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토교통부가 국내에서 판매되는 자동차의 안전성을 평가해 선정하는 ‘2015 올해의 안전한 차’ 최우수상에 현대차 아슬란(97.3점), 우수상에 인피니티 Q50(92.1점), 쌍용차 티볼리(91.9점)가 선정되었습니다.







국토교통부는 2015년 12월 15일 (화, 서울 COEX) ‘2015 올해의 안전한 차’ 시상식을 개최하여 올해의 안전한 차로 선정된 3개 자동차를 대상으로 상패를 수여하고 일반인 대상 전시를 하는 한편, 최우수상 차종에 대한 서명식을 진행할 예정입니다.


올해 평가한 자동차는 12차종(국산차 6, 수입차 6)으로 4개 분야(충돌․보행자․주행․사고예방 안전성) 전 항목 평가결과를 합산한 종합평가에서 1등급은 8개 차종, 2등급은 2개 차종, 3등급은 2개 차종으로 평가되었다.


   * 국산차 : 기아 쏘울EV, K5, 현대 그랜저HEV, 아슬란, 투싼, 쌍용 티볼리

   ** 수입차 : 폭스바겐 폴로, 미니 미니쿠퍼, 아우디 A3, 포드 토러스, 인피니티 Q50, BMW X3

 




올해의 안전한 차에 선정된 현대 아슬란, 인피니티 Q50은 사고 시 보행자 보호를 위한 보행자 능동안전장치(전개형후드)를 장착하여 좋은 점수를 확보하였습니다. 


   * 전개형후드(active hood): 보행자와 충돌 시 차량의 후드를 상승(전개)시켜 보행자의 머리상해를 줄이기 위한 장치


금년부터 전 좌석으로 확대 평가한 좌석안전띠경고장치(SBR)의 경우, 현대 아슬란 및 아우디 A3가 성능요건을 만족하는 장치를 전 좌석에 장착하여 가점을 받았습니다.


또한, 평가대상 12차종 중 가격이 가장 저렴한 쌍용 티볼리가 우수상을 수상하여 가격 대비 안전성이 우수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1등급을 받지 못한 차종을 살펴보면, 폭스바겐 폴로는 충돌안전성 분야 및 보행자안전성 분야 등 전반적으로 안전성이 저조하여 종합점수에서 3등급을 받았고, 포드 토러스는 보행자안전성에서 2등급을 충족하지 못하여 종합평가 3등급의 결과를 얻었습니다.


미니 미니쿠퍼는 충돌안전성 분야에서, 현대 그랜저HEV는 보행자안전성 분야에서 2등급을 받아 두 차종 모두 총점은 1등급에 해당함에도 불구하고 종합평가에서 2등급을 받았습니다.


   * 충돌․보행자안전성의 중요성을 고려하여 이 분야 평가등급이 낮으면 총점이 높다 하더라도 해당 등급으로 강등‧조정하여 종합등급 산정


4개 분야별로 100점 만점으로 환산한 안전성 평가 결과를 세부적으로 살펴보면 다음과 같습니다.


 ① 충돌안전성 분야에선 기아 쏘울EV(99.3점), 현대 아슬란(98.8점), 쌍용 티볼리(98.1점) 순으로 우수한 것으로 나타났으며, 특히 기아 쏘울EV(99.3점)은 2013년 전항목 종합등급제 시행이후 최고의 점수를 기록하였습니다.


 ② 보행자안전성 분야에선 현대 아슬란(84.7점), 인피니티 Q50(82.0점), 기아 쏘울EV(72.0점)이 우수한 것으로 평가되었고, 포드 토러스(42.7점)가 취약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특히 전(全)항목 종합등급제 도입 초기 평균점수 57.0점('13년) 대비 15.8% 증가한 66.0점으로 큰 폭으로 증가하였고, 도입초기 2008년(28.7점) 대비 2배 이상 안전성이 크게 향상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③ 주행안전성 분야(주행전복 및 제동밀림 등)에선 기아 K5, 현대 아슬란, 인피니티 Q50이 각각 95점을 받아 우수한 것으로 평가되었고, 친환경자동차인 기아 쏘울EV(69점), 현대 그랜저HEV(82점)는 제동밀림이 취약한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④ 사고예방안전성 분야에서 좌석안전띠경고장치 장착률(1열)은 75%(9개 차종*)로, 좌석안전띠경고장치 평가항목을 도입한 2013년 27.3%에서 큰 폭으로 증가하였고, 전방충돌경고장치, 차로이탈경고장치는 12차종 모두 해당되지 않았습니다.


