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처럼의 여행길, 신나게 출발했는데 길에 꽉! 막혀 움직이지 못할 때가 있는데요. 좋았던 기분은 짜증으로 바뀌고 도착하기도 전에 기운이 다 빠져서 ‘역시 집 나가면 고생’이란 말이 떠오르기도 합니다.  

혹시 올해도 길이 막힐까 봐 집에만 계신다면 그 마음을 접고, 최근 개통한 제2서해안고속도로를 이용하여 서해안으로 떠나보세요. 탁 트인 바다가 여러분의 마음도 시원하게 해줄 것입니다. 


오늘은 서해안 여행지 3곳과 그곳으로 데려다 줄 제2서해안고속도로에 대해 소개합니다. 




1. 하늘과 바다를 다 가질 것만 같은 <시화호>



 

▲시화호(출처:홈페이지 http://shihwaho.kr/)



바다를 막아 만든 인공호수 시화호는 시흥시, 안산시, 화성시를 모두 끼고 있어서 갈대습지공원, 사리포구, 전망대, 시화 방조제 등 다양한 문화가 공존해 있습니다. 2011년에 완공한 시화호 조력발전소 내의 T-LIGHT의 공원은 조용하고 깨끗해서 가족들끼리 즐기기 안성맞춤입니다.


공원은 뒤엔 호수가 있고, 앞엔 드넓은 바다가 보이는데요. 가리비를 닮았다 하여 이름 붙은 큰가리섬과 이곳을 찾아오는 많은 새들을 보며 평화로움을 느낄 수 있습니다. 낮에는 공원에 돗자리를 펴고 누워 하늘과 가까워진 기분을 느끼고 밤에는 일출과 야경을 보면서 낭만을 느낄 수 있을 겁니다. 


자! 이제 상상해 보세요. 철썩거리는 파도 소리와 높고 새파란 하늘. 여유란 바로 이런 게 아닐까요?




2. 거짓말쟁이 섬 <대부도>



  

▲ (출처:안산시청 http://www.iansan.net)



육지와 연결되어 있는데 섬이라 불리는 거짓말쟁이 섬, 대부도

대부도는 원래는 섬이었지만 시화방조제가 건설되면서 육지와 연결이 된 섬입니다. 덕분에 섬과 섬을 잇는 색다른 드라이브를 즐길 수 있는데요. 바다 가운데를 누비며 노을에게 달려가는 드라이브는 생각만 해도 영화 속 주인공이 된 듯한 기분이 듭니다.


여행에서 빠질 수 없는 것이 바로 먹거리죠. 대부도의 ‘바지락 칼국수’가 식도락 여행에 안성맞춤 메뉴입니다. 한국인만 안다는 뜨거운 국물을 마셨을 때의 시~원함. 대부도의 바지락 칼국수를 맛본 사람은 그 맛을 떠올리실 거에요. 이 외에도 망둥이, 넙치, 우럭 등을 바다낚시로 잡을 수 있고 맛조개, 고동, 소라 등을 직접 잡을 수 있어 해산물을 맘껏 즐길 수 있습니다.




3. 비밀의 문이 열리는 <제부도>



  

▲제부도 바닷길(출처: 대한민국구석구석 http://bit.ly/MS9GES)



바다 속에 감춰두었던 길이 나타나는 순간, 제부도로 향하는 문이 열립니다. 여행의 소중함을 일깨워 주려는 듯 제부도는 하루에 단 두 번만 길을 열어 허락합니다. 


손짓하던 갯벌에서는 조개 잡이 체험 등을 할 수 있어 아이들과 방문하기도 좋은데요. 직접 잡은 조개들을 먹는 맛과 재미는 책에서는 얻을 수 없는 즐거움과 추억을 선사할 것입니다. 바다위로 나 있는 산책로는 제부도의 또 하나의 매력입니다. 걷고 있노라면 바다와 바람만이 있어 내 안의 나를 만나기 좋은 시간이 될 것입니다. 




예전에는 서해안고속도로의 상습적인 정체 때문에 서해안여행의 불편을 경험한 적도 있었는데요. 금번 개통한 제2서해안고속도로를 이용하면 정체 문제를 해결하고 서해안 여행을 즐길 수 있습니다. 



 


제2서해안고속도로가 서해안과 더 가까이 있는 게 보이시죠? 제2서해안고속도로는 기존 서해안고속도로보다 같은 구간도 3.8km 짧고, 시간이 평균 15분 정도 단축되어 정체의 문제가 많이 개선될 것입니다. 무엇보다 통행료가 한국도로공사에서 운영하는 공영고속도로와 비슷한 수준이고 차량도 분산되기 때문에 서해안을 더 가깝게 왕래할 수 있습니다 


여행차량뿐 아니라 이 구간을 자주 오가던 물류차량들도 이용이 많을 것으로 보이는데요. 시간이 빨라져 서해안고속도로를 오가던 물류차량들은 연간 약 1,500억 원의 물류비가 절약될 것이라고 합니다. 또 이산화탄소 발생량이 17,400톤이 줄어 소나무 140만 그루의 식재 효과가 발생할 것으로 예상됩니다.  


3개의 IC(조암, 송산 마도, 남안산)와 2개의 JCT(서평택, 군자)를 이용할 수 있고, 고속도로에서 가장 중요한 휴게소는 송산휴게소를 지나면 없으니 간식과 화장실은 미리 챙겨주세요. 


