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축문화 대토론회…건축‧언론‧문화계 등 각계 인사 참여

 

 

 

대한민국 건축에 ‘르네상스’ 바람이 불고 있다. 국토교통부(장관: 서승환)는 건축도시공간연구소와 공동으로 4일 우리나라 건축문화의 발전방향을 모색하기 위한 대토론회를 개최합니다.

 

우리 건축문화의 과거와 현재를 반추하고 미래 지향점에 대해 소통하기 위한 이번 토론회는 “대한민국 건축문화, 지금 어디에 있는가”를 주제로 진행됩니다. 건축계는 물론, PD, 기자 등 문화예술계 다방면의 저명인사들이 패널로 참여하여 열린 토론회의 의미를 더할 예정입니다.

 

토크쇼의 좌장(座長)인 김광현 교수(서울대)를 필두로, 건축계에서는 박인석 교수(명지대)를 비롯해 영화 ‘건축학개론’의 주요 건축물 설계자로 유명한 건축가 구승회 및 작년 신진건축사 대상을 수상한 최재원 건축사가 참석합니다. 

 

인기프로 ‘걸어서 세계 속으로’ 등으로 널리 알려진 노홍석 (前) KBS PD, 중앙일보 문화부 이은주 기자와 선셋장항페스티벌의 총감독을 역임한 최정한 대표(공간문화센터)가 언론‧문화계를 대표하여 방청객들과 함께 우리의 건축문화에 대해 열띤 토론을 펼치게 됩니다.

 

본 행사는 오는 11월 4일(화) 오후 13시30분부터 지하철 ‘양재시민의 숲역’에 인접한 서울 양재동 aT센터에서 시작되어 약 4시간 동안 진행될 예정입니다. 한편, 당일에는 국토부가 주최한 「2014 신진건축사 대상」의 시상식‧전시회도 함께 열려 행사의 의미를 더할 것으로 기대됩니다.

 

국토교통부 관계자는 “이번 대토론회를 통해 많은 국민들이 건축문화에 대한 중요성을 다시 한 번 인식하고 향후 더욱 깊은 애정을 갖게 되는 계기가 될 것이며, 효과 및 호응도 등에 따라 행사의 정례화를 적극 검토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141104(조간) 2014 대한민국 건축문화 대토론회 개최(건축문화경관과).hwp

 

Posted by 국토교통부

올해 「대한민국 신진건축사 대상」수상자 탄생

 

국토교통부(장관: 서승환)가 주최하고 대한건축사협회가 주관하는 「2014 대한민국 신진건축사 대상」 수상자가 선정되었습니다. 최고상인 대상 수상자로는 김현진 건축사(에스피엘케이 건축사  사무소)가 선정됐고, 뛰어난 역량을 인정받은 윤태권 건축사와  노영자 건축사가 각각 최우수상 수상자로 선정되었습니다.

 

올해로 2회째를 맞는 대한민국 신진건축사 대상은 잠재력 있는 신진건축사 발굴․육성을 목적으로 만 45세 이하 건축사를 대상으로 시행되고 있습니다. 지난 5월에 공고되어 6월에 참가신청을 받은 올해 공모에는 총 41명의 전도유망한 신진들이 지원하여, 1차 서류와 2차 현장심사 등 엄격한 심사과정을 거쳐 최종 8명이 수상자로 선정되었습니다.

 

구 분 

수상자 

건축사사무소명 

평가 작품명 

 국토교통부

장관상

대상 

 김현진

 에스피엘케이 

 혼신지 집 

최우수상

 윤태권

 엔진포스

 앙평패시브하우스

 노영자

 LIM

 케이 팩토리

 협회장상

우수상 

 김승욱

 피에이치에이

 제주풀빌라루온토

 박세희

 (주)지안

 문화공장 오산

 박성현

 (주)씨드아키텍

 엔젤 어린이집

 박현모

 아뜰리에11

 김녕리5993

 현상훈

 201

 은재네 돌담집

 

이번 신진건축사 대상의 심사(위원장 인의식)는 대표 설계작품의 완성도, 건축사로서의 창조적 역량 및 건축주‧시공자와의 소통 능력 등에 주안점으로 두고 이루어졌습니다.

  
대상 수상자인 김현진 건축사(에스피엘케이 건축사사무소)는 자신의 작품에 대해 설계는 물론 시공에 이르기까지 신진의 열정으로 최선을 다한 자세가 높이 평가 받았습니다. 김현진 건축사의 대표 작품인 ‘혼신지 집’은 연꽃으로 가득 찬 저수지(혼신지) 등 주변 자연과의 끊임없는 소통을 시도한 건축입니다인근에서 생산되는 청석으로 담을 조성해 건축물과 대지를 연계했으며, 방문, 창호, 홈통 등에서 볼 수 있는 탁월한 세부 디자인은 건축사의 진지한 노력을 드러내는 데 손색이 없었습니다.