   * 이 중 일부 차종은 좌석안전띠경고장치를 장착했으나 성능요건을 만족하지 못해 점수를 얻지 못함


   * 자동차 안전도평가는 차종별 기본사양을 대상으로 시행, 전방충돌경고장치(FCWS)․차로이탈경고장치(LDWS)는 고급사양에 한정된 옵션으로 제공 중 



국토교통부는 앞으로 비상자동제동장치, 차로유지보조장치 등 첨단 능동안전장치의 장착이 확대될 수 있도록 해당 분야 평가항목에 반영하고, 사고예방안전성 분야 점수를 확대할 계획입니다.


아울러, 국토교통부 김용석 자동차기획단장은 자동차 안전도평가가 미래 자동차 평가기준의 방향성에 대한 지침으로 기능함을 강조하며, 자동차제작사의 첨단 안전장치 개발동향과 자동차 안전에 대한 소비자의 요구사항을 면밀히 분석하여 자동차 안전도평가를 지속적으로 개선해 나갈 계획입니다.


이번 자동차안전도평가 결과에 대한 세부사항은 자동차안전도평가 누리집(www.kncap.org) 및 교통안전공단 홈페이지(www.ts2020.kr)를  통해서 제공하고 있으며, 스마트폰(www.kncap.org)을 통해서도 확인할 수 있습니다.






Posted by 국토교통부

국토교통부, 2014년 상반기 자동차 안전도 평가결과 발표

국토교통부는 ‘14년 상반기에 출시된 5개 차종(쏘울, 골프, 쏘나타, A6, ES350)에 대해 자동차 안전도 평가를 실시한 결과, 폭스바겐 골프(90.3점)현대 쏘나타(88.1점), 아우디 A6(87.6점), 렉서스 ES350(86.7점)가 ‘안전도 1등급’을 받았다고 밝혔습니다.

* 종합평가등급 기준(100점 만점) : 1등급(83.1이상), 2등급(80.1~83.0), 3등급(77.1~80.0), 4등급(74.1~77.0), 5등급(74.0이하)



국토교통부는 국내에서 판매되는 자동차안전성을 평가하여 국민에게 알리고 보다 안전한 자동차 제작유도하기 위하여, 2014년 총 11차종에 대한 자동차 안전도 평가를 실시하고 있습니다.


8월에는 평가가 완료된 5개 차종을 우선 발표하고, 12월에는 나머지 6개 차종을 포함한 총 11개 차종의 안전성 평가결과를 종합적으로 발표할 계획입니다.


*
기아(쏘울, 쏘렌토, 카니발), 폭스바겐(골프), 현대(쏘나타, 제네시스), 아우디(A6), 렉서스(ES350), 벤츠(E300), 르노삼성(QM3), 포드(익스플로러) → 밑줄 그은 차종은 상반기 평가 완료된 5개 차종



이번 평가는 교통안전공단(자동차안전연구원)에서 충돌, 보행자, 주행, 사고예방 안전성 등 4개 분야로 나누어, 객관성․공정성 확보를 위해 제작사의 입회하에 엄정하게 평가를 실시하였습니다.


평가 결과, 폭스바겐 골프, 현대 쏘나타, 아우디 A6, 렉서스 ES350이 1등급을 받았고, 기아 쏘울은 보행자 안전성 분야에서 1등급 기준을 충족하지 못하여 종합등급 산정기준에 따라 2등급을 받았습니다.

* 2014년 상반기 안전도평가 결과 : 붙임2



4개 평가 분야별로 세부적으로 살펴보면 다음과 같
습니다.

