대해서는 소개하지 않나요?? 물론 아닙니다. 국내 모범적인 도시 만들기 사례들과 녹색커뮤니티 조성 사례에 대한 정보를 제공해주고 있어 국내 도시들도 알아볼 수 있습니다.


▲ 경남 통영시 에코 아일랜드와 전북 임실군 중금마을과 에너지 카페 조성 사례입니다.

그 밖에도 세계도시통계에서 사진 자료들과 문헌 정보, 삶의 질 순위, 국가별/도시별 면적 및 인구 순위 같은 통계자료도 제공 하고 있어 도시에 관심 있으신 분이라면 누구나 쉽고 편하게 정보를 얻으실 수 있습니다. 국토해양부 홈페이지에서 관련 사이트로도 들어갈 수도 있으니 한번 가서 보시면 재미도 있고 아이들 교육에도 좋을 것 같네요.





Posted by 국토교통부


 

예부터 큰 재해 한 번 없어 이름대로 온전한 도시라고 불려온 전주^^ 전주에 가면 전통과 현대가 조화된 생활 한옥이 있어서 한옥 체험을 해볼 수 있고, 색색의 비빔밥과 다양한 전통 문화재를 즐길 수 있는 도시~ 생활 한옥과 비빔밥 등으로 인해 전통적인 이미지를 갖고 있는 전주에서 새로운 도시 문화를 만들기 위한 도시의 날 기념행사가 열렸습니다!



 
도시에 대한 시민의 인식을 새롭게 하고, 주민이 스스로 참여하는 도시 만들기 문화를 형성하기 위한 ‘도시의 날’ 기념행사가 제2회를 맞아 10월 9일부터 11일까지 전북 전주에서 열렸다. 이번 행사는 10월 9일 살고싶은도시 홍보관 개관식 테이프 커팅으로 시작했다.

홍보관에서는 전국 14개 도시계획 관련 단체와 전주시의 홍보관이 설치됐는데 이 곳에서는 각종 시범사업과 설계 작품, 도시계획 발간물, 도시 포털, 혁신도시 홍보, 전주시 발전계획 및 성공사례, 도시관련 사진전 등의 다양한 전시물들이 게시되었다.
 

 
 
행사 이틀째인 10일 오전에는 리베라호텔에서 전국 도시계획담당 공무원들의 '도시행정의 역할과 좌표'라는 주제발표회가 열리고, 오후에는 전북예술회관에서 권도엽 국토해양부 차관 등이 참석한 가운데 '도시의 날 기념식 및 도시헌장 선포식'이 열렸다.
 
다양한 행사와 이벤트가 열렸지만 가장 인기 행사는 마지막 날 11일에 행해진 전주시 도시탐방행사다. 도시포털(www.city.go.kr)을 통해 도시탐방 접수를 받았는데 일찍 마감이 될 정도로 시민의 참여가 높았다. 한국 유일의 생활한옥마을을 둘러보는 것을 시작으로 경기전, 전동성당, 향교, 풍남문, 객사, 영화의 거리, 웨딩 거리 등 곳곳을 둘러보며 전통과 현대가 조화로운 가장 한국적인 전주의 모습을 보았다는 긍정적인 평가다.
 
이번 도시의 날을 통해서 전주가 ‘비빔밥’으로만 알려지는게 아니라 살기좋은 도시 전주(全州)로 널리 알려졌으면 하는 바램이다.
 

- '도시의 날'을 맞이하여 전주 곳곳에서 열린 축제 현장 -


 

국토해양부 대학생 기자단 1기 고아영





 

국토해양부 '행복누리' 블로그는 댓글 및 트랙백 등을 통한 많은 분들의 참여를 환영합니다.
건전한 소통을 위해 행복누리 공지사항 내 '행복누리' 블로그 댓글 정책 안내를 참조해 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Posted by 국토교통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