 

최우수상 수상자인 윤태권 건축사(엔진포스 건축사사무소)의 경우, 대표 출품작에서 건축물 사용자에 대한 배려가 고스란히 담겨 깊은 인상을 주었습니다. ‘양평패시브하우스’는 적은 유지비용을 목표로 하는 전형적인 에너지 절약형 건축물의 기본요건에 충실하면서도, 사용자의 생활양식을 충분히 고려하여 다채로운 공간디자인을 구현한 수작(秀作)이었습니다.  
   
또 다른 최우수상 수상자인 노영자 건축사(건축사사무소 엘아이엠 : LIM)는 '케이 팩토리'에서 신진다운 다양한 시도를 선보였는데요. 색상 및 질감에서 탄소를 연상시키는 내외부 마감재를 사용하여 건축주인 탄소소재 제품 공장의 개성을 충분히 담아냈으며, 건축물의 주요 위치에 회사 로고의 주조색인 붉은 색상을 적절히 강조한 점 등에서 건물 사용자에 대한 이해와 배려가 돋보였습니다.  
  
이같이 선정된 대상 및 최우수상(총 3점) 수상자에게는 국토교통부장관상을, 우수상(총 5점) 수상자에게는 대한건축사협회장상을 수여하며, 11월 중 관련 시상식을 비롯한 전시회를 개최할 예정입니다.
  
이 밖에, 국토교통부는 수상자들에게 정부가 주최‧주관하는 각종 정책 및 사업 관련 심의‧자문위원 위촉을 비롯하여, 경력과 대표작을 소개하는 작품집 제작, 각종 매체를 통한 홍보 및 국토교통부 주최 「신진건축사 설계․아이디어 공모전」 가산점 부여 등 다방면의 실질적 혜택을 적극 부여할 계획입니다.
  
 ※ 이번 공모전 수상자(작)과 관련한 자세한 사항은 「대한민국 신진건축사대상」 홈페이지(http://kraa.kira.or.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140820(조간) 2014 대한민국 신진건축사 대상 수상작 선정(건축문화경관과).hwp

 

140820(조간) 2014 대한민국 신진건축사 대상 수상작 선정(건축문화경관과).hwp

Posted by 국토교통부

「2014 대한민국 신진건축사 대상(大賞)」공모... 5.30.까지 신청 접수

 

 

국토교통부(장관: 서승환)가 주최하는 ‘2014 대한민국 신진건축사 대상’ 공모가 5월 21일부터 실시됩니다.  ‘대한민국 신진건축사 대상’은 잠재역량에도 불구하고 경력부족으로 시장 진출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신진건축사의 설계능력을 널리 알리기 위한 수상전입니다.

 

작년에 이어 2회째인 이번 공모는, 공모일(5월 16일) 현재 만 45세 이하의 건축사사무소 개설신고자로서 본인 단독설계 완공작품이 1개 이상인 신진건축사를 대상으로 하며, 완공작에 대한 포트폴리오 및 건축물대장으로 제출서류를 한정하여 신청자의 공모참여 부담을 최소화하였습니다.

 

인터넷(kraa.kira.or.kr)으로 이루어지는 공모 참가신청은 5월 21일부터 30일까지, 관련 서류의 제출은 6월 11일부터 20일까지 진행됩니다. 이후 건축분야의 다양한 전문가로 심사위원회를 구성하여 서류 및 현장심사를 실시하며, 9월초에 최종 수상자를 발표할 예정입니다.

 

국토교통부는 수상자에게 상장(국토부장관상 3명, 대한건축사협회장상 7명 내외)과 상패․동판을 수여하고, 작품집 발간 및 전시회 개최 등의 홍보 지원과 중앙․지방건축위원회 위원 추천 및 국토부 시행 각종 공모전․시범사업의 자문위원 등으로 위촉하는 등 수상자에게 다양하고 실질적인 혜택을 적극적으로 부여할 계획입니다.

 

국토교통부 관계자는 “작년에 이어 올해에도 본 공모전을 통해 우수 신진건축사들이 자신의 잠재역량을 널리 알릴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습니다.

 

※ 공모전에 관한 자세한 사항은 공모전 홈페이지(kraa.kira.or.kr)에서 확인할 수 있으며, 기타 궁금한 사항은 공모전 주관기관인 대한건축사협회 사무국(02-3415-6841, 6849)으로 문의하면 됩니다.

 

 

 

140515(석간) 2014 대한민국 신진건축사 대상 공모(건축문화경관과).hwp

 

 

 

 

Posted by 국토교통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