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행실습'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14.05.09 [항공]국산 소형항공기(KC-100)로 공군조종사 키운다 (1)

국토교통부, 국방부, 방위사업청, 한국항공우주산업(주)와 MOU 체결 

 


국토교통부(장관 서승환)는 국방부·방위사업청·한국항공우주산업(주)와 국내 최초 개발한 4인승 소형항공기(KC-100)를 공군 비행실습용 훈련기로 활용하기 위한 협정서(MOU)를 체결하였습니다. 또한, 국내 항공산업 발전을 위해 향후 民․軍 공동 활용이 가능한 분야의 항공기술 개발과 실용화에도 적극 협력하기로 했다고 밝혔습니다.

 

 

 

국토교통부는 항공분야 R&D 사업으로 5년간의 노력 끝에 KC-100의 시제기를 개발하였으며 그 과정에서 제작․인증에 대한 원천기술을 확보하고, 미국연방항공청(FAA)의 기술성평가*를 거쳐 국내인증('13.12월)까지 마무리하였습니다.

* 미국 연방항공청(FAA)이 실시하는 기체피로 시험, 조종안전성 시험, 비행성능 시험, 낙하 시험 등 항공기 제작․인증관련 각종 검증을 위한 평가

 

국토교통부는 향후 KC-100의 해외 수출기반 조성을 위해서는 국내 보급 및 실용화가 우선되어야 한다고 판단하고 국방부·방위사업청· 공군 등 유관기관과 수차례 협의를 거쳐 현재 공군이 사용 중인  비행실습용 훈련기(러시아산 4인승 항공기 T-103)를 국산 KC-100으로 점진적으로 대체하는 데 합의하였습니다.

 

우리나라 공군은 64년 전(1950.5.14) 캐나다로부터 최초 훈련기(건국기, T-6)를 도입한 이래, 국산 고등훈련기인 T-50에 이어 국산 KC-100을 비행실습용훈련기로 개발·활용하게 됨으로써 비행실습용훈련기에서 고등훈련기까지 국산 항공기로 공군조종사를 양성하는 일관체계(One Platform)를 갖추게 되었습니다.

 

 

 

<국산 항공기로 모든 비행훈련 실시 >

 


 KC-100을 비행실습용훈련기로 활용함으로써 공군조종사 양성에 필요한 훈련과정을

모두 국산 항공기 훈련체계로 갖춤

 

 

 

 

 

이번 민·관·군 협력을 통해 국산 KC-100을 공군 비행실습용 훈련기로 활용하게 됨에 따라 약 150억원의 수입대체효과*가 기대되고 이를 토대로 국산 경항공기, 민간 무인항공기 실용화 개발**에도 성공할 경우 2022년까지 약 1만명의 고용창출도 기대할 수 있게 되었습니다.

* 우리나라는 민간 항공기 제작/수출 기반 등이 부족하여 민간 항공기 전량을 수입에 의존함에 따라 매년 4조원 이상의 외화가 유출되고 있는 실정

 

** 민간항공기 실용화 개발 단계

 


 

 

앞으로 국토교통부는 KC-100의 민간부문 보급 촉진 및 해외 수출을 위하여 엔진 등 핵심부품까지 국산화 하는 기술개발을 지속적으로 추진해 나갈 계획입니다. 

 

 

 

140509(석간) 국산 소형항공기로 공군조종사 키운다(항공산업과).hwp

 

(참고) 국산 소형항공기(KC-100) 제원 및 사진(항공산업과).hwp

 

Posted by 국토교통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