 

정면․부분정면․측면․좌석․기둥측면 충돌 시험으로 평가되는 충돌안전성 분야(100점, 가점2점*)에서는, 쏘나타 100.8점, 쏘울 99.7점, A6 96.0점, ES350 95.5점, 골프가 95.1점을 받았습니다.


제작사에서 기둥측면충돌시험을 신청하여 시험 통과한 경우 가점 2점 획득


 
자동차와 보행자 충돌 시험으로 평가되는 보행자안전성 분야(100점)에서는 골프 75.3점, ES350 66.7점, A6 61.3점, 쏘나타 53.3점, 쏘울 46.3점을 받았다.


 
주행전복 시험 및 급제동 시의 제동거리 시험으로 평가되는 주행안전성 분야(100점)에서는 A6 96.0점, 골프 94.0점, 쏘울 91.0점, 쏘나타 90.0점, ES350 76.0점을 받았습니다.


  - ‘13년 상반기 평가 차종
(현대 쏘나타 하이브리드 등 5개)이 80점대를 유지한 것에 비해 주행안전성이 크게 향상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사고예방 안전장치 장착을 유도하기 위해 ‘13년부터 도입한 사고예방안전성 분야(가점 1점)에서는 골프, 쏘나타, A6, ES350이 안전띠 미착용 경고장치(SBR)를 장착(운전석 및 조수석)하여 가점을 받았습니다.

* 안전띠 미착용 경고장치 : 붙임3

- 그러나 전방충돌경고장치(FCWS)차로이탈경고장치(LDWS)는 ‘13년과 같이 여전히 장착되지 않아 사고예방을 위한 제작사의 노력이 필요한 실정입니다


한편, 국토교통부에서는 자동차 사고 피해경감시키기 위해서는 무엇보다도 탑승자의 안전띠 착용이 필수라고 평가하였습니다.


교통안전공단에서 분석한 ‘정면충돌 시 안전띠 착용 유무에 따른 중상 가능성 비교’에 따르면 1열 좌석 안전띠 착용 시에는 중상 가능성이 8.5%였지만 미착용 시에는 72.4%로 크게 높아졌습니다.


<안전띠 착용 유무에 따른 중상가능성 비교>

국 가

1열 좌석

(운전석 및 조수석)

2열 좌석

(뒷좌석)

미착용시

착용시

미착용시

착용시

중상가능성

(머리상해)

72.4%

8.5%

99.9%

10.8%


   * 출처 : 교통안전공단(2010) “고정벽 정면충돌(48km/h) 시 상해”


 
그러나 우리나라의 자동차
안전띠 착용률1열 좌석 78%, 2열 좌석 6%로 OECD 국가 중 가장 낮은 편입니다.


<주요 국가별 안전띠 착용률(%)>

국 가

1열 좌석

(운전석 및 조수석)

2열 좌석

(뒷좌석)

독일

98

97

스웨덴

96

87

노르웨이

92

90

네덜란드

96.6

88

영국

96

90.5

미국

84

70

캐나다

95.5

89.2

일본

97

63.7

대한민국

78.2

6.3

* 출처 : 세계보건기구(WHO, 2011)



안전띠 미착용 경고장치
(SBR) 평가를 처음 도입한 ‘13년도 장착 차량 비율은 27%에 불과하였으나, 금년에는 상반기 평가 차종의 80%가 안전띠 미착용 경고 장치를 장착한 것으로 조사되었습니다.


국토교통부는 앞으로 뒷좌석(2열) 탑승객에 대한 안전성을 향상시키기 위해, 2015년부터는 안전띠 미착용 경고장치 평가를 뒷좌석에도 확대 적용해 나갈 방침입니다.


아울러, 국토교통부는 하반기에 기아 쏘렌토 등 6개 차종을 추가 평가하는 한편, 상반기 평가와 종합하여 최종 결과를 발표(잠정 12.18일)할 계획입니다.


이번 자동차 안전도 평가 결과에 대한 세부사항은 자동차제작결함신고센터(www.car.go.kr/kncap) 홈페이지 및 교통안전공단 홈페이지(www.ts2020.kr)를 통해서도 확인할 수 있습니다.


