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3년 해외고위공무원 초청연수 시 참가자 발표자료(13개국 34건) 제공


미얀마, 몽골, 인도네시아, 아제르바이잔 등 총 13개국의 인프라 정책현황 및 주요 인프라 사업 관련 자료 34건국토부․해외건설협회 홈페이지를 통해 제공합니다. 


 ※ 13개국: 나이지리아, 말레이지아, 몽골, 미얀마, 방글라데시, 베트남, 아제르바이잔, 인도네시아, 캄보디아, 쿠웨이트, 태국, 파키스탄, 필리핀

 ※ 해외건설협회 홈페이지: www.icak.or.kr





아시아, 중동, 아프리카 등 기업들이 진출에 관심을 가지는 지역의 주택·도시, 상하수도, 도로, 철도 등 인프라 전반에 대한 최근 정책동향, 인프라 투자계획 및 담당부처 소개 등의 정보를 담고 있습니다. 


동 자료는 ‘13년도에 국토부가 처음 시행한 해외 고위공무원 초청연수사업에 참여한 연수 참가자들이 연수프로그램 중에 발표한 자료로서, 업무 담당자들이 직접 준비·발표한 자료라는 점에서 신뢰도와 정확도가 비교적 높은 자료로 평가됩니다. 


고위공무원 초청연수사업은 해외건설 진출 유망국의 인프라 분야 정책결정권을 가진 고위급 인사를 초청하여 우리 인프라 기술의 우수성을 체험토록 하고 우리기업에 해당 고위 인사와의 네트워킹 기회 제공하는 사업으로


 ㅇ 작년에 최초로 시행했음에도 불구하고 17개국 및 세계은행(World Bank) 등 국제기구에서 74명이 참석하여 한국 인프라의 우수성을 인식하고 우리 업계와 네트워킹 기회도 가졌습니다.  


 ㅇ 올해에는 동 사업 확대를 요청하는 업계의 요구를 반영하여 대상인원을 전년도 70여 명에서 100명으로 확대하고 주한공관과의 네트워크 강화를 위해 주한공관 경제담당 외교관을 위한 별도 프로그램도 신설·운영할 계획입니다.  



국토교통부 관계자는 "초청연수와 같은 정부 대 정부(G to G)간 협력을 통해 해당국가 및 인프라 관련정보를 업계에 제공함으로써 진출리스크를 낮추어 줄이고, 보다 좋은 프로젝트를 발굴하여 궁극적으로 우리 기업의 수익성을 높이는 데 기여하고자 한다" 고 동 정보 제공의 배경을 밝혔습니다. 


또한, 올해 초청연수에서도 연수 참가자들이 해당국가의 인프라 관련 정책 및 사업정보를 발표토록 하고, 연수 종료 후 해당 정보를 취합해 업계에 제공할 계획이라고 밝혔습니다. 


초청연수사업을 통해 매년 각국의 인프라 관련 최신 정보가 지속적으로 축적·공유된다면 향후에는 양과 질 모두 업계에서 선호하는 정보가 제공될 것으로 기대합니다. 


Posted by 국토교통부

댓글을 달아 주세요

세계은행과 함께 개도국 도시교통 지도자 양성

네팔․인도 등 45여명 참여…세계은행과 개발협력 강화 기대


국토교통부와 한국교통연구원은 세계은행(World Bank)과 공동으로 도시교통지도자 양성 프로그램을 10월 13일부터 19일까지 일주일간 서울 롯데호텔과 대한상공회의소에서 개최합니다. 도시교통 지도자 양성 프로그램은 개도국 도시교통 전문가들의 도시교통 정책 및 운영 능력을 향상시킬 목적으로 매년 개최되고 있으며 우리나라 개최는 작년에 이어 이번이 두 번째 행사입니다.


이번 프로그램에는 네팔, 인도, 베트남, 우간다, 케냐, 필리핀 등 7개국 도시교통 공무원과 세계은행 교통전문가 등 45여명이 참여합니다. 참가자들은 국가별 도시교통 정책 사례 발표와 토론을 통하여 국가별 정책을 공유하고 서울시 도시철도공사, 서울역 버스환승 시설, 서울시 교통정보센터(TOPIS)와 같은 우리나라 대중교통 시설을 방문하여 그 운영 실태를 체험할 예정입니다.


국토교통부는 급속한 도시화로 인해 도시교통 문제를 겪고 있는 개도국에 우리나라의 경험이 유용하게 활용될 수 있을 뿐만 아니라, 세계은행과의 개발협력을 강화하는 기회로 삼을 수 있으므로 향후에도 도시교통 연수 프로그램을 세계은행과 공동으로 개최할 예정입니다.





131014(조간) 세계은행과 함께 개도국 도시교통 지도자 양성(해외건설정책과).hwp




Posted by 국토교통부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