꽃샘추위가 아직 기승을 부리지만, 아침 저녁으로 불어오는 바람 속에 봄 소식이 담겨있고, 점심의 따뜻한 햇살은 자꾸만 발길을 어디론가 떠나고 싶게 만드는데요. 봄바람과 함께 찾아올 4월을 맞이하여 주말여행을 서해안으로 떠나보는 건 어떨까요?

Posted by 국토교통부

댓글을 달아 주세요


ITS와 BIS는 무엇일까?
첨단교통의 미래 ITS, 직접 찾아가보니

장마가 끝나자 본격적인 무더위가 시작되었습니다. 여러분 모두 중복은 잘 나셨는지 모르겠네요. 이렇게 더위가 본격적으로 기승을 부릴 때면 삼삼오오 더위를 피해 바다로 여행을 떠나곤 하죠? ^^ 그런 여행길에서 절대 빠질 수 없는 필수 정보가 있는데 바로 고속도로 정체나 사고 상황을 알려주는 교통정보입니다. 도로상황을 라디오로 시시각각 전해주는 교통정보부터 버스가 언제 도착할지 알려주는 똑똑한 정류장까지 우리나라 첨단 교통의 미래를 책임지고 있는 국토해양부 교통정책실 첨단도로환경과! 그 속 이야기를 들어보시죠 ^^

▲ 고속도로 상황을 시시각각 알려주는 CCTV


첨단도로환경과에 도착하자 제가 맞이한 것은 커다란 CCTV 였습니다. 우리나라 주요 도로의 정체 상황이나 사고 상황에 대해서 한눈에 살펴볼 수 가 있었는데요. 이 곳에서 교통상황에 대해 모니터링을 하고 발 빠른 대응을 하는 것은 물론이고 브리핑도 이곳에서 모두 이루어진다고 합니다. 정말 스마트한 상황실이죠? ^^ 더 자세한 이야기를 해 주실 박성룡 사무관님께서 친절하게 저를 맞아주셨습니다.


▲ 교통정책실 첨단도로환경과 이현재 주무관(좌), 박성룡사무관님(우)


인터뷰 내용


Q. 안녕하세요! 박성룡 사무관님 우리나라 첨단교통체계인 ITS는 어떻게 만들어졌나요?

A. 반갑습니다. ITS가 도입되기 전에는 도로에서 어떤 일이 일어나고 있는지 지금 무슨 상황인지를 알 수 없었습니다. 어떻게 하면 빨리 도로의 상황을 확인하고 신속하게 대처할 수 있으며 정체현상의 원인을 알아낼까 하고 고민하여 도입된 것입니다. 사람이 계속 도로가 어떤 상황인지 볼 수 없기 때문에 정보화를 한 것이라고 볼 수 있지요. ^^

Q. 그렇군요! 그렇다면 ITS는 지금 어떤 역할을 하고 있나요?

A. 많은 역할이 있지만 그 중에서 스마트폰의 어플에 정보를 제공하는 역할도 하고 있습니다. 국토해양부나 도로공사가 고속국도의 CCTV라든가 교통정보를 수집하고 그 정보를 제공하고 있습니다. 버스의 경우도 버스가 잘 가고 있는지 관리를 하기 위해 수집하던 정보를 더 발전시켜 지금은 BIS의 형태(버스가 언제 정류장에 도착하는지 알려주는 시스템)로 제공하고 있습니다. ^^

Q. 누군가 정보를 수집하고 있기에 우리가 편리하게 정보를 얻고 있는 것이군요 ^^ 그렇다면 ITS는 지금 어떤 방향으로 가고 있나요?

A. 현재는 제한적인 정보확인에서 구체적인 정보확인을 목표로 가고 있습니다. 또 차와 도로의 통신, 차와 차의 통신을 목표로 하고 있어요. 차량의 유리창에 교통정보를 제공하는 것도 그 중의 하나 이구요. 더 나아가 육해공의 통합적 ITS 교통 정보서비스 제공을 해서 교통수단의 선택에도 도움을 줄 예정입니다. ^^ 가령 부산에서 서울을 간다고 한다면 KTX, 비행기, 자동차 등 많은 교통수단을 선택할 수 있을 텐데 각각의 교통수단이 가지는 비용과 시간에 대해서도 정보를 제공하여 합리적인 교통수단 선택에 도움을 줄 예정이랍니다.  ^^

Q. 지금까지 인터뷰를 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

A. 네~! 감사합니다 ^^



▲ 인터뷰가 끝나자마자 바로 본연의 자세?로 돌아가 사무를 보시는 ^^

오늘 저희 누리IN이 다녀온 첨단도로환경과 박성룡 사무관님의 인터뷰 잘 보셨나요? ^^

이처럼 ITS는 정보를 수집하는 분야와 정보를 나눠주는 분야로 나눌 수 있는데요. 교통관련 스마트폰 어플이 만들어지면서 교통정보를 나눠주는 분야에서도 새로운 국면을 맞이 했는데요. ITS와 모바일기기의 컨버젼스가 앞으로는 더 다양화되고 확대될 것으로 전망된다고 합니다. 국토해양부 교통정책실 첨단도로환경과가 열어가는 첨단교통의 미래를 모두 기대해주세요!






Posted by 국토교통부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