  ■ 자동차안전도 평가 사업 개요


□ 사업근거


자동차관리법 제33조의2(자동차의 안전도평가) 및 시행규칙 제53조(자동차안전도평가 연간계획의 수립)


ㅇ 자동차안전도평가시험 등의 관한 규정(국토교통부 고시)


□ 시험차 선정기준 및 사양


 ㅇ (
선정기준) 신규 출시(모델 체인지 포함) 차량 가운데 판매량이 많은 차량을 우선 선정


  *
2013년 판매순위 및 제작사, 차종 구분에 따라 선정(단종 차량은 제외)


<평가대상 자동차 선정기준>

․ 구 모델의 판매대수가 많았고, 금년 신 모델의 생산계획 상 생산(판매)을 많이 할 자동차

․ 그간 평가 미실시 자동차('14년 생산중단 예정 제외)

․ 수입차의 경우 수입 국가를 고려하여 구 모델의 판매대수(1천대 이상)가 많은 자동차


ㅇ (구매사양) 차종별 기본사양
(최저) 기준


□ ‘14년 평가대상 차종 : 11차종
(국산5, 수입6)


ㅇ 준중형 승용(2차종) : 기아
쏘울, 폭스바겐 골프


 ㅇ 중형급 승용(2차종) : 현대 쏘나타, 아우디
A6


 ㅇ 대형급 승용(3차종) : 현대
제네시스, 렉서스 ES350, 벤츠 E300


 ㅇ
레저용 승용(3차종) : 기아 쏘렌토, 르노삼성 QM3, 포드 익스플로러

 
 ㅇ 승합(1차종) : 기아 카니발



140801(조간) “충돌․주행 안전성 우수, 보행자안전성․사고예방 미흡”(자동차운영과).hwp

 


Posted by 국토교통부

조향장치 결함, “총 2,474대” 

 

국토교통부(장관 서승환)는 기아자동차(주)에서 제작ㆍ판매한 승용자동차에서 제작결함이 발견되어 시정조치(리콜) 한다고 밝혔습니다. 리콜대상은 2013년 10월 16일부터 12월 31일까지 제작된 신형 쏘울 승용자동차 2,474대 입니다.

 

이번 리콜은  조향핸들 축 끝에 장착된 작은 톱니바퀴(피니언 기어)를 고정하는 볼트(플러그)가 풀려 조향 시 소음이 발생하거나 조향성능을 저하시킬 수 있는 가능성이 발견되었기 때문입니다. 해당 자동차 소유자는 2014년 7월 7일부터 기아자동차(주) 서비스센터에서 무상으로 수리(피니언 플러그 교환)를 받을 수 있습니다.

 

이번 리콜과 관련하여 해당 제작사에서는 자동차 소유자에게 우편으로 시정방법 등을 알리게 되며, 리콜 시행 전에 자동차 소유자가 결함내용을 자비로 수리한 경우에는 제작사에 수리한 비용에 대한 보상을 신청할 수 있습니다. 기타 궁금한 사항은 기아자동차(주) (080-200-2000)로 문의하면 상세한 정보를 제공받을 수 있습니다.

 

국토교통부는 자동차의 결함으로부터 국민의 안전을 확보하기 위하여 자동차결함신고센터(www.car.go.kr, 080-357-2500)를 운영하고 있으니,  많은 참여를 바란다고 하였으며, 또한 리콜사항을 우편물 외에 자동차소유자에게 SMS와 이메일로 안내하는 ‘리콜알리미 서비스’를 2013년 1월부터 시행하고 있으며, 자동차결함신고센터 홈페이지를 통해 회원가입을 하면 리콜안내서비스를 받을 수 있다고 하였습니다.

 

※ <참고 1> : 리콜 대상 자동차

제작사

차 명

제작일자

대상대수

기아자동차()

        쏘 울

`13.10.16`13.12.31

2,474

 

 

※ <참고 2> : 결함부위 사진

 

 

 

 

 

 

140626(조간) 기아자동차 쏘울, 리콜 실시(자동차운영과).hwp

 

Posted by 국토교통부